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4.8℃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7.0℃
  • 맑음광주 15.9℃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8.2℃
  • 맑음강화 10.5℃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4.8℃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공효진-이천희-전혜진’ 환경 예능, 네티즌 반응 쏟아진 프로그램명 공모

URL복사

 

KBS 2TV 배우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 환경 예능이 ‘오늘부터 무해하게’로 프로그램명을 확정했다.

 

‘20년 절친’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탄소제로 프로젝트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KBS 2TV 환경 예능 프로그램명이 ‘오늘부터 무해하게’(오늘 무해)로 확정됐다.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KBS와 손잡고 야심차게 선보이는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는 낯선 곳에서 펼치는 탄소제로 생활 도전기. 세 사람이 필(必)환경 시대를 맞아 최소한의 물건으로 자연에서 흔적없이 머물기 위한 슬기로운 생활법을 실천하며 탄소 다이어터에 도전한다는 점에서 기대를 높이고 있다.

 

그런 가운데 ‘오늘부터 무해하게’ 측은 앞서 공식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_moooohae/)에 프로그램명 공모를 공지한 바. 프로그램을 향한 네티즌들의 남다른 관심을 입증하듯 ‘희희락락 지구특공대’, ‘공공탄빵’, ‘환경이.전.공’, ‘탄탄제로’, ‘탄단지’, ‘같이 살 지구’, ‘감탄한 생활’, ‘탄쏘공’ 등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쏟아졌고 오랜 고심 끝에 ‘오늘부터 무해하게’로 프로그램명이 결정됐다.

 

이와 함께 네티즌들은 “신선하고 취지가 좋아 재미있을 것 같다”,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 꾸준히 환경에 진심인 모습 보기 좋아”, “환경 보호하고 자원 절약하는 힙한 모습 유행했으면 좋겠다”, “흥해서 환경 예능 붐 다시 오면 좋겠다” 등 댓글을 남기며 올 가을 예능계를 뒤흔들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환경 플렉스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제작진은 “무해라는 단어에 ‘해로움이 없다(無害)’는 의미와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탄소제로를 위해 오늘은 무엇을 할지 궁금증을 유발하는 ‘뭐해?’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고 운을 뗀 뒤 “취지를 제대로 살린 점에서 프로그램명으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그동안 제로 웨이스트 샵을 애용하는 등 환경 이슈에 꾸준한 관심을 보이며 남다른 고민과 실천을 지속해온 세 사람의 ‘일상 속 탄소제로 실천’과 함께 이들이 네티즌들과 탄소제로 팁을 주고받으며 낯선 곳에서 펼칠 저탄소 노마드 라이프를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KBS 2TV ‘오늘부터 무해하게’는 2021년 10월 첫 방송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풍류대장' ‘반전의 연속’ 해음X오단해, 압도적 무대로 새로운 톱10 등극
지난 26일 방송된 JTBC ‘풍류대장-힙한 소리꾼들의 전쟁’ 5회에서는 톱10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소리꾼들의 역습이 치열하게 펼쳐졌다. 1라운드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톱10 자리에 앉은 소리꾼들도 언제든지 자리를 뺏길 수 있기에 절대 안심할 수 없는, 긴장의 연속이었다. 막강한 실력자들이 경연을 치르는 만큼 데스매치는 종잇장 한 장 차이로 승패가 갈렸다. 4조 해음과 이아진의 도전을 받은 ‘4인조 가야금 병창’ 서일도와 아이들의 방어전. 1라운드에서 나훈아의 ‘어매’로 묵직한 울림을 선사했던 서일도와 아이들은 이번엔 걸그룹 마마무의 ‘데칼코마니’를 선곡했다. 어깨가 절로 들썩이는 무대였지만 파격적인 선곡은 오히려 독이 됐다. 박칼린은 “가야금 병창 팀인데 가야금이 사라졌다”라면서 “잘하는 팀인데 선곡이 팀과 어울리지 않았던 것 같아서 아쉽다”라고 지적했다. 이아진이 와일드카드로 3라운드에 진출하는 드라마를 쓴 가운데, 장기하와 얼굴들의 ‘싸구려 커피’를 정가의 아름다움을 더해 유니크하게 표현한 해음이 서일도와 아이들을 제치고 톱10의 의자에 앉았다. 5조는 국립창극단 출신 류가양, 월드뮤직밴드 도시, 소리꾼이자 뮤지컬 배우인 박진원이 ‘국악과 재즈의 크로


영화&공연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