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9.5℃
  • 구름조금대전 29.1℃
  • 구름많음대구 27.8℃
  • 흐림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조금제주 27.8℃
  • 구름조금강화 25.6℃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5.9℃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골프왕’ 김응수-전노민-이종남-이가령, 결.사.곡 주역들 ‘골프왕’팀과 담.판.승.부 나선다!

URL복사

 

“TV CHOSUN 드라마계 새 역사 쓴 화제의 주인공 떴다!”

 

TV CHOSUN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의 주역 김응수-전노민-이종남-이가령이 ‘골프왕’에 전격 출격해 반전과 역전의 담판 승부에 나선다.

 

TV CHOSUN ‘골프왕’은 ‘환상의 사령탑 콤비’ 김국진-김미현과 매회 일취월장하는 골프 실력의 ‘4인 4색’ 매력남 이동국-이상우-장민호-양세형이 초특급 게스트들과 짜릿한 골프 대결을 펼치며 신선한 재미를 안기는 신개념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10회분은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5.7%, 분당 최고 시청률 6.7%까지 치솟으며 10주 연속 동시간대 예능 왕좌 자리를 수성, 월요일 밤 ‘원앤 온리 예능’ 왕좌를 굳건히 했다.

 

이와 관련 오는 2일(월) 방송되는 TV CHOSUN ‘골프왕’ 11회에서는 16회 연속 시청률 1위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으로 TV CHOSUN 드라마계 역사를 새롭게 쓴, ‘결혼작사 이혼작곡’(이하 ‘결사곡’)의 주인공 김응수-전노민-이종남-이가령이 ‘골프왕’ 멤버들과 한 치의 양보 없는 한판 승부를 벌인다. 무엇보다 ‘결사곡’을 통해 ‘국민 불륜남’ 수식어를 얻은 전노민은 경기가 진행되는 내내 ‘특급 에이스’의 면모를 드러내 시선을 집중시켰던 상황. 전노민은 티샷으로 원온을 성공한 것은 물론, 버디까지 기록하는 역대급 실력으로 모두의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더불어 이종남 역시 하루에 무려 74홀을 돈 경험이 있었다고 밝혀 ‘골프왕’팀과의 승부를 예측할 수 없게 만들었다.

 

반면 극 중 골프장 오너 역을 맡은 김응수는 사실 지난해 11월 처음으로 골프를 쳐본 ‘골린이’라고 고백하는가 하면, 이가령은 “필드는 처음”이라고 전해, ‘골프왕’ 팀의 의기를 충만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골프왕’팀이 “오늘 지면 골프를 접겠다. 5홀 안에 무조건 경기를 끝내겠다”는 자신감을 내비치자, 김응수가 “무시하면 골로 보내버리겠다!”라고 살벌한 한마디로 맞받아쳐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그러나 김응수는 앞서 앓는 소리를 전한 것과 달리, 막상 경기가 시작하자 어프로치부터 환상의 퍼터까지 역대급 반전 실력을 선보였고, 이에 ‘골프왕’ 멤버들은 “이건 사기다! 말이 되지 않는다”라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특히 김응수는 1:1 개인전을 통해, 구력 30년에 빛나는 ‘골프의 신’ 김국진에게 겁 없는 도전장을 던져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과연 구력 9개월 차 김응수가 '레전드' 김국진과의 대결에서 깜짝 승리를 차지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김국진은 ‘골프왕’ 멤버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직접 ‘골프왕’팀에 합류해 대결에 뛰어들었다. 그간 매번 여유롭게 경기를 치르는 멤버들을 지켜봤던 김국진은 급기야 ‘타임 어택’ 경기에서 “다리가 후들거린다”며 비틀대고 말았던 터. 결국 양세형에게 끌려 나가던 김국진은 심지어 “제발 스스로 걷게 해달라”고 애걸복걸해 모두를 빵 터지게 했다. 김국진이 무사히 타임 어택 경기를 마무리 해 주춤한 자존심을 되찾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 측은 “최고의 주가를 누리고 있는 ‘결사곡’ 주역들의 예측불허 골프와 ‘골프왕’팀들이 펼치는 대결이 월요일 밤 색다른 골프의 매력을 선사할 것”이라며 “혼란과 반전, 유쾌함이 가득 담긴 ‘골프왕’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골프왕’은 매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라켓소년단’ 권유리-이재인, “국대 여신 임서현, 천재 소녀 앞에 나타나다!”
배우 권유리가 ‘라켓소년단’에 ‘국대 여신’ 임서현으로 특별 출연, 이재인과 호흡을 맞추며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 현장이 공개됐다.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극본 정보훈/ 연출 조영광/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은 배드민턴계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레알 성장 드라마다. 청량하고 무해한 스토리와 감각적이고 신선한 연출력으로 안방극장의 원앤온리 힐링 드라마로 등극, 무려 15회 연속 월화드라마 1위 자리를 지키는 파죽지세 행보를 이어갔다. 이와 관련 권유리가 9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라켓소년단’ 최종회에 특별 출연해 명품 카메오 연기를 펼치며 화려한 마침표를 찍는다. 극중 임서현이 경기 유니폼을 입은 채 ‘라켓소년단’ 멤버들 앞에 등장한 장면. 임서현은 자타공인 ‘국대 여신’다운 도도한 자태로 카리스마를 풍기며 나타나 멤버들을 바라보고, 임서현의 실물을 영접한 멤버들은 좋아서 어쩔 줄 모르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임서현은 자신을 롤모델로 꼽아온 한세윤(이재인)과 나란히 벤치에 앉아 대화를 나누고, 잠시 후 한세윤을 바라보더니 환하게 미소를 짓는 따뜻한 선배의 면모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중소벤처기업부, 위기 소상공인에 1조 특례보증, 1인당 최대 2000만원 대출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과 신용이 하락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조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그동안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을 이행한 특별업종에 대한 피해지원 프로그램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업종에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따라 중기부는 2차 추경을 통해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금융기관 협약 등을 거쳐 이번 특례보증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일반업종의 중,저신용(신용평점 839점, 옛 4등급 이하) 소상공인이다. 다만, 특별피해업종(집합금지,영업제한,경영위기업종) 요건으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소상공인은 제외한다. 이들 소상공인은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심사를 통해 5년 동안(1년 거치 4년 상환)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기존에 대출금 연체 이력이 있어도 보증심사일 기준 연체 사실이 해소된 경우에는 보증 지원이 가능하도록 특례를 적용한다. 또 대상자는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연 2.3% 수준의 낮은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지역신보에 납부하는 보증수수료 0.8%는 1년차에는 면제하고 2∼5년차에는 0.2%포인트 감면해 0.6%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