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2.8℃
  • 흐림강릉 21.9℃
  • 서울 14.6℃
  • 흐림대전 22.8℃
  • 대구 17.7℃
  • 울산 18.1℃
  • 광주 18.1℃
  • 부산 17.0℃
  • 흐림고창 18.8℃
  • 제주 20.3℃
  • 흐림강화 13.6℃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놀면 뭐하니?' 영길(김종민)-동석(데프콘), 라이벌 등장에 긴장? 카놀라 유 앞 세기의 대결 예고!

URL복사

 

MBC ‘놀면 뭐하니?’에서 2021년을 빛낼 새로운 예능 유망주를 찾고 있는 카놀라 유 앞에 영길과 동석의 라이벌이 등장한다. 다양한 예능에서 활약 중이 두 사람을 마주한 영길과 동석의 불꽃 튀는 신경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시작부터 거침없는 도발을 했다고 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늘 30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카놀라 유(유재석) 앞에 등장한 영길(김종민), 동석(데프콘)의 쟁쟁한 라이벌(?)이 등장한다.
 
2021년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질 신구 예능인들을 찾아 색다른 쇼 버라이어티를 준비 중인 카놀라 유. 장르와 세대를 넘나드는 예능 유망주들과 만남을 가진 가운데, 카놀라 유를 돕고 있는 스몰데이터 전문가 영길과 동석의 자리를 넘보는 라이벌이 등장했다고 해 눈길을 모은다.
 
카놀라 유는 다양한 장르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신만의 캐릭터를 소화하고 있는 두 사람에게 자신이 준비 중인 쇼를 채울 게임 아이디어와 아이돌계 예능 유망주를 추천받았다. 이에 ‘보자보자 게임’, ‘곽철용 게임’을 제안하는가 하면 연예인보다 웃긴 일반인 유망주를 추천해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이를 보던 영길이 견제하는 모습을 보이자 "모르는 사람을 어떻게 추천해!"라며 팽팽한 신경전까지 펼쳤다는 전언이다.
 
또한 이들은 열띤 셀프 어필에 나서며 쇼 버라이어티에서 빠질 수 없는 댄스 배틀 타임도 가졌는데, 라이벌들 사이 ‘다이너마이트’처럼 불꽃 튀는 경쟁을 뚫고, 숨어 있던 댄스 본능을 무장해제한 카놀라 유의 모습도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현란한 지팡이 기술까지 선보이며 누구보다 진심으로 무대를 장악한 카놀라 유의 댄스 실력은 어떨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영길과 동석의 자리를 넘보는 만만치 않은 라이벌들의 정체는 오늘 30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대박부동산’ 정용화-강말금, 두 사람의 의문 가득한 관계! 둘사이 숨겨진 비밀은 무엇?!
“비밀을 품은 자들의 칼날 같은 신경전” KBS 2TV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 정용화와 강말금이 ‘위협적인 맞대면’으로 칼날 같은 신경전을 예고했다. KBS 2TV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극본 하수진, 이영화, 정연서/연출 박진석/제작 몬스터유니온, 메이퀸픽쳐스)은 공인중개사인 퇴마사가 퇴마 전문 사기꾼과 협력하여 흉가가 된 부동산에서 원귀나 지박령을 퇴치하고 기구한 사연들을 풀어주는 생활밀착형 퇴마 드라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물귀신에 홀렸던 홍지아(장나라)는 20년 전 일에 대한 또 다른 기억을 떠올리며 과거의 일을 재조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하지만 홍지아를 대신해 과거 사건을 파헤치던 주사무장(강말금)은 홍지아 엄마의 마지막 의뢰인의 조카가 오인범(정용화)이라는 것을 알아낸 후 자료를 찢어 의문을 안겼던 터. 또한 홍지아와 함께 도학성(안길강)에게 납치됐던 오인범은 빙의한 채 아파트를 달라며 분노해 귀추가 주목됐다. 이와 관련 정용화와 강말금의 ‘살얼음판 투샷’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극중 오인범과 주사무장이 대박부동산 앞에서 불안한 독대를 가진 장면. 먼저 출근해서 있던 오인범은 주사무장이 차에서 내릴 때까지 예의 바르게 기다렸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그날 밤, 그 불길 속에 모두가 있었다,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영화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은 화재 진압 실패의 트라우마를 지닌 소방대원 한나가 두 명의 킬러에게 쫓기는 거대 범죄의 증거를 가진 소년을 구하기 위해 산불 속에서 벌이는 필사의 추격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영미 스릴러 문학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작가의 작품을 원작으로, '시카리오' '윈드 리버'의 테일러 쉐리던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안젤리나 졸리와 니콜라스 홀트, 에이단 길렌 등 막강 배우진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능했던 공수소방대원 한나(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팀장으로써 큰 산불에 배정되었었는데, 바람의 방향을 잘못읽어 팀원을 다치게하고 불길 속에서 살려달라고 외치던 세명의 아이들을 구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녀는 그들을 구하지 못한 죄책감과 트라우마로 심리평가에서 좋지 못한 성적을 받고 감시탑에 배정된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경찰복은 입은 이(에이단 길렌)와 안전 요원(니콜라스 홀트)이 등장한다. 그들은 집에서 가스가 샌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집안으로 들어가서 집에 있던 모든 이들을 가스 폭발로 죽여 버린다. 이 소식을 접한 법의학 회계사는 아들(핀 리틀)을 데리고 도망을 간다. 이들을 마저 죽이기 위해 집을 찾은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