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8℃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4.5℃
  • 맑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5.8℃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서울드라마어워즈 2021, ‘아이 톨드 선셋 어바웃 유' 드라마 토크 콘서트, 온라인으로 관객들과 소통

URL복사

 

서울드라마어워즈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박성제)가 서울드라마어워즈 2021의 국제초청부문 초청작으로 선정된 태국 드라마 <아이 톨드 선셋 어바웃 유(I Told Sunset About You)>의 ‘드라마 토크 콘서트’를 성료했다고 20일 밝혔다.

 

태국 드라마 <아이 톨드 선셋 어바웃 유>는 사소한 오해로 절교한 소꿉친구인 주인공 ‘떼’와 ‘오에우’가 중국어 학원에서 재회하며 우정과 사랑을 고뇌하는 청춘 드라마다.

 

서울드라마어워즈 2021 국제초청부문 초청작으로 선정된 가운데, 20일 국내에서 토크콘서트를 통해 온라인으로 관객들과 만나며 가깝게 소통하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이번 드라마 토크콘서트는 <아이 톨드 선셋 어바웃 유>의 주연배우 ‘피피-크릿 암누야데콘’과 ‘빌킨-푸티퐁 아사라타나쿨’, 조연배우 ‘쿤폴-퐁폴 판야밋’이 내한하여 참석했으며, 온라인 화상 연결로 감독인 ‘나루에벳 쿠노’가 함께했다. 토크콘서트의 진행은 평론가 김선영이 맡았다.

 

토크콘서트에서 감독과 배우들은 드라마의 명장면을 함께 살펴보며 작품 이야기부터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드라마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전했으며, 온라인 화상 연결로 참여한 50여명의 관객들의 질문에 답하며 흥미롭고 유쾌한 시간을 가졌다.

 

먼저 태국에서 화상 연결로 참여한 ‘나루에벳 쿠노’ 감독은 인사말과 함께 드라마 촬영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감독은 “이 드라마는 구상했을 때부터 소년 두명의 관계를 아름답게 표현하는 것에 중점을 뒀고, 이를 위해서는 아름다운 배경지에서 촬영하는 것이 필요했다”며, “촬영 장소인 푸켓은 세계적인 관광지이자 환상적인 분위기로 아련한 첫사랑의 배경과 잘 맞았다고 판단해 촬영 장소로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빌킨-푸티퐁 아사라타나쿨’은 “드라마 중 물속에서 찍은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 “새벽 6시부터 오후 늦게까지 오랜 시간 촬영으로 체력적으로 많이 힘들었지만 캐릭터의 감정 표현을 보여주는 중요한 장면이라고 생각하여 피피와 함께 최선을 다해 촬영에 임했다”며 촬영 당시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또한, ‘빌킨-푸티퐁 아사라타나쿨’과 함께 드라마의 주연을 맡은 ‘피피-크릿 암누야데콘’은 “저 역시 ‘빌킨’과 함께한 수중 촬영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 “친한 사이인 ‘빌킨’과 함께 캐스팅되어 믿을 수 있는 특별한 사람과 작품을 촬영할 수 있어 기뻤다”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배우 ‘쿤폴-퐁폴 판야밋’은 “제가 처음으로 데뷔를 하게 된 드라마인데 이렇게까지 많은 사랑을 받게 돼 기쁘다며”며, “드라마가 많은 사랑을 받으며 서울드라마어워즈 2021에 참석할 수 있게 되어 서울드라마어워즈 관계자 분들과 많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드라마어워즈 2021은 10월 21일(목) 상암 MBC공개홀에서 진행되며, 시상식은 MBC와 서울드라마어워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된다. 시상식 기간인 20일(수)부터 22일(금)까지 상암 문화광장에서는 드라마 전시 및 체험존, 드라마 패션 클래스, 드라마 리액션 콘테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드라마 스트리트’가 진행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탐사보도 세븐' 신년기획 - 대통령의 조건 _오늘(6일) 밤 8시 방송
두 달 여 앞으로 다가온 20대 대통령 선거. 우리는 과연 어떤 대통령을 원하고 있을까. 대통령에게 요구되는 조건은 시대마다 달랐다. 민주화, 경제 성장, 국민 통합 등 당대의 요구를 정확히 읽고 이에 응답한 후보가 국민의 부름을 받았다. 이번 대선의 시대정신은 무엇일까. 또 후보들은 이 시대정신에 얼마나 부응하고 있을까. 오늘(6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탐사보도 세븐>에서는 빅데이터 분석과 역대 대통령들의 사례를 통해, 대통령이 되기 위한 조건이 무엇인지 제시한다. ■ 코앞에 다가온 20대 대선, 국민이 원하는 대통령은? 취재진이 20대 대선 후보들과 관련해 어떤 키워드들이 온라인 상에서 언급되고 있는지 빅데이터를 통해 분석한 결과, 유력 후보들의 정책이나 능력 대신 사생활이나 구설에 대한 키워드가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에 대한 온라인 상 부정 감성이 비슷한 추이를 보이며 움직이는 현상도 발견됐다. ■ SNS 빅데이터로 본 ‘시대정신’ 취재진은 또한 빅데이터 전문 업체와 함께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게시된 대선 관련 연관어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국민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