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5℃
  • 흐림강릉 19.6℃
  • 흐림서울 19.8℃
  • 흐림대전 19.4℃
  • 흐림대구 18.4℃
  • 울산 18.1℃
  • 광주 17.8℃
  • 부산 18.7℃
  • 흐림고창 18.8℃
  • 제주 19.1℃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16.5℃
  • 흐림금산 18.1℃
  • 흐림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예지 엄마 ‘도희재’는 장영남! 드디어 베일 벗은 잔혹한 가족사!

URL복사

 

외면하고픈 거대 진실을 알게 된 김수현과 서예지가 더 애틋해진 마음으로 가혹한 운명 앞에 마주섰다.  

 

2일(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 14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평균 5.9%, 최고 6.3%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2049 시청률은 평균 4.5%, 최고 4.7%를 기록해 케이블, 종편을 포함한 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유료플랫폼 전국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수간호사 박행자(장영남 분)가 고문영(서예지 분)의 엄마이자, 문강태(김수현 분)의 엄마를 살해한 도희재(장영남 분)로 밝혀진 가운데 문강태가 형 문상태(오정세 분)를 납치한 도희재와 대면하며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병원 벽화에 그려진 나비로 인해 고문영은 자신의 엄마가 형제 엄마를 죽인 장본인이란 사실을 비로소 깨달았다. 충격과 슬픔 그리고 형제를 향한 미안함까지 형언할 수 없는 감정들이 점철된 고문영의 오열은 보는 이들까지 숨죽이게 했다.

 

문강태는 자신 역시 믿기 힘든 사실을 부정하고 원망도 했지만 그럼에도 고문영을 포기할 수 없음을 내비쳤다. 이 모든 것이 그녀의 잘못이 아니란 사실과 자신에게는 여전히 어렸을 때부터 좋아한 소녀, 고문영일 뿐이라는 고백이 더없는 애틋함으로 물들였다. 

 

그런 가운데 문강태가 ‘문영의 성’에서 동화책 한 권을 발견, 긴장감이 드리워졌다. 쓸모가 없어진 자식을 바다에 내다 버린 잔혹한 엄마의 이야기를 담은 동화책에는 “실패작은 결국 폐기처분돼야 해”란 섬뜩한 메시지가 쓰여 있었다. 이는 딸 고문영을 자신의 창조물 중 하나로 치부한 도희재의 광기를 엿볼 수 있는 대목으로 고문영에게 곧 위기가 닥칠 것을 예감케 했다.   

 

고문영이 위험하단 사실을 알게 된 문강태는 한발 앞서 그녀를 안전한 곳으로 피신시켰고 이 사실을 모르던 고문영은 모든 원흉을 끝내기 위한 결단으로 엄마가 쓴 ‘서쪽마녀의 살인’ 최종고가 출판될 것이란 사실을 세상에 알려 도희재를 자극하려 했다. 

 

하지만 도희재는 두 사람의 예상을 깨고 아직 자신의 존재를 눈치 못 챈 형 문상태를 납치해 허를 찔렀다. 도희재의 계획대로 형이 있는 ‘문영의 성’으로 문강태가 왔고, 이 모든 사실을 알게 된 고문영은 문강태를 위해 ‘문영의 성’으로 향했다. 

 

의식을 잃은 문상태 옆 소름 돋는 웃음을 내뱉는 도희재, 그런 그녀를 분노에 찬 얼굴로 노려보는 문강태와 죽을힘을 다해 집으로 향하는 고문영의 모습을 끝으로 14회가 마무리, 다음 회를 향한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방송 직후 "다음 주 드디어 세 사람 만나겠네. 엄청 기대돼, 엄청", “김수현은 매번 다른 감정의 눈물연기를 보여주네. 연기력에 감탄”, “고문영은 단연코 서예지의 인생캐릭터", "자기 트라우마를 당당하게 맞서는 상태 때문에 가슴이 벅차올랐다", "장영남 배우 CCTV 모습 소름이 쫙 끼쳤음. 웃는 것도 무섭다", "내 인생드라마 중 하나다. 전달하는 메시지와 연출이 최고다" 등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이 잇따랐다.

 

이처럼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가족들의 눈도 속이며 20년 동안 거짓으로 살아온 도희재의 정체가 드러내면서 잔혹한 가족사로 인한 두 사람의 가슴 아픈 로맨스도 정점을 향해가고 있다. 특히 외면하고 싶은 거대한 진실이 소용돌이쳐도 고문영을 안고 정면으로 맞서기로 한 문강태의 단단해진 내면이 앞으로를 기대케 하고 있는 것. 과연 문강태와 고문영이 자신들의 운명을 어떻게 극복해 나갈지 오는 8일(토) 15회가 더욱 기다려진다.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사생활' 고경표-서현-김효진-김영민. 사기꾼 별 매력 포인트 한 눈에 정리
JTBC ‘사생활’ 고경표, 서현, 김효진, 김영민의 본캐와 부캐가 밝혀지면서, 벌써부터 사기 전쟁 못지 않은 최애 사기꾼 원픽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은 스파이, 생활형 사기꾼, 상위 1% 사기꾼, 킹 메이커라는 ‘본캐’를 숨기고 살아가는 이정환(고경표), 차주은(서현), 정복기(김효진), 김재욱(김영민)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각 인물별로 설정돼 있는 촘촘한 서사가 예고된 가운데, 이들의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 여기에 차별화된 사기술은 결정장애를 유발하는 포인트. 이에 ‘원픽’을 원하는 시청자들을 위해, ‘사생활’의 사기꾼별 매력포인트를 한 눈에 정리해봤다. #. 원픽 후보 1: 미스터리한 남자 이정환(고경표) 정환은 스마트한 두뇌와 빠른 일처리로 회사 내에서도 능력을 인정받아 젊은 나이에 팀장 자리까지 올랐다. 심지어 한 눈에 호감을 사는 비주얼과 수트핏이 잘 어울리는 피지컬까지 갖췄다. 마치 현실에 없을 것 같은 완벽한 ‘사기캐’가 바로 그다. 그러나 사실 회사원이라는 신분 안에 ‘스파이’라는 본캐를 숨기고 있다. 고경표가 내세운 정환의 핵심 사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