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여신강림' 문가영-차은우, 2년 만에 재회! 믿을 수 없는 듯 떨리는 눈빛! 로맨스의 향방은?

URL복사


 

tvN ‘여신강림’ 문가영과 차은우의 재회가 포착돼 로맨스의 향방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종영까지 단 2화만을 남겨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 기획 tvN,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
 
지난 방송에서 주경과 수호는 공개연애를 시작한 뒤 알콩달콩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으로 설렘을 폭발시켰다. 하지만 말미 수호는 자신의 아빠 주헌(정준호 분)이 뇌출혈로 쓰러졌다는 소식을 듣고 미국으로 떠났고, 이윽고 주경과 서준(황인엽 분)이 함께 하는 2년 뒤의 모습이 그려져 로맨스의 향방에 관심이 모아졌다.
 
이 가운데 ‘여신강림’ 측이 3일(수) 15화 방송을 앞두고 첫 눈을 맞으며 서로를 마주한 주경과 수호의 투샷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된다. 주경은 자신의 앞에 선 사람이 수호임을 믿을 수 없는 듯 떨리는 눈빛을 내비쳐 시선을 사로잡는다. 수호 또한 동공지진을 일으키며 그대로 굳어버린 모습. 특히 놀라움과 애틋함이 뒤섞여 있는 두 사람의 눈빛이 교차되며 설렘과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는 극 중 2년 만에 재회한 주경과 수호의 모습. 서로에게 눈을 맞춘 주경과 수호를 향해 쏟아지는 하얀 눈발이 재회를 축하하는 의미일지, 안타까운 이별을 위로하는 의미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동시에 주경과 수호의 뒤로 펼쳐진 수많은 사랑의 자물쇠 모습은 두 사람의 로맨스를 염원하는 시청자의 마음을 대변하는 듯 하다. 이에 ‘신신커플’ 주경-수호의 로맨스가 어떻게 이어질지 ‘여신강림’ 본 방송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15화는 오늘(3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유희열, 젝스키스 맞춤형 발라드 ‘뒤돌아보지 말아요’ 선물! ‘유희열표 정통 발라드’
유희열과 젝스키스의 컬래버레이션 음원 '뒤돌아보지 말아요'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유희열이 디렉팅에 참여하고 젝스키스가 가창한 신곡 '뒤돌아보지 말아요'는 오늘(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공개, ‘유희열 표 정통 발라드’의 귀환을 알린다. ‘뒤돌아보지 말아요’는 유희열과 젝스키스의 공약 이행 프로젝트명이자 신곡명으로 유희열이 젝스키스만을 위해 디렉팅에 참여, 그룹 가수에게는 처음으로 선물하는 곡으로 발매 전부터 화제가 되었다. 이번 신곡은 “뒤돌아보지 말아요 우린 끝났잖아요"라는 가사에서 느껴지듯 아련한 이별 감성과 웅장한 스트링 사운드, 감성적인 피아노 아르페지오가 조화를 이룬 정통 발라드 넘버이다. 또한 히트메이커 김이나가 작사에 참여해 힘을 보탰고, ‘응답하라’, ‘슬기로운’ 시리즈를 연출한 CJ ENM 신원호 PD가 뮤직비디오 연출에 나서는 등 초호화 라인업으로 발매 전부터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았다. ‘뒤돌아보지 말아요’는 지난해 5월 ‘삼시네세끼’ 유튜브 라이브에서 유희열이 내건 공약 “안테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15만 명이 되면 젝스키스와 발라드를 녹음해서 공개하겠다”라는 목표를 달성하며 성사됐다. tvN '뒤돌아보지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배우 송중기와 감독 조성희와의 8년만의 재회 '승리호'
조성희 감독과 송중기 배우가 <늑대소년> 이후 8년만의 재회라는 점에서 일찌감치 관심을 모으는 <승리호>가 드디어 개봉한다. 매 작품 독보적인 상상력으로 새로운 세계관을 창조해냈던 조성희 감독이 이번에는 대한민국 최초 우주 SF 블록버스터를 선보인다. 영화<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승리호를 조정하는 김태호(송중기)는 군인 시절 뜻하지 않게 아이를 구했다. 구했다고 생각한 것도 잠시 본인으로 인하여 아이의 귀가 망가졌다는 것을 알고 더이상 군인생활을 할 수 없음을 깨닫게 된다. 도박에 빠져 살던 중, 아이와 잠시 떨어진 사이 아이는 우주로 날아가게 된다. 이에 아이의 시신이라도 찾기 위해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자잘한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살다가 우연히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갖게 된다. 인간형 로봇 도로시는 아픈아이로 태어나 침대에서 일어날 수도 없었다. 연구원이던 그녀의 아빠는 마지막 희망으로 나노봇을 투여시켰는데 나노봇이 활성화 되면서 도로시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 하루 두 번 최대 10개까지 무료 열람! 레전드 작품 무료로 즐긴다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적인 서비스 ‘기다리면 무료(이하 기다무)’의 업그레이드판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이하 기다무 플러스)’가 새롭게 론칭한다. ‘기다무 플러스’는 매일 자정 12시, 정오 12시마다 5개의 무료 이용권을 지급함으로써 독자들이 ‘기다무 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웹툰과 웹소설 작품을 마음껏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기다무 플러스’ 작품이라면 어떤 작품이든 볼 수 있는 자유이용권이다. 5개의 이용권은 12시간 이내 사용 가능하며, 한 번에 보유할 수 있는 이용권은 최대 5개를 넘을 수 없다. 예를 들어 오전에 지급된 5개 이용권에서 2개를 사용하더라도, 남은 3개가 누적되는 것은 아니며 오후에 5개 이용권이 새롭게 충전된다. 따라서 이용권을 오전 오후에 5개씩 모두 사용할 경우 하루 최대 10개의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기다무’와 새로운 서비스인 ‘기다무 플러스’는 이용권 지급 주기와 작품 적용 범위에서 차이를 갖는다. ‘기다무’는 이용권 지급 주기가 12시간, 24시간, 48시간 등으로 작품에 따라 다르며, 독자가 작품을 열람한 시간을 기준으로 주기가 계산된다. 반면 ‘기다무 플러스’는 독자 작품 열람 시간과는 무관하게 12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