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트롯 전국체전' 진해성VS김산하, 빅매치로 완성한 레전드 무대 ‘사이좋게 4라운드 진출’

URL복사

 

‘트롯 전국체전’ 진해성과 김산하가 상상불가의 빅매치를 선보였다.
 
지난 16일 밤 10시 30분 KBS2 ‘트롯 전국체전’ 7회  3라운드인 1 대 1 데스매치가 이어졌고, 강력한 우승후보답게 경상 진해성과 충청 김산하는 마지막까지 아무에게도 지목되지 않아 두 사람이 살벌한 승부를 펼치게 됐다.
 
“내가 보여줄 수 있는 모든 능력을 쏟아부어야죠”라며 당찬 각오를 드러낸 진해성은 급이 다른 슈트 자태를 뽐내며 무대에 등장, 배호의 ‘누가 울어’로 자신만의 진가를 발휘했다. 
 
완벽한 꺾기는 기본, 어디에서도 보지 못한 고음과 한을 토해내는 듯한 외침 등으로 또 다른 면모를 보인 진해성의 무대가 끝나고, 오유진은 엄지척으로 여전한 팬심도 드러냈다.
 
이어진 무대의 주인공은 김산하로, 나훈아의 ‘어매’를 선곡해 폭발적인 고음과 전율을 돋게 하는 감정선, 감정을 담은 동작 등 마치 한 편의 예술을 보는 듯한 무대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우열을 가릴 수 없는 무대를 선보인 진해성과 김산하를 향해 전라 코치 송가인은 “제2의 나훈아 선생님이 탄생한 것 같은 진해성의 무대를 봤다. 소리가 탄탄한 김산하는 판소리와 대중가요를 넘나들어 대성할 재목”이라고 극찬했다.
 
투표 결과에 따라 김산하가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고, 8개 지역 대표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의 추가 합격자 제안의 기회를 통해 진해성도 4라운드인 듀엣 미션에 도전하게 됐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TOP6 vs 아이돌6, K트롯 아이돌 X K팝 아이돌, ‘전격 맞대결’성사! “트롯으로 결판내자!”
“트롯의 진짜 맛을 보여주겠다!” ‘사랑의 콜센타’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세븐-조권-노라조-레이나-B1A4 산들–오마이걸 승희 아이돌6와 ‘전격 맞대결’에 나선다. 오는 5일(금) 방송될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41회에서는 대한민국 가요계를 이끄는 K트롯 아이돌 TOP6와 K팝 아이돌6가 맞붙어 최고의 ‘트롯 톱10’을 선정하기 위해 불꽃 튀는 격돌을 벌인다. ‘사랑의 콜센타’에 세븐-조권-노라조-레이나-B1A4 산들–오마이걸 승희 등 아이돌6가 출격하자 TOP6는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던 상태. TOP6은 “트롯의 진짜 맛을 보여주겠다”라고 선전포고를 날리며 초반부터 치열한 기싸움을 벌였다. 특히 TOP6는 ‘트롯 아이돌’의 명성에 어울리게 임영웅이 직접 커스텀해 선물한 단체 운동화를 여섯 명 모두 맞춰 신고 등장했고, 이를 본 산들은 “정말 아이돌 같다”며 환호했다. 무엇보다 주체할 수 없는 넘치는 끼의 소유자 조권에게 TOP6가 댄스로 도전장을 내민 가운데, 조권과 임영웅의 댄스 배틀이 이뤄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권은 트레이드마크인 온 몸 털기 퍼포먼스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 하루 두 번 최대 10개까지 무료 열람! 레전드 작품 무료로 즐긴다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적인 서비스 ‘기다리면 무료(이하 기다무)’의 업그레이드판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이하 기다무 플러스)’가 새롭게 론칭한다. ‘기다무 플러스’는 매일 자정 12시, 정오 12시마다 5개의 무료 이용권을 지급함으로써 독자들이 ‘기다무 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웹툰과 웹소설 작품을 마음껏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기다무 플러스’ 작품이라면 어떤 작품이든 볼 수 있는 자유이용권이다. 5개의 이용권은 12시간 이내 사용 가능하며, 한 번에 보유할 수 있는 이용권은 최대 5개를 넘을 수 없다. 예를 들어 오전에 지급된 5개 이용권에서 2개를 사용하더라도, 남은 3개가 누적되는 것은 아니며 오후에 5개 이용권이 새롭게 충전된다. 따라서 이용권을 오전 오후에 5개씩 모두 사용할 경우 하루 최대 10개의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기다무’와 새로운 서비스인 ‘기다무 플러스’는 이용권 지급 주기와 작품 적용 범위에서 차이를 갖는다. ‘기다무’는 이용권 지급 주기가 12시간, 24시간, 48시간 등으로 작품에 따라 다르며, 독자가 작품을 열람한 시간을 기준으로 주기가 계산된다. 반면 ‘기다무 플러스’는 독자 작품 열람 시간과는 무관하게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