• 맑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4.2℃
  • 맑음서울 25.3℃
  • 맑음대전 27.2℃
  • 맑음대구 32.1℃
  • 맑음울산 28.9℃
  • 맑음광주 28.2℃
  • 맑음부산 24.8℃
  • 맑음고창 26.3℃
  • 맑음제주 26.0℃
  • 구름조금강화 20.5℃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6.1℃
  • 맑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3.0℃
  • 맑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선을 넘는 녀석들' 전현무X김종민X유병재, 분노한 윤 일병 사망 사건 내막

URL복사


‘선을 넘는 녀석들’이 군대 내 가혹행위로 사망한 윤 일병 사건을 재조명했다.

 

10월 31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 : 마스터-X’(연출 한승훈/이하 ‘선녀들’) 25회에서는 군대와 역사가 크로스오버 된 ‘군 잔혹사’ 편으로 꾸며졌다.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는 군대 문제를 사실적으로 다뤄 화제를 모은 드라마 ‘D.P’ 촬영지에서 드라마보다 충격적인 현실판 ‘D.P.’를 이야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유병재는 군대에 대한 두려움으로 “13살부터 군대 고민을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어릴 적부터 군대에 대한 소문들을 너무 많이 들어 걱정이 됐다는 것. ‘선녀들’은 실제로 하루 평균 1.6명 탈영을 하고, 수많은 청춘들이 군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는다는 통계를 들으며, 드라마를 넘어 현실에서 우리 사회 어두운 이면을 살펴봐야 함을 깨닫게 했다.

 

그 중 ‘선녀들’은 2014년 대한민국을 분노로 들끓게 한 ‘윤 일병 사망 사건’의 내막을 전하며 충격을 선사했다. 윤 일병 사망 사건은 가해자들의 고의적인 은폐, 허위 진술로 묻힐 뻔했다가, 4개월 만에 처참한 죽음의 진실이 드러났던 사건. 윤 일병에게는 하루도 빠짐없이 폭행과 가혹 행위가 가해졌다고.

 

특히 사건 당일 윤 일병이 겪었을 지옥의 시간을 듣던 김종민은 분노해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가해자 이 병장은 냉동 만두를 쩝쩝거리며 먹는다는 등 말도 안 되는 이유로 오전부터 쉬지 않고 폭행을 했다. 김종민은 정신을 잃고 쓰러진 윤 일병이 꾀병을 부리고 있다며 또 폭행을 가한 이 병장의 행위에 “이 정도면 고문 아니냐”고 화가 나는 마음을 드러냈다.

 

결국 윤 일병이 사망하자, 가해자들은 집단적으로 은폐를 했다. 그러나 사고로 묻힐 뻔한 윤 일병의 사망은 사건의 키를 쥔 자들이 나타나며 반전이 이뤄졌다. 제보자 김 상병과 목격자 김 일병이었다. 당시 가해자들의 압박 속 용기를 낸 이들의 활약에 윤 일병의 사망은 수면 위로 드러날 수 있었다.

 

여기에 ‘선녀들’은 재심 전문 변호사 ‘법률 마스터’ 박준영과 전투적 심리학자 ‘심리 마스터’ 김태형과 함께 윤 일병 사망 사건을 더 깊게 다뤘다. 두 마스터는 폭력에 지속적으로 노출돼 물들어간 부대원들의 방관자 심리, 윤 일병이 누구에게도 도움의 손길을 요청하지 못한 이유 등을 이야기했다. 폭행 강도가 세짐에 따라 무력감에 빠지는 피해자는 분노도 못하는 상태에 빠지게 된다고.

 

박준영 변호사는 “다른 병사들이 보는 앞에서 벌어지는 폭행임에도 불구하고 주변에서 방관을 하니, ‘과연 달라질까’라는 마음이 들고, 피해 병사는 점점 위축되는 게 아닐까”라고 공감했다. 김태형 심리학자는 “그때 반대로 누가 나서 준다면 이것이 바로 ‘선구자 효과’다. 한 명이 나서면 확 달라진다. 방관으로 만들어진 악의 고리가 끊어지는 효과다”라고 강조했다.

 

윤 일병의 가족들이 진실을 알게 된 것이 아이러니하게도 가해자 측 변호사 결심 때문이라는 사실은 충격을 안겼다. 군대 내에서 일어난 사건이지만, 부대는 이를 은폐 축소하려 한 것. 김종민은 “사실 용서는 피해자 가족이 하는 거지 않냐”며, 윤 일병 사망 이후 대대장이 피해자 가족에게 보낸 문자를 소개했다. 용서를 강요하는 문자에 ‘선녀들’은 함께 분노했다.

 

마지막으로 박준영 변호사는 “이런 문제가 군대에서만 발생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사회 곳곳에서 비슷한 형태로 발생하고 있다. 방관하지 않았기에 이 사건의 진실이 밝혀졌듯이, 우리가 (이런 문제들에) 관심을 가져야 하지 않을까”라고 강조했다. 김태형 변호사는 “사람이 나쁜 짓을 어느정도까지 할 수 있는지는 조직의 분위기가 정하게 된다. 문제가 발생했을 때만이 아니라, 사건의 재발 방지를 위해 대책을 마련하는 것이 피해자들의 마음 상처를 치유할 수 있는 길”이라고 덧붙였다.

 

군대 잔혹사, 윤 일병 사망 사건으로 시작해 우리 모두의 이야기로 발전시킨 ‘선녀들’의 배움 여행은 시청자들에게 깨달음을 안기는 묵직한 시간을 선사했다. 다음 방송에서는 광복 후 대한민국을 이끈 지도자들의 암살 사건을 예고하며 관심을 집중시킨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 : 마스터-X’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CJ올리브네트웍스와 혁신 스타트업 발굴 나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CJ올리브네트웍스와 손잡고 스타트업 연계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경기혁신센터가 지난 19일 CJ올리브네트웍스와 '2022 Open Bridge with CJ올리브네트웍스'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의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CJ올리브네트웍스는 유망 스타트업과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하고, 경기혁신센터는 이를 지원한다. 양 사는 구체적으로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메타버스 △대체 불가능 토큰(NFT) △디지털 휴먼 스타트업 정보 교류 및 우수 스타트업 발굴,사업화를 위한 협업 프로그램을 함께 기획,실행할 예정이다. 경기혁신센터는 협업 매칭 이후 △사업화 자금 지원 연계 △스타트업 대상 판교 내 사무 공간 지원 검토 △경기혁신센터 직,간접 투자 연계 등 다양한 후속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경기혁신센터 오픈이노베이션 담당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CJ올리브네트웍스와 유망 스타트업의 협력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CJ올리브네트웍스와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의 오픈 이노베이션이 가져올 시너지가 벌써 기대된다'고 말했다. 2022 Open Bridge with CJ올리브네트웍스 오픈 이노베이션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