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18.3℃
  • 흐림서울 20.4℃
  • 대전 19.9℃
  • 박무대구 18.8℃
  • 흐림울산 19.8℃
  • 흐림광주 19.7℃
  • 흐림부산 20.4℃
  • 흐림고창 19.2℃
  • 제주 20.9℃
  • 흐림강화 19.0℃
  • 흐림보은 17.6℃
  • 흐림금산 19.1℃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 CHOSUN ‘사랑의 콜센타’ 전국 콜센타 대전 단 1장만 남은 본선행 티켓! 마지막 탑승자는 누구?

URL복사

 

“‘제1회 전국 콜센터 대전’ 본선행 티켓 단 1장이 남았다!”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영탁,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김수찬, 신성이 불꽃 튀는 ‘최후의 결전’을 예고한 가운데, 마지막 본선행 티켓의 주인공이 공개된다.

 

오는 27일(목) 방송될 22회에서는 지난 예선전에서 본선행 티켓을 거머쥔 경기 북부 대표 임영웅, 강원도 대표 영탁, 부산 대표 정동원, 인천 대표 장민호, 경기 남부 대표 김희재, 전라도 대표 김수찬, 충청도 대표 신성이 우승을 향해 양보 없는 끝장 대결을 펼칠 전망이다.

 

특히 ‘사랑의 콜센타’ 특집 ‘제1회 전국 콜센타 대전’은 각자 2개 지역을 담당한 출연진들이 1 대 1 맞대결을 펼쳐 2명 중 점수가 높은 1명만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죽음의 토너먼트 방식으로 이뤄졌던 상태. ‘제1회 전국 콜센타 대전’은 TOP6가 전국 각지에서 걸려오는 전화를 받는다는 ‘사랑의 콜센타’ 고유 포맷을 바탕으로 기획한 확장판 특집으로, 지난 20일(목) 방송된 예선전 이후 시청자들의 호평이 쏟아졌다. 지역 시청자들과 지역 대표 가수가 합심하여 무대를 만든다는 콘셉트가 신선하다는 극찬이 줄을 이은 것. 시청자들은 “나도 TOP6의 텔레파시 받아보고 싶다” “우리 지역 대표라고 하니, 진짜 운동 경기처럼 응원하게 된다!” “노래방 대결에 스포츠를 접목시키다니 이런 기획 칭찬해!” “MC 김성주부터 스포츠맨 임영웅까지 너무 찰떡!” 등 뜨거운 반응을 터트리면서 이번 주 본선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무엇보다 본격적으로 진행될 ‘제1회 전국 콜센타 대전’ 본선에서는 치열한 예선전에서 살아남은 8개 지역 진출자들이 대진표에 따라 대결을 벌이며 결승을 치르게 된다. 이와 관련 지난주 임영웅, 영탁,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김수찬, 신성 등 7명이 본선 진출을 결정지은 상황에서, 마지막으로 본선행 막차에 탑승하게 될 ‘반전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다.

 

그런가 하면 영탁과 정동원이 지난 예선전에서의 뜨거운 맞대결에 이어 본선에서도 맞붙으며 ‘리벤지 매치’를 예고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94점 대 100점으로 정동원에게 눈물의 패배를 맛봤던 영탁에 대해 이찬원은 “지난 예선이 끝나고 영탁이 형이 꼬마한테 졌다고 울면서 전화가 왔었다”라며 비하인드를 전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더욱이 영탁이 “이번엔 삼촌이 이겨야 되지 않겠니?”라며 정동원에게 두 번이나 질 수 없다는 승리에 대한 의지를 불태우자, 이에 맞서 정동원은 “예선이랑 똑같이 만들어 주겠다”며 다부진 각오를 내비쳐 한 치의 양보도 없는 기싸움을 예감케 했다. 급기야 정동원은 승리를 위해 선곡을 비밀로 하는가 하면, 사전 테스트 없이 바로 무대를 시작하는 등 승부사 기질을 유감없이 발산, 활활 타오르는 경쟁에 기름을 들이부었다. 과연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영탁과 정동원의 팽팽한 승부에서 승리를 거둘 사람은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전국 콜센타 대전’은 ‘사랑의 콜센타’가 초반부터 갖고 있던 고유의 ‘지역’ 콘셉트를 극대화해서 기획한 특집이다. 방송 이후 전국 방방곡곡에서 보내주신 시청자들의 뜨거운 성원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사랑의 콜센타’는 ‘트롯 예능’ 대중화와 대한민국 트로트계 상생과 부흥, 그리고 트로트의 핵심인 ‘흥’을 전국의 시청자들에게 전할 수 있도록 매회 마다 심혈을 기울여 기획하고 있다. 더욱 흥겨운 ‘트롯 예능’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22회는 오는 27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아는 형님' 김하늘, 예능 최초 댄스 공개! 김하늘-윤상현-이도현 '싹쓰리' 무대 선보여!
5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드라마 '18 어게인'의 주연 배우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평소 예능 프로그램에서 보기 힘들었던 세 배우가 등장하자, 형님들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김희철은 김하늘의 히트작인 드라마 '로망스'의 명대사를 따라하며 현장의 텐션을 한껏 끌어 올렸다. 이날 전학생들은 "김하늘이 먼저 '아는 형님'에 출연하자고 제안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김하늘은 ''아는 형님'을 위해 예능에서 처음으로 춤을 준비했다"라고 전해 기대감을 더했다. 이어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이 함께 한 ‘싹쓰리’ 무대가 이어졌다. 김하늘은 열심히 외운 안무를 틀릴 까봐 어쩔 줄 몰라 하며 귀여운 괴성(?)을 질렀지만, 마지막까지 환상의 팀워크를 선보여 형님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무대가 끝난 뒤 윤상현은 “김하늘이 '아는 형님'에서 '싹쓰리'를 하자고 뜬금 제안을 해서 사실 많이 놀랐다"라고 내막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화려했던 '싹쓰리' 무대에 이어, 이도현은 카리스마 넘치는 현대 무용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형님들은 이도현의 다채로운 능력에 감탄을 멈추지 못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