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3℃
  • 구름조금강릉 15.3℃
  • 맑음서울 18.8℃
  • 박무대전 18.9℃
  • 흐림대구 19.0℃
  • 구름많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2.1℃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8.3℃
  • 구름많음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8.2℃
  • 구름많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트롯 매직유랑단’, 토밤 10시 30분으로 편성 시간 변경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도록 고려”

URL복사

 

‘트롯 매직유랑단’이 방송 편성 요일 및 시간을 변경한다.

 

KBS2 예능 프로그램 ‘트롯 매직유랑단’이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로 편성 요일 및 시간을 변경하고 시청자들과 만난다.

 

편성 변경으로 인하여 11회가 방송되는 12일을 기점으로 수요일 밤 10시 40분에서 토요일 밤 10시 30분으로 요일 및 시간을 변경한다.

 

‘트롯 매직유랑단’은 주말 밤으로 편성을 옮긴 만큼 온 가족이 함께 트로트를 즐기며 다양한 게스트들과 함께 트로트의 맛과 멋을 즐길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또한, 그간 매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 ‘트롯 매직유랑단’이 9일에는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된다. 그동안 방송됐던 레전드 장면들을 모아서 다시 한번 만나 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상대 팀을 이기기 위한 색다른 곡 선정을 해 눈길을 끌었던 무대까지 한 번에 볼 수 있어 기대를 모은다.

 

‘트롯 매직유랑단’은 단장 송가인과 KBS2 ‘트롯 전국체전’ TOP 8(진해성, 재하, 오유진, 신승태, 김용빈, 상호&상민, 최향, 한강)과 신미래 그리고 MC 김신영, 문세윤이 출연해 의뢰인의 고민에 맞는 트로트 무대를 즉석에서 펼치고, 감상평과 토크를 펼치며 웃음부터 감동까지 모두 선사하며 ‘핵폭탄’급 예능감을 보여주는 트로트 뮤직토크쇼다.

 

한편, ‘트롯 매직유랑단’은 9일 10시 40분에는 스페셜 방송을, 12일부터는 토요일 밤 10시 30분에 KBS2에서 만날 수 있다. 더불어, 본 방송에서 선보인 곡들은 매주 일요일 정오에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예능 ‘바라던 바다’ 이지아 “‘난데없는 모임’ 같지만 환상의 호흡 기대해달라”
배우 이지아가 ‘바라던 바다’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오는 29일(화) 밤 9시에 첫 방송되는 JTBC ‘바라던 바다’(연출 송광종)는 신비롭고 아름다운 바다가 보이는 라이브바에서 직접 선곡한 음악과 직접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스타들과 그 곳을 찾은 손님들의 이야기를 담은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뛰어난 요리 실력의 이지아는 ‘바라던 바다’에서 헤드 셰프를 맡았다. 요리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바를 찾는 손님들을 위해 직접 개발한 신메뉴도 선보였다는 후문. 이지아는 “처음 출연 제안을 받고 이미 출연이 확정되어 있던 김고은 배우에게 전화를 걸었다. ‘너 하면 나도 할게’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빠르게 결정을 내렸다”라며 출연 계기를 밝혔다. 하지만 다른 멤버들과는 처음 만나는 상황에서 어색하지 않을까 우려하기도 했다고. “모든 멤버가 처음 보는 분들이었다. 어색하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희한하게도 모두의 호흡이 굉장히 좋았다. 우리도 촬영하면서 신기할 정도로 잘 맞는다고 종종 이야기를 나눴다”라며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기억에 남는 일로 헤드 바텐더를 맡은 배우 이동욱이 막걸리를 만든 순간을 떠올렸다. “이동욱 배우가 막걸리를 만들었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 '체르노빌 1986'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 35주년, 원전사고등급 최고 7등급!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사고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폭발 사고 당시의 충격적인 현실과 목숨을 담보하고 용기를 내야했던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무엇보다,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라는 실화를 바탕으로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그곳을 지켜야만 했던 이들의 위대한 용기를 담아내 극장가 큰 울림과 여운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는 작품이다. 특히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해 원전에 대한 안전 문제가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지난 5월 13일(목) 국내외 매체와 뉴스를 통해 "체르노빌 원전서 새로운 핵분열 반응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주장이 전해져 전 세계의 이목이 다시 한번 체르노빌에 모아지고 있다. 영화는 원전에 대해 항상 조심하고 관리하던 중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시작된다. 원전을 설계한 업체, 원전은 지었던 업체, 국민의 안전을 중시하는 군인, 그들의 방사능을 측정하며 안전을 책임지는 병원 관계자 그리고 이후 그들이 치료 받을 수 있고 대우 받을 수 있도록 조정하는 고위관계자가 모인다. 그들은 원전의 첫번째 폭발 이후 두번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