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 주미-윤태화-황우림-김의영-홍지윤, “본캐는 트롯여제, 부캐는 프로 예능인?!”

URL복사

 

“논스톱 매력 폭발하는 ‘캐릭터 맛집’ 등극!”

 

‘미스트롯2’가 논스톱 실력과 매력을 폭발시키는 新예능 캐릭터들을 쏟아내며, 대한민국의 마음을 휘감는 광풍을 이어가고 있다.

원조 트롯 오디션 TV CHOSUN ‘미스트롯2’가 지난 5회 최고 시청률 31.4%(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5주 연속 지상파-비지상파에서 송출되는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경이로운 기록을 세웠다. 또한 3차 대국민 응원투표 건수가 단 3일 만에 200만 건을 돌파했는가하면, 최고 시청률을 찍은 5회 분의 클립 동영상 조회수가 도합 700만 건에 달하는 역대급 폭주세를 기록하는 등, 각종 화제성 지표들을 휩쓸고 있는 ‘국민예능’의 무소불위 위력을 증명하고 있다.

 

무엇보다 ‘미스트롯2’에서는 오디션의 기본이 되는 가창 실력 뿐 아니라, 단아한 미모에 반전 예능감까지 더한 ‘멀티 플레이어’들이 줄줄이 탄생되면서 신선한 재미와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넘치는 끼와 흥부터 ‘진’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솔직하고 거침없는 열망까지, 다채로운 캐릭터 열전으로 시청률과 화제성을 견인하고 있는 ‘미스트롯2’의 ‘心스틸러 예능 캐릭터’들을 모아봤다.

 

■ ‘미스트롯2’ 心스틸러 캐릭터 열전 1. ‘솔직돌직 사이다 야망캐’ 주미-윤태화
‘미스트롯2’ 5회에서 단연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화제의 인물 주미는 “꼭 진이 되고 싶다”는 일념 하에, 모든 것을 내려놓은 무아지경 막춤과 코믹 예능감을 분출한 ‘안되나요’ 무대로 “역대급 임팩트”라는 평을 들으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주미는 방송 직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휩쓴 것은 물론, 동영상 조회 수 또한 100만회를 훌쩍 넘겼는가 하면, 원곡자인 개그맨 김영철이 자신의 SNS에 인증샷을 올리며 기쁨을 표현하는 등 그야말로 핫이슈를 양산한 역전의 주인공으로 뜨거운 지지를 얻고 있다.

윤태화는 예선전 ‘진’의 영광을 안은 뒤 팀 미션에서 탈락, 그리고 패자부활전을 통해 기사회생한 후 강력 우승 후보 홍지윤을 꺾고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기까지, 부침을 거듭하는 드라마틱한 주인공 서사로 인기몰이 중이다. 무엇보다 윤태화는 충격적인 탈락과 감격적인 회생에도 언제나 무심하고 덤덤하게 자신의 페이스를 유지하면서, 툭툭 사이다 돌직구를 던진 후 씨익 웃어 보이는 독특한 예능감으로 출구 없는 매력을 발산, 팬덤을 열광케 하고 있다.

 

■ ‘미스트롯2’ 心스틸러 캐릭터 열전 2. ‘팬덤 성장캐’ 황우림-김의영
퍼포먼스 여신 황우림과 캡사이신 보이스 김의영은 보는 이로 하여금 뿌듯함을 안기는 ‘성장형 캐릭터’로 활약 중이다. JYP 연습생 출신으로 일찌감치 시선을 모았던 황우림은 춤 실력에 비해 다소 부족한 가창력으로 아쉬운 평을 들었지만, 팀 미션을 통해 일취월장한 실력을 보이며 전형적인 ‘정변 성장캐’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오는 6회 방송에서 두 번째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또 한 번 역대급 변신을 감행할 전망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미스트롯 시즌1’ 당시 본선 1라운드 탈락의 아픔을 겪었던 김의영은 2년 간 절치부심한 끝에 재도전장을 내밀고 예선전 ‘미’를 차지하는 쾌거를 안았다. 김의영은 “예뻐 보이고 싶어 코 끝을 올렸다”며 성형 사실을 당당히 밝히는가 하면, 외모만큼이나 확 달라진 가창 실력으로 매 회 쑥쑥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며 아낌없는 응원을 쏟아 붓게 만들고 있다.

 

■ ‘미스트롯2’ 心스틸러 캐릭터 열전 3. ‘입덕 유발 반전캐’ 초등부-홍지윤-마리아
초등부는 어린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뛰어난 곡 이해력과 깊은 감성, 완성된 가창력 등을 선보이며 “이번 시즌 우승은 초등부 전체다”는 말이 회자될 만큼 센세이션한 환호를 얻고 있다. 더욱이 초등부는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모든 것을 쏟아낸 훌륭한 무대를 완성한 후 성숙하게 패배를 받아들이는 모습으로 큰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가녀린 아이돌 외모와 상반되는 구수한 가창력으로 공식 엔딩 요정에 등극한 홍지윤은 ‘1대 1 데스매치’ 상대자로 윤태화를 서슴없이 지목한 후 우렁찬 목소리로 “내가 왜 선이냐. 진을 뺏어오겠다!”고 선언하는 호탕한 반전 매력을 드러내 폭소를 안겼다. 또한 K-소울 충만한 꺾기 스킬로 매 무대마다 감탄을 부르는 외국인 참가자 마리아는 인터뷰 때마다 한국인보다 더 한국인스런 말투와 단어를 사용하는 ‘한국 패치’ 예능감으로 안방극장에 훈훈한 웃음을 유발시켰다.

제작진은 “매력만점 트롯여제들의 뛰어난 실력과 넘치는 예능감이 ‘미스트롯2’ 열풍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오는 21일 방송될 6회 역시 웃음과 눈물, 감동과 전율이 가득한 무대가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2’는 스마트폰 공식 투표 모바일 앱을 통해 ‘나만의 트롯여제’를 뽑기 위한 3차 대국민 응원 투표를 진행 중이다. 1일 1회, 1인당 7인을 중복 투표하는 방식이며 추후 결선 점수에 적극 반영된다. ‘미스트롯2’ 6회는 오는 21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트롯 전국체전’ 오유진, 한계 없는 무한 변신 ‘병아리에서 공주로’
‘트롯 전국체전’ 오유진이 무한 변신했다. 어제 23일 밤 10시 30분 KBS2 ‘트롯 전국체전’ 8회에서 4라운드인 지역 대통합 듀엣 미션이 펼쳐졌고, 충청 이송연의 선택을 받은 경상 오유진은 “저쪽(순위권 석)에 앉아 있자”라며 넘치는 자신감을 드러냈다. ‘트둥이’로 뭉친 오유진과 이송연은 병아리를 연상시키는 의상과 귀여운 꽃받침 포즈로 10대만의 상큼 발랄한 에너지를 전파하는가 하면, ‘사랑의 밧줄’을 자신들만의 매력으로 재해석하며 단번에 8개 지역 대표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을 사로잡았다. 특히 오유진은 늘 그랬듯, 이번에도 안정적인 기교와 넘사벽 꺾기 등으로 무대를 채우며 보는 이들을 절로 미소 짓게 했고, 실력과 끼로 무대를 압도하며 경상 감독 설운도에게 엄지척도 받았다. 무대가 끝난 후 연속해서 칭찬을 받은 오유진은 “마음으로는 3위 안에 들어가고 싶습니다만”이라며 특유의 구수한 말투 속 겸손함으로 유쾌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투표 결과 트둥이는 4위를 기록했고, 두 사람 중 이송연이 탈락하게 됐다. 이에 울컥한 오유진은 진심 어린 응원으로 이송연의 꽃길을 응원했고 계속해서 ‘트롯 전국체전’에서 활약하게 됐다. 한편 KBS2 ‘트롯 전국체전’은


영화&공연

더보기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프리미어 시사회만으로 전체 예매율 2위 기록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개봉 전 진행되는 프리미어 시사회만으로 전체 예매율 2위를 기록하며 본격적으로 흥행 청신호를 밝히고 있다. 스페셜 최초 프리미어 시사회 매진! 개봉 전 유료 시사회 좌점율 80% 판매 기록까지! 놓쳐서는 안 될 필람작 입증!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전체 예매율 2위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1월 27일 개봉을 앞두고 1월 22일(금)부터 24일(일)까지 진행되는 소규모 프리미어 시사회만의 결과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얼마나 뜨거운 화제작인지를 다시 한번 명확히 보여주는 것.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누적 발행 부수 1억 2천만부를 돌파한 만화 [귀멸의 칼날]의 첫 번째 극장판으로,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다. 무려 19년간 1위를 지켜왔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제치고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는 물론, 2020년 전 세계 영화 수익 5위를 기록한 소식까지 전해지며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에 대한 예비 관객들의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뜨겁다. 프리미어 시사회 소식은 관

라이프

더보기
신한카드, 복합문화공간 블루스퀘어와 전략적 스폰서십 체결
신한카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 예술계를 위해 또 한 번 발 벗고 나섰다. 신한카드는 메세나 사업 및 차별적인 브랜드 제고 일환으로 국내의 대표 복합문화공간인 '블루스퀘어'와 스폰서십을 체결했다고 오늘인 19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서울 합정에 위치한 '신한카드 FAN스퀘어'와 부산 해운대의 '소향씨어터 신한카드홀'에 이어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까지 오픈하면서 메세나 기업으로서 문화예술 산업 발전에 앞장서게 됐다. 신한카드는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 예술계를 지원함과 동시에 공연과 관련한 고객 혜택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블루스퀘어의 공연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블루스퀘어는 개관 이후 최단기간 관람객 100만명 돌파 및 뮤지컬 프로듀서들이 가장 선호하는 공연장 선정 등 다양한 기록을 만들어낸 국내 최정상급 공연장으로, 마스터카드와 함께하는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뮤지컬 전문 공연장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로, 다목적 공연장은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이라는 새 명칭으로 고객을 맞게 된다. 고객들은 신한카드가 제공하는 할인 혜택을 통해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되는 고품격 공연을 합리적인 가격에 즐기고, 고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