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4.9℃
  • 흐림서울 1.7℃
  • 흐림대전 2.5℃
  • 흐림대구 4.8℃
  • 흐림울산 6.8℃
  • 흐림광주 4.5℃
  • 흐림부산 8.7℃
  • 흐림고창 2.5℃
  • 제주 5.9℃
  • 흐림강화 0.5℃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3.2℃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7.1℃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술꾼도시여자들' 김지석 특별 출연! 이선빈-한선화-정은지와 흥미진진한 만남, 찰진 호흡 예고!

URL복사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 1화에 배우 김지석이 특별 출연한다.

 

오는 10월 22일(금)에 첫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다음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해, 하루 끝의 술 한잔이 인생의 신념인 세 여자의 일상을 그린 본격 기승전술 드라마다. 이선빈(안소희 역), 한선화(한지연 역), 정은지(강지구 역)가 절친 3인방으로 모이고 최시원(강북구 역)이 청일점으로 활약, 드라마 속 인물들의 케미를 더욱 살려줄 예정이다.

 

이에 앞서 공개된 1, 2화 예고편에서는 배우 김지석이 비밀 병기로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 세 친구와 각기 따로 만남을 가지는 흥미진진한 모습이 담겨 그가 세 친구들과 어떤 관계를 형성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딱히 애주가는 아닌데 술은 매일 먹는” 한지연(한선화 분)부터 소주잔을 휙 건네며 “지금부터 그 술잔은 이 테이블에 내려놓지 않는 거로”라며 논스톱 음주를 예고하는 강지구(정은지 분), “밥 좀 될만한 걸 시킬까요?”라는 제안에는 “곡주가 밥이죠”라며 안줏발이 아닌 술발만 세우는 안소희(이선빈 분)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뿜어내는 세 여자에게 하나같이 혀를 내두르는 김지석의 모습이 펼쳐져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이에 그가 보여줄 활약이 더욱 기대되는 상황.

 

제작진은 “1, 2화는 처음 선보이는 중요한 회차인 만큼 김지석이 특별출연해 드라마의 유쾌함을 더한다. 김지석과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의 시너지를 통해 캐릭터의 매력을 확실하게 전달하면서도 재미를 놓치지 않았으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김지석의 특별 출연 소식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술꾼도시여자들'은 각양각색 직업만큼이나 다양한 하루를 살아가는 방송작가 안소희, 요가강사 한지연, 종이접기 유튜버 강지구 세 동갑내기 친구들의 공감 가득한 이야기를 통해 빵 터지는 웃음과 함께 가슴 찡한 위로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오는 10월 22일 금요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 대방어, 굴!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백종원이 그리는 사계절 식도락 여행의 마지막 퍼즐, '백종원의 사계' 겨울 편이 온다.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이 계절 뭐 먹지?'(연출 한경훈, 이하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 봄, 여름, 가을에 이은 대서사시의 완결판, 겨울 편을 알리며 팬들의 반가움을 북돋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겨울 편을 맛보기로 확인할 수 있는 티저 영상이 공개, 보는 이들의 구미를 제대로 당기고 있다. 영상 안에는 온 세상이 흰 눈으로 뒤덮인 겨울의 절경 속 대방어, 굴 등 비로소 이 계절에 맛의 진가를 내는 식재료들이 신명나게 펼쳐진다. 다양한 식재료들의 싱싱함이 보는 이들의 군침마저 자극하는 것. 특히 한 입 먹을수록 탄성도 격해지는 백종원의 시식 장면은 흥미로운 자극을 유발한다. “으아~”, “어유~”, “이야~”라며 백종원의 감탄을 연발하게 만드는 이번 제철음식의 주인공들은 어떤 것들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는 상황. 여기에 “기억하세요,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겨울!”이라며 쐐기를 박는 그의 메시지까지 더해 기대감도 고조 중이다. 뿐만 아니라 깊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