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4℃
  • 흐림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5.7℃
  • 맑음대전 26.2℃
  • 맑음대구 25.3℃
  • 맑음울산 25.7℃
  • 맑음광주 26.5℃
  • 구름조금부산 25.7℃
  • 맑음고창 28.3℃
  • 구름많음제주 25.9℃
  • 구름조금강화 25.0℃
  • 구름조금보은 24.2℃
  • 맑음금산 25.1℃
  • 맑음강진군 26.6℃
  • 구름조금경주시 25.9℃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월간 집' 오늘(23일), 배우 심이영, 김동영 특별출연, 폭소 펀치 날릴 패러디 기대해달라.”

URL복사

 

JTBC ‘월간 집’이 정소민 구남친의 등장을 예고하는 영상(https://tv.naver.com/v/20924876)을 선공개했다. 그런데 영상 속 상황이 심상치가 않다. 드라마 ‘부부의 세계’와 영화 ‘기생충’의 한 장면을 떠오르게 하기 때문.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극본 명수현 연출 이창민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이 지난 방송에서 나영원(정소민)의 ‘내 집 마련 프로젝트’와 함께, 남몰래 그녀를 응원하게 된 유자성(김지석)과 그녀와 편의점 메이트가 된 신겸(정건주)의 핑크빛 삼각 로맨스를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흐뭇한 기대를 불어넣었다. 그러나 오늘(22일) 3회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영상에 등장한 영원의 구남친(김동영)의 존재는 분위기를 반전시킨다.

 

자성과 함께 취재를 나간 집에서 구남친을 맞닥트리고는 난감해진 영원. 여전히 월세 살이에서 벗어나지 못한자신과 달리 그는 잘나가는 건축가의 남편으로 자성의 투자 욕구를 불러일으킬 정도의 좋은 집에서 살고 있었다. 그런데 무슨 이유에서인지 영원을 붙잡고 “누나, 제발 넘어가주면 안될까”라며 애원하더니, “사랑이 변한 게 죄는 아니잖아”라고 소리쳤다. 그리고 “네 와이프가 너무 불쌍해”라며 돌아서는 영원을 지하 창고로 밀어버린 후 문을 잠궈버렸다.

 

짧은 영상에서도 드라마 ‘부부의 세계’의 가장 인상 깊은 명대사 ‘사빠죄아(사랑에 빠진 게 죄는 아니잖아)’와 영화 ‘기생충’의 한 장면을 패러디가 예측돼 기대를 더하는 가운데, 함께 공개된 스틸컷은 영원의 다사다난한 하루로 호기심을 더한다. 아무것도 모른 채 집으로 들어선 영원과 자성, 잘나가는 건축가(심이영)와 그의 남편이자 영원의 구남친까지, 앞으로 닥칠 상황에 궁금증 증폭제 역할을 하기 때문. 지하 창고로 떨어진 영원이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을지 역시 기대 포인트다.

 

이에 제작진은  “오늘(23일) 밤, 배우 심이영과 김동영이 유명 건축가와 남편으로 특별 출연한다”고 밝힌 데 이어, “정소민, 김지석과 두 배우가 극적 전개에 큰 힘을 실었다. 재미있는 패러디로 시청자들에게 폭소 펀치를 제대로 날릴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월간 집’ 3회는 오늘(23일) 수요일 밤 9시에 JTBC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계곡에 간 나은X건후X진우, 물고기 잡기 나섰다! '세젤귀 식량 원정대'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의 자급자족 라이프가 시작된다. 6월 27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88회는 '슈퍼맨은 10점 만점에 10점’이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박주호와 찐건나블리 삼 남매는 한적한 자연 속의 초가집을 찾는다. 이곳에서 펼쳐지는 이들의 한 끼 식사 도전기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박주호는 찐건나블리에게 새로 이사할 집이라며 한 초가집을 소개했다. 식재료 가득한 냉장고도, 재미있게 가지고 놀 장난감도, 편하게 누워서 쉴 침대도 없는 곳이었지만 찐건나블리는 이내 초가집 생활에 적응하며 살아남기에 나섰다는 후문이다. 먼저 이들은 장작을 구하기 위해 리어카를 끌고 나섰다. 아직 어린 진우를 대신해 건나블리는 직접 리어카를 끌며 두 팔 걷어붙이고 장작 구하기에 나섰다고. 그런가 하면 진우 역시 장작더미가 있는 곳에 도착하자 고사리 손으로 장작을 나르며 한 힘 보탰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곳에서는 식재료도 직접 구해야 했다. 이에 박주호와 찐건나블리는 물고기를 잡기 위해 초가집 옆 계곡에 갔다고 한다. 물고기를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세젤귀 식량 원정대의 모습이 현장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 '체르노빌 1986'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 35주년, 원전사고등급 최고 7등급!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사고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폭발 사고 당시의 충격적인 현실과 목숨을 담보하고 용기를 내야했던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무엇보다,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라는 실화를 바탕으로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그곳을 지켜야만 했던 이들의 위대한 용기를 담아내 극장가 큰 울림과 여운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는 작품이다. 특히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해 원전에 대한 안전 문제가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지난 5월 13일(목) 국내외 매체와 뉴스를 통해 "체르노빌 원전서 새로운 핵분열 반응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주장이 전해져 전 세계의 이목이 다시 한번 체르노빌에 모아지고 있다. 영화는 원전에 대해 항상 조심하고 관리하던 중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시작된다. 원전을 설계한 업체, 원전은 지었던 업체, 국민의 안전을 중시하는 군인, 그들의 방사능을 측정하며 안전을 책임지는 병원 관계자 그리고 이후 그들이 치료 받을 수 있고 대우 받을 수 있도록 조정하는 고위관계자가 모인다. 그들은 원전의 첫번째 폭발 이후 두번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