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19.7℃
  • 서울 21.9℃
  • 대전 20.7℃
  • 흐림대구 20.0℃
  • 흐림울산 20.9℃
  • 광주 19.5℃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18.9℃
  • 제주 22.6℃
  • 흐림강화 20.6℃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선을 넘는 녀석들' 설민석→유병재 앞 출두한 암행어사 게스트 '뜻밖의 정체는?'

URL복사

 

'선을 넘는 녀석들' 암행어사로 출두한 정체불명 게스트는 누구일까.
 
7월 26일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 48회에서는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가 조선시대로 시간 여행을 떠나 직업 탐사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조선시대에서 볼 수 있는 독특한 직업군들이 벌써부터 흥미를 샘솟게 하고 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은 조선시대 속으로 들어온 멤버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관아로 온 멤버들은 누군가의 앞에 무릎을 꿇은 채 앉아 있다. 바로 ‘선녀들’로 출두한 암행어사 게스트다.
 
암행어사로 변신한 게스트는 얼굴을 가린 채 정체를 숨기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는 훤칠한 비율로 뛰어난 한복 맵시를 자랑하는가 하면, 갓까지 소화하는 비주얼로 모두의 시선을 끌었다고.
 
그러나 말을 할 때마다 암행어사 포스를 무너뜨리는 그의 활약에 멤버들은 고개를 갸우뚱 기울였다고 한다. 그의 정체가 밝혀진 후 유병재는 “파격 캐스팅”이라며 놀라워 했다고 해, 과연 암행어사의 정체는 누구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암행어사의 대명사로 알려진 박문수가 사실 암행어사로 파견된 것이 아니었다는 실제 역사는 모두를 혼란에 빠뜨렸다고 한다. 드라마 속 암행어사는 나쁜 탐관오리들을 혼내주는 사이다 활약으로 인기를 끈 캐릭터. 과연 우리가 암행어사로 알고 있는 박문수의 정체는 무엇이었을지, 왜 박문수는 암행어사로 사랑받게 됐는지, 그 역사 이야기가 궁금해진다.
 
한편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48회는 7월 26일 일요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좀비탐정' 태항호-이중옥-황보라-안세하-임세주-박동빈, 어디로 튈지 모르는 신 스틸러들의 종횡무진 활약!
‘좀비탐정’에 꿀잼을 보장할 명품 조연들이 대거 등장,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재미를 선사한다. 오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최진혁-박주현 콤비에 태항호와 이중옥, 황보라, 안세하, 임세주, 박동빈 등 찰진 연기력으로 존재감을 톡톡히 자랑하는 신 스틸러들이 대거 포진해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먼저 태항호와 이중옥은 각각 흥신소 CEO 이성록과, 그의 부하 직원인 왕웨이 역을 맡는다. 두 사람은 건물 맞은편에서 탐정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는 미스터리한 남자 김무영(최진혁 분)을 라이벌로 여기며, 쉴 틈 없는 티격태격 케미로 묘한 긴장감과 활기를 동시에 불어넣는다고. 불같은 성격과 어딘가 모자란 듯한 허당기를 겸비한 이성록 역의 태항호는 특유의 정감 있는 연기로 미워할 수 없는 ‘태항호 표 이성록’을 완성할 예정이다. 성숙한 외모와 달리 20대 청년 역을 맡은 이중옥은 능청스러운 면모와 더불어 연변 사투리까지 맛깔나게 구사하며 쉴 틈 없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황보라는 극 중 공선지의 친언니 공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여름 휴가가 취소된 아쉬움을 해소시켜 줄, '더 렌탈'
배우로서 굳건히 입지를 다진 데이브 프랭코의 첫 장편 연출작 <더 렌탈 : 소리없는 감시자>은 홈셰어링 개념에 대한 우리 자신의 편집증에서 시작되었다고 한다. 내 주변의 누군가가 한 번쯤 겪어 보았을 법한 설정을 통해 더욱 현실적인 공포감을 유발시켰다. 데이브 프랭코 감독은 “낯선 사람의 집에 머무르는 것의 위험성을 알면서도 그것이 자신에게는 일어나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는 모순이 흥미로웠다. 이런 점이 생활밀착형 스릴러물로서 좋은 출발점처럼 느껴졌다. 실제로 일어날 수 있다고 느껴지는 것보다 더 무서운 것은 없기 때문”이라고 각본을 구상하게 된 계기에 대해 설명하기도 했다. 영화는 찰리와 그의 아내 미쉘 그리고 찰리의 동생 조쉬, 조쉬의 여자친구 미나가 휴가를 떠나면서 시작된다. 미나는 바다가 보이는 멋진 집을 빌리기 위해 신청했지만 이유없이 거부되었고, 찰리가 다시 신청하니 승낙됐다. 멋진 오션뷰가 그들을 반겨줬지만, 신청을 거부당했던 미나는 인종차별을 받은 것 같아 기분이 좋지 않았다. 그녀는 샤워를 하다가 샤워기에서 카메라를 발견하고 찰리에게 이야기를 했다. 겁에 질린 미나는 경찰에 신고하려 하였으나 전날 둘이 함께 있던 모습을 발견할 수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