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4.7℃
  • 황사서울 10.2℃
  • 구름많음대전 9.9℃
  • 맑음대구 14.5℃
  • 흐림울산 14.3℃
  • 박무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0℃
  • 구름조금고창 9.9℃
  • 박무제주 15.3℃
  • 흐림강화 10.0℃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2.7℃
  • 구름많음경주시 14.1℃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강말금-강홍석, 기대감 한껏 끌어올릴‘대박부동산’촬영장 엿보기!

URL복사

 

“뜨거운 열정과 웃음꽃 가득한 대박 현장 전격 공개!”

 

첫 방송을 단 3일 앞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강말금-강홍석이 작품에 대한 애정을 담뿍 담은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오는 4월 14일(수)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극본 하수진, 이영화, 정연서/연출 박진석/제작 몬스터유니온, 메이퀸픽쳐스)은 공인중개사인 퇴마사가 퇴마 전문 사기꾼과 한 팀이 되어 흉가가 된 부동산에서 원귀나 지박령을 퇴치하고 기구한 사연들을 풀어주는 생활밀착형 퇴마 드라마다.

 

이와 관련 ‘대박부동산’을 이끌어갈 주역 4인방 장나라-정용화-강말금-강홍석이 생생한 현장 사진을 통해 프로페셔널한 자태부터 캐릭터와는 상반되는 반전美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먼저 장나라는 ‘대박부동산’ 사장이지만 모계유전으로 퇴마사가 된 홍지아 역을 맡아 냉기 넘치는 카리스마로, 이전과는 180도 다른 파격 변신에 나선다. 하지만 촬영장에서 장나라는 극중과는 다르게 항상 밝은 표정으로 한없이 따뜻한 기운을 몰고 다니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더욱이 쉬는 시간에도 대본을 놓지 않던 장나라는 촬영이 시작되자마자 홍지아에 혼연일체된 모습으로 열연을 펼치고, 자신의 연기를 꼼꼼하게 체크해 스태프와 동료 배우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세상에 귀신이 어딨냐”면서 귀신을 이용해 부를 축적하는 ‘퇴마 사기꾼’ 오인범 역으로 나서는 정용화는 평소 장난기 많은 성격과는 달리, 촬영 전에는 대본을 정독하며 오인범의 내면을 연구하는 등 진중한 태도를 드러내고 있다. 정용화는 매 장면을 최고의 장면으로 만들기 위해 컷 소리가 나자마자 모니터로 달려가는 열정을 보이는가 하면, 상대 배역인 장나라와도 친근하게 어울리며 인증샷을 남기는 귀염뽀짝한 막내美로 훈훈함을 안겼다.

 

강말금은 똑 부러진 성격에 프로페셔널한 태도와 엄친아 스펙을 갖춘, 귀따가운 내조의 여왕 ‘대박부동산’ 사무장 주화정 역으로 팔색조 표정 열연을 펼친다. 주사무장을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끊임없는 연습과 셀프 화면 점검을 이어가고 있는 강말금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신상털기는 기본이고 필요하다면 관공서 해킹도 감행하는 천재 해커 허실장 역으로 등장하는 강홍석은 거친 외모와는 반전되는 해맑은 미소로 ‘해피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다. 드라마 안에서 늘 붙어 다니는 정용화와 두터운 형제 케미를 일으킨 강홍석은 스태프들의 마음까지 사로잡는 케미 요정으로 현장 분위기를 돋우고 있다.

 

제작진은 “환상의 작감배와 뜨거운 현장의 에너지가 조합된 긍정적인 시너지가 안방극장에도 고스란히 전달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며 “장면마다 감탄이 절로 나오는 배우들의 열연과 구슬땀 흘리는 스태프들의 노력이 돋보일 ‘대박부동산’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은 오는 4월 14일(수)에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방송인 이혜성 “독립 3년차! 더블 역세권의 원룸에서 거주 중”
내일 18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임경식,이민희 /이하 ‘홈즈’)에서는 방송인 이혜성과 공간 디자이너 서재원이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의 단독 주택 찾기에 나선다. ​ 이날 방송에서는 가족 구성원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10대, 20대, 30대 세 자매를 둔 50대 부부는 미국 유학 생활을 마치고 돌아오는 큰 딸의 귀국을 계기로 단독 주택으로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지역은 아버지 직장이 있는 일산에서 30분 이내의 곳으로 파주와 김포 일대를 희망했다. 세대와 취향이 제각각인 딸들을 위해 방 4개, 화장실 2개 이상을 원했으며, 반려견이 뛰놀 수 있는 야외 공간도 바랐다. 또, 중학생 셋째 딸을 위해 자차 10분 이내 중,고등학교가 있길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6~7억 원대를 희망했으며, 집이 좋다면 최대 8억 원대 초반까지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 덕팀에서는 방송인 이혜성이 인턴코디로 출격했다. 이혜성은 독립 3년차로 원룸에서 살고 있다고 고백한다. 그는 자신의 원룸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점으로 지하철 2호선과 9호선이 다니는 더블 역세권과 스세권을 꼽는다. 또, 지하철역에서 도보 30초면 집에 도착한다고 밝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