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6℃
  • 흐림강릉 12.6℃
  • 황사서울 8.8℃
  • 황사대전 10.2℃
  • 황사대구 14.7℃
  • 황사울산 14.0℃
  • 황사광주 11.9℃
  • 황사부산 14.4℃
  • 구름많음고창 8.4℃
  • 황사제주 13.4℃
  • 구름많음강화 6.0℃
  • 맑음보은 7.5℃
  • 구름많음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0.4℃
  • 구름많음경주시 11.2℃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구해줘! 홈즈’ 트로트 가수 안성준, 이사 경력만 20번! 어릴 때부터 발품 팔았다!

URL복사

 

내일 28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임경식,이민희 /이하 ‘홈즈’)에서는 가수 안성준이 겹쌍둥이 6인 가족의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홈즈’ 최초로 겹쌍둥이 6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이날은 특별히 육군 부사관 상사로 근무 중인 의뢰인의 직업 특성상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고 한다. 현재 의뢰인 부부는 9세, 5세 겹쌍둥이 아이들을 키우고 있으며, 아이들을 위해 좀 더 넓은 집으로 이사를 원했다. 특히, 성향이 다른 9세 쌍둥이 딸들의 공간 분리를 바랐으며, 지역은 현재 살고 있는 경기도 남양주시를 희망했다. 또, 도보와 대중교통 15분 이내에 초등학교가 있길 바랐으며 예산은 전세 또는 매매가로 6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덕팀에서는 ‘트로트의 민족’의 우승자인 안성준이 인턴코디로 출격한다. 그는 ‘홈즈’의 애청자였음을 밝히며, 방송을 볼 때마다 코디로 활약하는 자신의 모습을 상상했다고. 또, 지금까지 이사 경력만 20번이라고 밝히며, 어릴 적부터 부모님 따라서 발품을 팔아 이번 대결에 자신 있다고 말해 기대를 모은다.  

또, 안성준은 의뢰인이 희망한 지역인 남양주시로 최근 이사를 왔다고 밝히며, 서울과의 편리한 교통 그리고 한적한 동네 분위기가 마음에 든다고 말한다.

덕팀은 가수 안성준과 함께 공간 디자이너 임성빈, 붐이 출격한다. 덕팀 코디 세 사람은 하이텐션을 보이며 완벽한 케미를 선보인다. 이들이 소개한 곳은 남양주시 화도읍에 위치한 신축 단독주택으로 인테리어 일을 오래한 집주인이 설계에 참여했다고 전해져 눈길을 끈다. 노출 콘크리트를 이용한 유니크한 외관에, 내부는  우드 천장과 화이트 벽으로 갤러리를 방불케 했다고. 상대편인 복팀의 조희선 전문가 역시 테라조 타일과 무몰딩, 무문선 등 최신 인테리어가 적용됐다고 말해 매물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 다른 매물에서는 방이라도 믿을 크기의 역대급 현관과 그에 걸맞은 대형 중문이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를 본 장동민은 “저 정도 사이즈면 (중문에도) 도어락을 달아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준다.  

이어서 널찍한 거실과 대형 발코니 등장에 붐과 안성준은 직접 온몸을 굴러가며, 거실 크기를 표현했다고 한다. 하지만, 최근 비주얼 담당으로 떠오르고 있는 임성빈은 몸 사리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 코디들에게 실망감을 안겼다고 한다.

겹쌍둥이 6인 가족의 새 보금자리 찾기는 28일 밤 10시 4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박보영-서인국, 티저 포스터 2종 공개! 기대 증폭!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의 티저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보는 순간 헤어나올 수 없게 만드는 박보영과 서인국의 투샷이 이들의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오는 5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연출 권영일/ 극본 임메아리/ 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로 탁월한 필력을 인정받고, 차기작이 가장 기대되는 작가 0순위로 손꼽힌 임메아리 작가와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로 따스한 웃음을 선사한 권영일 감독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중 박보영은 평범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운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인간 ‘탁동경’ 역을, 서인국은 지독한 운명에 끼어든 뜻밖의 삶에 자신의 연민과 사랑을 바치게 된 특별한 존재 ‘멸망’ 역을 맡아 초월적인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이 가운데 29일(월),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의 티저


영화&공연

더보기
배우 신성록,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이후 ‘드라큘라’ 로 열일행보 이어간다!
배우 신성록이 뮤지컬‘드라큘라’타이틀롤로 출연을 확정했다. 신성록은 최근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서 백작 역을 맡아 매 공연 역대급 무대를 선사, 폭발적인 호응과 함께 지난 27일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그런 가운데 이번에는 뮤지컬 '드라큘라'의 주인공으로 새롭게 합류 소식을 전하며 쉼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오디컴퍼니㈜ 창립 20주년 두번째 라인업으로 선보이는 판타지 로맨스 뮤지컬 ‘드라큘라’에서 신성록은 치명적이고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뱀파이어 역할을 맡았다. 400년이 넘는 세월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하는 드라큘라를 그가 또 어떤 매력적인 모습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모으고 있다. 2004년 뮤지컬 무대로 데뷔한 신성록은 '몬테크리스토', '레베카', '키다리 아저씨', '엘리자벳'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은 물론 그만의 감미로운 중저음 보이스로 관객들을 단단히 매료시키며 매 작품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렇듯 브라운관 뿐만 아니라 무대까지 장악하며 연이은 열일 행보를 달리고 있는 신성록.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으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가 이번‘드라큘라’ 무대에서는 또 어떤 모습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