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5.6℃
  • 구름많음서울 3.6℃
  • 맑음대전 5.6℃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9.0℃
  • 구름조금고창 5.2℃
  • 맑음제주 10.7℃
  • 맑음강화 0.1℃
  • 흐림보은 2.9℃
  • 구름조금금산 3.2℃
  • 맑음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7.0℃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앨리스’ 주원VS곽시양, 유치장에서 마주한 두 男子 대립할 수밖에 없는 父子의 운명

URL복사

 

‘앨리스’ 주원과 곽시양이 유치장에서 마주했다.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극본 김규원, 강철규, 김가영/연출 백수찬/제작 스튜디오S/투자 wavve)에는 시간여행으로 인해 관계가 얽혀버린 두 남자가 있다. 박진겸(주원 분)과 유민혁(곽시양 분)이다. 아무것도 모른 채 대립 중인 두 남자는 사실 아들과 아버지의 관계이다.

 

2050년 앨리스 가이드 팀장 유민혁은 시간여행 관련 예언서를 찾기 위해 연인과 함께 1992년으로 왔다. 그러나 연인의 뱃속에는 아이가 자라고 있었다. 결국 그녀는 아이를 위해 2050년으로 돌아가는 것을 포기하고 자취를 감췄다. 그렇게 시간을 문을 열고 태어난 아이가 박진겸이다. 즉 유민혁은 생물학적으로 박진겸의 아버지인 것.

 

이런 가운데 9월 18일 ‘앨리스’ 제작진이 7회 본방송을 앞두고 유치장에서 마주한 박진겸과 유민혁의 모습을 공개했다. 두 남자를 감싼 일촉즉발의 긴장감이 보는 사람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한다.

 

사진 속 박진겸은 어떤 서류를 손에 쥔 채 유민혁을 바라보고 있다. 상대의 생각을 꿰뚫어 보는 듯 날카롭게 번뜩이는 박진겸의 눈빛과 카리스마가 시선을 강탈한다. 유치장에 갇혀 있는 유민혁 역시 매서운 눈빛으로 자신에게 다가온 박진겸을 노려보고 있다. 두 남자가 대체 어떤 대화를 나눈 것인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앞서 박진겸은 1992년 사건을 조사하던 중 CCTV 사진에서 유민혁을 발견했다. 일련의 사건들, 1992년 CCTV 속 사진을 계기로 박진겸은 유민혁을 시간여행자라고 확신하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또 시간여행자가 벌인 것으로 의심되는 살인사건이 발생했다. 박진겸의 눈빛이 매서워지는 것은 당연하다. 한편 앨리스에 대한 뚜렷한 책임감, 자신의 사라진 연인과 꼭 닮은 윤태이(김희선 분)의 등장으로 유민혁 역시 혼란스러울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렇게 각기 다른 이유로 서로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두 남자가 마주한 만큼, 해당 장면 촬영 현장에서도 긴장감이 감돌았다는 후문. 주원, 곽시양 두 배우는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는 집중력과 연기로 두 남자의 상황과 심리를 고스란히 담아냈다고 한다. 덕분에 사실은 아들과 아버지인 두 남자의 안타까운 운명이 더욱 깊이 있게 와 닿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체 두 남자는 무슨 대화를 나눴을까. 이들의 대화는 2020년 자꾸만 발생하는 의문의 살인사건들을 파헤치는데 어떤 영향을 미칠까. 두 사람만 모르고 모두가 아는 아들과 아버지의 운명은 얼마나 안타까울까. 이 모든 것이 공개되는 ‘앨리스’ 7회 본방송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7회는 9월 18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또한 방송과 동시에 웨이브(wavve)에서 VOD(다시 보기)로 제공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힐링의 템플스테이와 고난의 추나 치료 현장 공개
‘억’소리 나고, ‘곡’소리 터진 아비규환 현장!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종합 건강검진을 받은 후 개개인의 상태에 딱 들어맞는 ‘특급 솔루션’을 받는다. 2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29회에서는 트롯맨 F4가 몸과 마음의 건강을 되찾기 위해 각자의 방식으로 휴일을 맞이한 가운데 영탁,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와 ‘경락 관리’를, 임영웅과 영탁은 둘만의 ‘템플 스테이’를 떠나 몸과 마음을 튼튼하게 만드는 과정을 선보이며 흐뭇한 대리만족을 선사한다. 먼저 영탁과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를 받기 위해 장영란 남편인 한의사 한창을 만났다. 특히 본격 치료에 앞서 정확한 진단을 받기위해 MRI를 찍은 세 사람 중 “50대의 몸”이라는 충격 진단을 받은 멤버가 나타나 현장을 발칵 뒤집었던 상태. 이후 세 사람은 본격적으로 ‘추나 치료’를 받으러 치료실에 들어섰지만, 부푼 기대와 달리 곡소리와 억 소리가 난무한 아비규환 상황이 이어져 모두를 웃프게 했다. 뒤이어 세 사람은 또 다른 특급 솔루션인 ‘경락 관리’를 받았고, 영탁은 세 사람 중 가장 큰 만족도를 보이며 “뽕숭아학당‘ 수업 중 제일 좋다”고


영화&공연

더보기
마동석-정경호-오나라-오연서, ‘성형 메카’ 압구정의 전성기 '압구정 리포트'(가제) 크랭크업!
강남 일대 ‘성형 메카’의 전성기를 다룬 영화 '압구정 리포트'(가제)가 4개월 간의 촬영을 모두 마치고 크랭크업했다. '압구정 리포트'(가제)는 가진 건 오지랖뿐인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 분), 믿을 건 실력뿐인 까칠한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 분)가 강남 일대 성형 비즈니스의 전성기를 여는 이야기다.  충무로를 넘어 ‘월드 스타’로 활약 중인 마동석부터 ‘흥행작 제조기’ 정경호, 개성 넘치는 연기로 ‘대세’가 된 오나라, 장르를 넘나들며 매력을 발산해 온 오연서까지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뜨거운 관심을 얻어 온 '압구정 리포트'(가제)는 지난 11월 20일 크랭크업했다. 불타는 오지랖을 자랑하는 압구정 토박이이자 동네 백수 '대국'을 연기한 마동석은 “정말 즐겁게 촬영한 만큼, 배우들의 신선한 호흡을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 같다”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보내며 촬영한 영화라서 저에게는 더욱 특별하게 느껴지는 작품이다. 모두 꼭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크랭크업 소감을 전했다. 실력만은 최고인 성형외과 의사 '지우’ 역을 맡은 정경호는 “'압구정 리포트'(가제)의 촬영 현장에 갈 때마다 너무 즐거웠다. 스태프들, 감독님, 배우 선배님들까지 모두 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