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3.2℃
  • 천둥번개서울 23.1℃
  • 대전 24.2℃
  • 대구 26.7℃
  • 울산 26.1℃
  • 광주 24.4℃
  • 부산 26.5℃
  • 흐림고창 24.3℃
  • 제주 24.2℃
  • 흐림강화 22.5℃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4.9℃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5.6℃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앨리스' 주원X김희선 비하인드 '카메라 없어도 집중 또 집중'

URL복사

 

주원과 김희선은 ‘앨리스’를 위해 치열하게 부딪히고 노력했다.
 
8월 28일 금요일 밤 10시 SBS 새 금토드라마 ‘앨리스’(극본 김규원, 강철규, 김가영/연출 백수찬/제작 스튜디오S/투자 wavve)가 첫 방송된다. ‘앨리스’는 죽은 엄마를 닮은 여자, 감정을 잃어버린 남자의 마법 같은 시간여행을 그린 휴먼SF 장르의 드라마다.
 
‘앨리스’는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힌다. ‘믿고 보는’ 주원(박진겸 역)과 ‘시청률 퀸’ 김희선(윤태이/박선영 역)의 호흡은 물론, 시간여행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전면에 내세운 휴먼SF 장르를 예고했기 때문이다. 이를 입증하듯 티저, 예고 등 공개된 ‘앨리스’ 콘텐츠들은 전에 없던 비주얼과 흥미진진한 스토리, 배우들의 압도적 존재감을 발산하며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쳤다.
 
이처럼 특별한 ‘앨리스’는 촬영 기간 내내 자신의 모든 것을 쏟아붓고 치열하게 부딪힌 배우 및 제작진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이런 가운데 8월 23일 ‘앨리스’ 제작진이 첫 방송을 5일 앞두고 주원, 김희선 두 배우의 치열했던 촬영 현장 비하인드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은 ‘앨리스’ 촬영 현장에서 포착된 주원, 김희선의 모습을 담고 있다. 사진 속 배우들은 저마다 한껏 집중한 채 백수찬 감독과 장면에 대한 논의를 하거나, 카메라를 통해 자신의 연기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주원과 김희선의 진지한 눈빛과 표정을 통해, 두 배우가 얼마나 ‘앨리스’와 각 캐릭터에 깊이 몰입했고 최선을 다해 연기했는지 짐작할 수 있다.
 
실제로 ‘앨리스’ 제작진에 따르면 주원, 김희선 두 배우와 ‘앨리스’ 연출을 맡은 백수찬 감독은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위해 끊임없이 상의하고 대화하며 촬영을 이어갔다고 한다. 이를 통해 배우들 역시 더 깊이 있게 작품 및 캐릭터에 몰입할 수 있었다고. 뿐만 아니라 배우들은 몸 사리지 않는 열연까지 펼쳤다. ‘앨리스’ 제작진이 입을 모아 주원, 김희선 두 배우에게 극찬을 쏟아내는 이유다.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앨리스’의 첫 방송이 다가오고 있다. 주원, 김희선 두 배우를 필두로 수많은 제작진과 배우들의 열정이 고스란히 담긴 ‘앨리스’. 그 노력의 대가가 반짝반짝 빛날 ‘앨리스’ 첫 방송이 기대된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앨리스’는 오는 8월 28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또한 OTT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 온라인 독점 공개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18 어게인' 노정의-려운-최보민-황인엽-오소현-이은재-류다빈, 잘생기고 예쁜 세림고 7인방!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에 핫루키 군단이 총출동한다. 현재 가장 핫하게 떠오르고 있는 배우 노정의, 려운, 최보민, 황인엽, 오소현, 이은재, 류다빈이 세림고에 뭉쳐 청량한 매력을 물씬 뿜어낼 것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9월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제작 JTBC스튜디오)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그린다.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노정의, 려운, 최보민, 황인엽, 오소현, 이은재, 류다빈 등 주목받고 있는 핫한 배우들의 출연 소식이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들은 극중 세림고등학교 2학년 동급생들로 분해 풋풋한 청량 케미를 폭발시킬 예정이다. 이중 노정의와 려운은 정다정(김하늘 분)과 홍대영(윤상현 분/ 이도현 분)의 쌍둥이 남매 ‘홍시아’, ‘홍시우’ 역을 맡았다. 홍시아는 겉으로 보기엔 와일드하지만 알고 보면 속 깊고 정 많은 딸로 세림고 ‘핵인싸’로 통한다. 반면 홍시우는 친구들과의 관계에 벽이 있는 학교 내 외톨이로



라이프

더보기
이신영, 'Z세대 아우라' 뿜어져 나오는 절제된 카리스마 화보 공개
배우 이신영이 존재만으로 빛나는 카리스마 화보를 완벽히 소화했다. 1일 공개된 패션매거진 ‘W Korea’ 9월호에서 Z세대를 대표하는 청춘 배우답게 소년과 남자 사이 반전매력이 돋보이는 분위기를 뿜어내 많은 이들을 매료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레드 컬러를 이신영만의 차분한 눈빛과 압도적 시크한 분위기가 어우러져 매력적인 컬러로 돋보이게 소화해 감탄을 자아냈다. 숏 자켓과 스포티한 운동화 조합의 스타일링은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소년의 느낌이 더해져 Z세대의 아우라를 과시했다. 강렬한 느낌의 가죽 수트핏을 정제된 포즈와 절제된 카리스마가 어우러져 남성적인 면모까지 여과없이 표현 해 화보의 완성도를 극대화 했다. 화보 컷마다 결이 다른 매력을 드러내 본연의 느낌으로 재해석은 물론,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존재감을 과시해 현장 스태프들의 끊임 없는 극찬이 이어졌다. 그 누구보다 뜨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배우 이신영.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선 과묵하지만 인류보배상급 비주얼을 자랑한 박광범으로 분해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열기가 채 식기도 전에 KBS 월화드라마 '계약우정'에서 대한민국 평범한 고등학생 박찬홍으로 열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