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8℃
  • 흐림강릉 15.0℃
  • 구름많음서울 15.8℃
  • 구름많음대전 15.3℃
  • 구름많음대구 16.3℃
  • 박무울산 14.2℃
  • 박무광주 15.4℃
  • 맑음부산 16.9℃
  • 구름많음고창 14.7℃
  • 맑음제주 17.2℃
  • 맑음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14.4℃
  • 구름많음금산 14.9℃
  • 구름많음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둘째이모 김다비,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포문 여는 新오프닝 송 예고 ‘가요계 긴장’

URL복사

 

가수 둘째이모 김다비가 컴백일을 확정했다.

 

3일 컨텐츠랩 VIVO(이하 VIVO)는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둘째이모 김다비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둘째이모 김다비는 오는 10일 희망찬 메시지를 담은 오프닝 송으로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프로젝트의 포문을 열 예정이다.

 

특히 지난달 27일 공개된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의 메인포스터에서 둘째이모 김다비의 출격이 알려졌다. 이에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과연 어떤 위로를 전할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약 1년 만에 재출격하는 둘째이모 김다비는 빠른 45년생 트로트 가수로, 데뷔곡 ‘주라주라’를 통해 생업에 종사하는 모든 직장인 조카들의 애환과 고충을 간절한 마음으로 풀어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에 각종 CF에서 러브콜을 받은 것은 물론, TV조선 ‘뽕숭아학당’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등에 출연해 유쾌한 매력을 뿜어냈다.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은 오프닝 둘째이모 김다비를 시작으로 여러 아티스트와 비보가 힘든 시기를 함께 버티고 있는 대중들에게 선물하는, 소소하지만 행복한 음악 프로젝트다. 5월을 시작으로 10월까지 매달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발매할 예정이며, 기존에는 보지 못했던 VIVO만의 색다른 아티스트 컬래버레이션으로 대중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음원 수익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 계층에 기부, 진정한 선한 영향력을 전할 예정이다.

 

송은이가 설립한 콘텐츠 제작사 VIVO는 도서관 건립으로 사회에 훈훈함을 선물한 ‘북유럽’과 김숙이 함께하는 팟캐스트 ‘비밀보장’ 등 다채로운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콘텐츠를 대중에게 선물하고 있다. 또한 최근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셀러브리티들의 응원이 담긴 ‘잘 챌린지’ 영상을 공개해 일상에서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VIVO는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프로젝트를 통해 또 한 번 역대급 콘텐츠로 대중을 만난다.


연예&스타

더보기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 기부 인증샷 공개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이 기부 인증샷을 공개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으로 1위부터 3위까지를 ‘하트퀸’ 후보로 선정해 해당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기부를 진행한다. 이에 더해 1위를 한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이번엔 ‘4월 하트퀸’으로 선정된 김태연과 2, 3위를 차지한 양지은, 김다현의 이름으로 기부가 이어졌다. 기부처는 아티스트의 희망에 따라 선정되는데 김태연은 장애인 단체에게, 양지은은 보육원 아이들에게, 김다현은 소아암 환우에게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각각 한국장애인재단, 상록보육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가 진행됐다.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의 기부 인증 사진이 공개되자 팬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태연이의 순수한 기부로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태연이 화이팅!”, “지은님을 통해 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마음씨 고운 다현님, 좋은 일 했네요. 팬으로서 뿌듯합니다.” 등 댓글로 기부를 축하했다. 한편 5월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하트퀸’ 자리를 두고 양지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