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
  • 흐림강릉 6.3℃
  • 구름조금서울 4.8℃
  • 흐림대전 6.0℃
  • 흐림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5.5℃
  • 흐림광주 7.9℃
  • 구름많음부산 6.3℃
  • 구름많음고창 5.7℃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0.6℃
  • 흐림보은 3.2℃
  • 구름많음금산 3.9℃
  • 흐림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안녕? 나야' 조리실 인기남 김영광, 고기 반찬으로 최강희에 애정 팍팍! 앞으로 관계 이목 집중!

URL복사

 

KBS 2TV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극본 유송이/ 연출 이현석/ 제작 비욘드제이,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의 김영광이 상추꽃다발로 최강희를 위로한다. 조아제과 구내식당 최고 인기남에 등극한 그가 최강희에게 자신의 매력을 어필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2일 ‘안녕? 나야!’ 제작진은 극중 한유현을 연기하는 김영광이 37살 반하니 역의 최강희에게 상추꽃다발을 건네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힘이 다 빠진 상태로 구내식당에 식사를 하러 온 하니에게 조리사 유현이 밝은 미소로 상추꽃다발을 건네는 모습이 담겼다. 갑작스러운 상추꽃다발의 등장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는 유현의 행동에 하니는 당황스러운 감정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낯선 제품개발팀 생활에 힘과 위로를 북돋아 주는 유현이 싫지 않은 상황.

 

그런 가운데 잘생긴 외모로 여직원들의 시선을 한몸에 받으며 조리실 최고 인기남에 등극한 유현으로 인해 하니는 따가운 눈총 또한 받게 되기에 주목된다. 다른 직원들에겐 칼 같이 정량배식을 지키는 유현이지만 하니에게는 맛 좋은 고기반찬을 푸짐하게 퍼주며 애정을 팍팍 드러낼 예정. 조아제과 조리실과 제품개발팀에 동시에 입사하며 시시때때로 맞닥뜨리는 두 사람의 인연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자신의 어린 시절 영웅 ‘슈퍼맨’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보내는 직진남 유현의 행동이 어떤 결과를 낳을지 주목된다.

 

제작진은 “유현의 낙천적이고 긍정적인 태도는 낙하산으로 오해받으며 쉽지 않은 조아제과 본사 생활을 시작한 하니에게 작지만 큰 위로가 된다. 키다리 아저씨 역할을 제대로 하는 유현의 유쾌하고도 사려 깊은 행동을 애정을 갖고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자신의 영웅 슈퍼맨에게 이제는 키다리 아저씨가 되어 넓은 어깨를 빌려주는 유현의 상추꽃다발 위로 장면은 3일 방송되는 ‘안녕? 나야!’ 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뜻뜨미지근해진 37살의 주인공 반하니에게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살의 내(이레 분)가 찾아와 나를 위로해주는 판타지 성장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펜트하우스2’ 김소연, 절대 악녀 ‘천서진’이 어머니-동생 앞에서 처절하게 눈물을 흘리는 이유는?!
“악녀 천서진의 처절한 눈물!”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소연이 어머니, 동생과의 격양된 분위기 속에서 눈물을 흘리고 있는 ‘악녀의 눈물’ 현장이 포착됐다.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다. 무엇보다 ‘펜트하우스2’는 단 한 장면도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와 롤러코스터급 전개, 몰입력을 극강으로 끌어올리는 배우들의 열연, 서스펜스를 자아내는 영상미의 완벽한 하모니 속에서 4회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달성, 순간 최고 시청률 27%까지 치솟는 경이로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천서진(김소연)은 배로나(김현수)를 방패막으로 삼아 자신의 약점을 움켜쥔 오윤희(유진)의 은퇴 협박을 무마했던 상태. 그러나 천서진은 하윤철(윤종훈)의 스캔들 계략으로 주단태와 금이 가기 시작한 데 이어, 학교 폭력 사건 처벌을 혼자 받게 된 주석경(한지현)으로부터 아버지 천명수(정성모)의 죽음을 방치한 채 도망친 ‘돌계단 영상’을 빌미로 협박을 당하


영화&공연

더보기
'자산어보' 설경구 첫 사극 도전! 호기심 많은 학자 ‘정약전’ 캐릭터 완벽 소화!
매 작품 대체할 수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는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영화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과 바다를 벗어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해운대><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살인자의 기억법> 등 다수의 작품에서 장르와 역할을 불문하고 압도적 열연을 펼쳐왔던 배우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하며 새로운 매력을 예고한다. 그가 맡은 ‘정약전’ 캐릭터는 유배지 흑산도에서 바다 생물에 눈을 뜬 호기심 많은 학자로, 성리학 사상을 고수하는 다른 양반들과 달리 열린 사상을 지닌 인물이다. 민중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어류학서를 집필하기 위해 글 공부를 좋아하는 청년 어부 ‘창대’에게 서로가 가진 지식을 거래하자고 제안하는 ‘정약전’은 여타 사극에서 표현되는 학자 캐릭터의 고정관념을 탈피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설경구는 천하제일의 인재로 불리던 명망 높은 학자의 진중한 모습과 얼굴에 먹물을 묻힌 채 바다 생물을 탐구하는 소탈한 모습을 넘나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