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6℃
  • 맑음강릉 19.8℃
  • 맑음서울 16.1℃
  • 맑음대전 16.0℃
  • 맑음대구 15.0℃
  • 맑음울산 18.5℃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18.6℃
  • 맑음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15.4℃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18.0℃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너는 나의 봄’ 서현진-오현경-강훈, 심각한 표정 쓰리샷에 궁금증 증폭!

URL복사

 

“온 식구가 조용히 강릉에 모여 앉았다?!”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서현진과 오현경, 강훈이 심상찮은 분위기를 자아낸 ‘폭풍전야 삼자대화’ 현장이 포착됐다.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제작 화앤담픽쳐스)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서현진은 호텔 컨시어지 매니저 강다정 역, 오현경은 강다정의 엄마 문미란 역, 강훈은 강다정의 동생이자 바텐더인 강태정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강태정(강훈)이 엄마 문미란(오현경)의 미션을 받아 주영도(김동욱)에게 폭풍 질문을 쏟아내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강다정(서현진)과 강태정은 “고기 대신 니가 불판에 올라갈 줄....”, “난 태어나보니 이미 꿈이 박살 나 있었다고”라며 현실 남매의 본능을 유감없이 발휘, 깨알 재미를 선사했다. 더불어 강태정이 법원에서 온 승계집행문을 받고는 서류를 꽉 움켜쥐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높였다.

 

이와 관련 서현진과 오현경, 강훈 등 한 가족이 심각한 표정으로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위기의 가족대면’이 포착됐다. 극중 문미란의 강릉 집에서 강다정과 강태정, 문미란이 마주 보고 앉은 장면. 평소의 명랑쾌활한 성격과는 달리 문미란이 무거운 표정을 짓고 있는 가운데, 강다정과 강태정은 애써 덤덤한 듯 감정을 숨기고 있다. 웃음기를 거둔 세 사람이 적막한 느낌을 형성하면서 과연 강다정 패밀리에게 무슨 일이 생긴 걸지, 먹먹한 가족애를 드리운 ‘폭풍전야 가족 대화’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서현진과 오현경, 강훈은 ‘폭풍전야 삼자대화’ 촬영을 준비하면서 방송이 진행된 이후 처음으로 가족이 한자리에 모이는 장면의 촬영에 대해 설렘을 드러냈다. 세 사람은 인사를 건네고 안부를 물어보며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꽃을 피우는가 하면 ‘휴대용 선풍기’를 서로에게 들어주면서 돈독함을 드러냈다. 하지만 리허설에 들어간 세 사람은 앞선 화기애애함과 다르게 말수를 줄이고 깊게 몰입, 강다정-문미란-강태정의 감정선을 다잡아나갔다.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자 오현경은 다소 날카로우면서도 자식들을 향한 애정이 묻어나는 엄마 문미란을 생생하게 그려냈고, 서현진과 강훈은 엄마의 감정을 이해하고 동화된 모습을 진정성 있게 펼쳐내 지켜보던 이들까지 빠져들게 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서현진과 오현경, 강훈이 진짜 가족 같은 끈끈함으로 장면에서의 섬세한 의미까지 제대로 살렸다”며 “지난주 현실남매의 티격태격으로 웃음을 안겼던 다정-태정과 엄마 문미란의 각별한 사연이 펼쳐질 이번 주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11회는 오는 9일(월)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돌' 트롯 신동 정동원, 젠 음악 선생님으로 등판! 젠 마음 얻기 위한 고군분투
'슈퍼맨이 돌아왔다' 의학박사 여에스더-홍혜걸 부부가 젠의 발육에 감탄한다. 오늘(31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5회는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사유리와 젠은 제주도에서 여홍부부 여에스더-홍혜걸 부부 집을 방문한다. 의학박사들이 직접 보고 이야기하는 젠의 발육 상태가 시청자들의 귀를 쫑긋 세우게 할 전망이다. 최근 제주도로 거처를 옮기고, 강아지들과 함께 육아 인생 2막을 시작한 여에스더와 홍혜걸 부부. 제주도를 여행 중이던 사유리는 젠과 함께 이들의 집을 찾았다. 여홍부부와 그들이 키우는 강아지 겨울이, 도찌는 격한 리액션으로 사유리와 젠을 반기며 환영의 뜻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특히 여에스더와 홍혜걸은 빅보이 젠의 남다른 발육 상태에 놀람을 금치 못했다고 하는데. 젠의 근육을 직접 만져본 여에스더의 입에서 감탄이 절로 나올 정도였다고. 또한 홍혜걸은 젠을 보며 “강호동 느낌이 난다”고 말했다고 해, 이 발언의 전말을 궁금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젠의 음악 선생님이 된 트롯 신동 정동원의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는 전언. 그러나 정동원은 본격적인 수업 전 젠과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