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5.5℃
  • 구름많음서울 28.6℃
  • 구름조금대전 30.6℃
  • 구름조금대구 31.2℃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31.3℃
  • 맑음부산 24.7℃
  • 맑음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27.4℃
  • 흐림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9.1℃
  • 구름조금금산 30.6℃
  • 맑음강진군 29.0℃
  • 구름많음경주시 29.9℃
  • 맑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지현우X이세희 캐스팅 확정! 색다른 케미스트리에 예비 시청자들 관심 집중!

URL복사

 

배우 지현우와 이세희가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에 주연배우로 캐스팅을 확정, 주말 밤 안방극장을 휘어잡을 전망이다.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연출 신창석 / 극본 김사경/ 제작 지앤지프로덕션)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아가씨’와 ‘신사’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는다. 

 

배우 지현우와 이세희가 각각 주인공 이영국과 박단단 역으로 출연을 확정해, 이들이 보여줄 연기 호흡은 어떨지 기대가 증폭된다. 또한 ‘신사와 아가씨’는 주인공뿐만 아니라 여러 인물을 통해 사랑, 가족애 그리고 인생 등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놓는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현우는 세 아이의 아빠이자 아내와의 사별로 상실감에 빠진 ‘이영국’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이영국은 입주가정교사로 들어온 박단단에게 어느샌가 빠져드는 인물이다. ‘도둑놈, 도둑님’, ‘슬플 때 사랑한다’,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꾸준한 활약을 펼쳐온 ‘독보적 로코킹’ 지현우가 ‘신사와 아가씨’에서 어떤 새로운 모습으로 매력적인 캐릭터를 만들어낼지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예 이세희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밝고 당찬 성격을 지닌 ‘박단단’을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드라마 ‘키스요괴’, ‘연예혁명’, ‘라이브 온’ 등을 통해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시청자들의 몰입과 공감을 불러일으킨 이세희는 입주가정교사로 들어간 이영국네에서 파란만장한 일을 겪는 박단단으로 분해, 팔색조 같은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낼 전망이다.

 

한편 ‘신사와 아가씨’는 시청률 50%에 육박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하나뿐인 내편’의 김사경 작가와 ‘비밀의 남자’, ‘끝까지 사랑’ 등의 연출을 맡았던 ‘시청률 제조기’ 신창석 PD의 필승 조합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현우와 이세희의 만남과 이들이 보여줄 색다른 케미스트리로 예비 시청자들의 가슴을 뛰게 만드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는 ‘오케이 광자매’ 후속으로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