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9℃
  • 구름많음강릉 22.5℃
  • 박무서울 22.4℃
  • 박무대전 21.9℃
  • 박무대구 22.3℃
  • 박무울산 22.5℃
  • 박무광주 23.5℃
  • 박무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3.4℃
  • 맑음제주 26.1℃
  • 구름많음강화 21.7℃
  • 맑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9.6℃
  • 구름조금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1.5℃
  • 구름조금거제 24.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 CHOSUN ‘사랑의 콜센타’ ‘로맨티스트 박사님’조항조 등장에‘성덕 비명’!

URL복사

  

‘사랑의 콜센타’ TOP7이 진심 가득 프러포즈를 대신 전하는 ‘고백송 특집’으로 시청률 18.3%를 기록, 목요일 밤 안방극장을 핑크빛 물결로 뒤덮었다. 

  

지난 23일 밤 10시에 방송된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17회분은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8.3%를 기록, 17회 연속 전 채널 주간 예능 1위를 거머쥐며 ‘국보급 예능’의 위용을 떨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TOP7이 ‘콜센타 큐피드’로 변신, 솜사탕 보이스로 심쿵 릴레이를 선사했다.

  

핑크빛 슈트를 입고 등장한 TOP7은 ‘달빛 창가에서’로 오프닝 무대부터 달달함을 드리웠고, 각각 저장을 부르는 ‘1인칭 남친짤’을 생성하며 열기를 끌어올렸다. 경기도로 향한 첫 번째 콜센타는 코로나 19로 해외에 있는 예비 신랑을 두 달 동안 보지 못해, 아직 결혼식을 올리지 못했다는 신청자에게 연결됐고, 선택된 임영웅은 먼저 결혼식 축가로 ‘사랑이 이런 건가요’를 제안, 뽕심을 가득 담아 축가를 선물했다. 대구로 간 두 번째 콜은 가게 운영까지 멈춘 채 전화를 받은 이찬원을 향해 찐팬심을 보여준 신청자에게 닿았고, 이찬원은 신청자의 조카가 좋아하는 누나와 꼭 이루어지길 빌며 ‘내 여자라니까’를 열창했다.

  

전남으로 콜을 돌린 TOP7은 어렸을 때부터 키워주신 할머니, 할아버지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는 11살 효녀 신청자와 연결됐다. 당돌한 소녀에게 픽 당한 김희재는 뽕기운을 최고조로 높여 전화선 너머로 ‘열정’을 띄웠다. 네 번째 전화는 연애할 때 남편이 딱 한 번 불러줬던 노래를 역으로 선물하고 싶다는 신청자였고, 김호중에게 ‘골목길’을 신청했다. 세종으로 날아간 전화는 정동원에게 사랑한다고 고백하고 싶다는 12살 소녀였다. 자신의 나이보다 어린 신청자에 오빠미를 뿜뿜한 정동원은 ‘그대 없이 못살아’를 이찬원과 듀엣하면서 잊지 못할 추억을 전달했다.

  

대한민국 수도 서울로 신청자를 찾아간 큐피드 콜센타는 100세 친정어머니가 고향 북한에 있는 가족에게 보고 싶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는 사연을 밝혔다. 이에 장민호는 신청받은 ‘사랑의 이름표’와 함께 만수무강을 기원, 훈훈함을 자아냈다. 일곱 번째 콜은 중 2때부터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부모님께 미안함과 감사함, 사랑한다는 말과 ‘인연’을 전하고 싶다는 신청자였다. 영탁은 ‘감사와 사랑은 아끼는 게 아니에요’라는 조언과 함께 탁보이스를 선사했다. 강원도로 떠난 여덟 번째 전화는 남편이 아파서 함께하지 못할 때 냄새마저 그리워했다는 신청자와 연결됐고, 그때의 심정이 담긴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를 정동원에게 부탁했다. 이에 정동원 뿐만 아니라 TOP7 멤버들이 무대에 다 같이 나와 코러스, 콩트, 에어 기타 연주를 함께하며 무대를 완성했다. 

  

다음으로 영탁은 뒤늦게 학교를 졸업했지만, 코로나 19로 어머니와 졸업식에서 기념사진 한 장 남기지 못한, 어머니가 자신의 모든 의미라는 신청자를 위해 ‘당신의 의미’를 부르며 건행을 빌었다. 마지막으로 남편에게 성실하고, 열심히 살아줘서 고맙다고 전하고 싶다던 신청자는 임영웅에게 ‘비나리’를 신청했고, 임영웅은 첫 소절부터 숨을 멎게 만드는 ‘감성 장인’의 면모를 제대로 발산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100점 도전’에 ’로맨티스트 박사‘ 조항조가 등장, 찐 팬 이찬원부터 TOP7 멤버들까지 환호를 자아냈다. 더욱이 조항조가 ’거짓말‘을 불러 첫 무대부터 100점을 맞는, ’사랑의 콜센타‘ 사상 최초의 기록을 남겼던 것. 또한 김호중과 듀엣 무대를 장식한 ‘고맙소’도 100점, TOP7과 함께한 ‘만약에’까지 100점을 받으며 ‘역대급 올 성공’으로 300점을 기록하는 신화를 남겼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TOP7의 ‘1인칭 남친짤’ 만들어준 제작진에게 감사함을 고백합니다!”, “TOP7의 솜사탕 보이스와 신청자들의 진정한 고백에 힐링되는 밤이었습니다!”, “매주 목요일은 TOP7 덕분에 귀호강! 신청자들 덕분에 웃음호강!”, “처음부터 조항조 박사님 무대까지 감동의 물결!”, “‘사랑의 콜센타’와 TOP7 영원하라!” 등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TV CHOSUN ‘사랑의 콜센타’ 18회는 오는 30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포크 음악 역사 쎄시봉을 만나다!
“조영남, 5년 만에 전격 등장! 트롯맨 F4와 역사적 만남!”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대한민국 포크 음악의 역사 ‘레전드 of 레전드’ 쎄시봉을 만나 전무후무한 역대급 무대를 선사한다. 오는 9일(수)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18회에서 트롯맨 F4는 7080 포크 레전드 쎄시봉을 만나 그 어디서도 볼 수 없는 ‘극강 듀엣 무대’를 펼치며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만들 전망이다. 트롯맨 F4는 ‘뽕숭아학당’ 소학교 시절 대선배님들을 만난다는 티끌 힌트만 얻은 채 미사리 한 라이브 카페에 들어섰던 상태. 이때 쎄시봉 멤버 조영남, 송창식, 김세환이 나타나 트롯맨 F4를 열렬히 환영했고, 세 사람을 마주한 트롯맨 F4는 너무 놀라 입을 다물지 못했다. 특히 어린 시절부터 ‘대구 조영남’으로 활동했던 이찬원은 조영남을 실제로 보자 감격스러워하며 울컥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조영남도 역시 평소 이찬원을 눈여겨보고 있었다며 “대구 조영남이 나타났다는 이야기를 듣고 너무 궁금해서 찾아봤다. 너무 잘해서 놀랐다. 너무 잘생겨서 우리하고는 게임이 안 된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이에 이찬원은 “조영남 선생님을 보며 가수의 꿈을 키웠다”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