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20.3℃
  • 흐림서울 19.3℃
  • 구름많음대전 20.5℃
  • 박무대구 19.8℃
  • 울산 19.6℃
  • 흐림광주 20.9℃
  • 흐림부산 22.2℃
  • 흐림고창 19.2℃
  • 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18.1℃
  • 흐림보은 17.3℃
  • 흐림금산 18.2℃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싹쓰리 유두래곤X린다GX비룡, 90년대 무드 완벽 재현!

URL복사


MBC ‘놀면 뭐하니?’ 싹쓰리 유두래곤-린다G-비룡의 데뷔 앨범을 위해 월드 클래스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모였다. 싹쓰리 데뷔 앨범 재킷에는 포토그래퍼 홍장현, 뮤직비디오 감독에는 룸펜스(최용석)가 참여해 상상 이상의 고퀄리티를 기대케 만든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에서는 싹쓰리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 정지훈)의 앨범 재킷 촬영 현장과 타이틀 곡 ‘다시 여기 바닷가’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이 공개된다.

 

싹쓰리의 데뷔가 8일을 남겨둔 가운데, 싹쓰리를 위해 글로벌한 최강 드림팀이 모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싹쓰리만의 뉴트로 감성을 200% 끌어올려 줄 이들은 포토그래퍼 홍장현과 뮤직비디오 감독 룸펜스다. 2020년 여름 가요계 최고의 화제성을 기록하고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싹쓰리의 역대급 행보에 글로벌한 화룡점정을 찍게 된 것.

 

싹쓰리의 앨범 재킷 촬영을 맡은 홍장현은 강동원, 공유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의 패션 화보와 린다G의 본캐 이효리의 앨범 재킷 작업, 지드래곤의 화보집 등 슈퍼 스타들과 글로벌한 사진 작업을 진행한 최고의 포토그래퍼다. 

 

싹쓰리는 LA 사막을 떠오르게 만드는 앨범 재킷 촬영 현장에서 붉은 색 오픈카와 네온컬러, 멤버들이 직접 만든 D.I.Y 패션으로 90년대 무드를 완벽히 재현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싹쓰리의 데뷔 타이틀곡 ‘다시 여기 바닷가’의 뮤직비디오를 맡은 룸펜스는 ‘피, 땀, 눈물’, ‘DNA’,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등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BTS의 전담 뮤직비디오 감독으로 유명하다. 특히 지난 15일 기습 공개된 ‘다시 여기 바닷가’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은 벌써 총 누적 조회수 약 240만 뷰(17일 오전 8시 기준)를 돌파하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또한 ‘다시 여기 바닷가’ 뮤직비디오는 앞서 공개된 커버곡 ‘여름 안에서’ 뮤직비디오와는 전혀 다르게 싹쓰리와 월드클래스 뮤직비디오 감독이 만나 이전에 찾아볼 수 없는 2020년 뉴트로의 새로운 감성과 스타일을 재현한다.

 

싹쓰리 멤버들은 현장에서 한도초과의 멋짐과 프로페셔널함을 장착해 포토그래퍼 홍장현과 뮤직비디오 감독 룸펜스의 극찬을 끌어냈다. 특히 단체 촬영에서 “어떻게 한 방에 나오죠?”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유일무이한 한 팀으로 완벽한 찰떡 케미를 뿜어냈다는 전언이다. 

 

2020년 가요계를 강타할 싹쓰리와 새로운 뉴트로 감성 비주얼을 탄생시킬 월드클래스 아티스트들의 만남은 오는 18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이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유고스타-유산슬-라섹-유르페우스-유DJ뽕디스파뤼-닭터유-유두래곤 등 '유(YOO)니버스'를 구축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편스토랑' 박태환, 민이 잘 챙겨주는 멋진 형 ‘역시 마린보이’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윤아-민이 모자가 마린보이 박태환과 만난다. 9월 4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오윤아가 수영을 좋아하는 아들 민이와 함께 수영선수 박태환을 만난다. 대한민국의 영웅 박태환 선수가 오윤아, 민이 모자와 함께하며 어떤 시간을 보냈고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지 관심과 궁금증이 쏠린다. 이날 오윤아는 이른 아침부터 아들 민이와 함께 한 수영장으로 향했다. 이곳은 박태환 선수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몸이 불편한 사람들까지도 걱정 없이 편하게 수영할 수 있도록 직접 설계에 참여한 ‘박태환수영장’. 평소 민이의 팬이라는 박태환은 민이처럼 장애가 있는 아이들을 응원하는 마음에서 노개런티의 재능 기부로 이번 ‘편스토링’ 출연을 결정했다고 알려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본격적인 수영 전 박태환 선수는 민이를 만나자 “올림픽 때보다 더 떨린다”며 전에 없이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줬다. 박태환 선수는 “민이 팬이다. ‘편스토랑’에서 수영을 좋아하는 민이 모습을 보면서 감동을 많이 받았다. 가슴이 뜨거워졌다. 좋은 친구이자 형이 되고 싶어서 초대했다”라고 말하며 민이를 위해 직접 준비한 특별 선물까지 건넸다고. 그러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