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4.3℃
  • 서울 24.4℃
  • 구름많음대전 25.4℃
  • 박무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7.0℃
  • 구름많음광주 26.4℃
  • 박무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6.8℃
  • 맑음제주 27.7℃
  • 구름조금강화 23.2℃
  • 구름많음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제 26.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예지, “사랑...” 김수현 향한 새로운 감정 들어섰다!

 

김수현과 서예지가 처음 느껴본 낯선 감정을 맞닥뜨리며 마음의 지진을 일으켰다. 

 

12일(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 8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평균 5.6%, 최고 6.1%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2049 시청률은 평균 4.6%, 최고 5.0%를 기록해 케이블, 종편을 포함한 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유료플랫폼 전국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고문영(서예지 분)이 마음에 들어선 문강태(김수현 분)와 그에게서 ‘사랑’이라는 감정을 자각한 고문영의 이야기로 가슴 설레는 로맨스의 서막을 올렸다.

 

짧아진 머리로 해맑게 웃던 고문영의 모습을 본 이후 문강태의 머릿속은 온통 그녀의 생각으로 가득 찼다. 스스로 “미쳤구나! 문강태”라며 떨쳐보려 하지만 환한 미소에 심쿵하고, 훈남과의 다정한 스킨십에 발끈하는 등 어느새 그답지 않은 행동까지 불쑥 나오게 된 것. 고문영은 “너 설마... 질투해?”라며 재미있어 했고, 움찔하는 모습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자꾸 눈에 아른거리는 고문영으로 인해 문강태가 혼란을 느끼는 사이 여전히 ‘탐나는 존재’로 그를 대하던 고문영에게도 마음의 동요가 일기 시작했다. 형 문상태(오정세 분)를 향한 문강태의 헌신적인 행동이 눈에 담겼기 때문. 특히 비오는 날 자기 옷이 젖는 줄도 모른 채 형을 챙기는 문강태를 쫓아가 젖은 한쪽 어깨를 우산으로 가려준 장면은 그녀의 얼음장 같은 마음에도 따스한 바람이 불었음을 직감케 했다. 

 

이런 두 사람의 감정은 비밀 연애 중인 환자 주정태(정재광 분)와 이아름(지혜원 분)을 통해 뚜렷해졌다. 문강태는 주정태가 “안 보면 모를까 매일 눈에 보이니까 정말 미치겠어요... 차라리 보지 말자 눈을 감아도 자꾸만 생각나고...”라고 말하자 마치 자신의 상태를 줄줄이 읊어주는 듯한 기분에 더욱 혼란스러워 했다. 

 

병원에서 문예 수업 중이었던 고문영도 ‘미녀와 야수’를 스톡홀름 증후군으로 해석해주자 “야수를 왕자님으로 변하게 만든 힘은 벨의 진정한 사랑이에요”라며 “그 사랑은 상처 난 영혼을 보듬게 만들어줘요”라고 반박하는 이아름의 열변을 가만히 곱씹었다. 지난날 악몽에 시달린 자신을 안아주고 달래주던 문강태를 떠올린 고문영은 “사랑...”이라며 그제야 새로운 감정을 자각했다. 

 

방송 말미 이아름의 전 남편에게 고문영이 뺨을 맞는 위험에 처하자 문강태가 한걸음에 달려와 주먹을 날리는 소동이 발생했다. 문강태는 곧장 넘어진 고문영을 일으켜 세워 괜찮은지를 물었다. 수많은 시선이 집중해 있어도 그의 신경은 고문영을 향해 있었다. 아랑곳없이 고문영의 부은 뺨을 조심스럽게 감싸는 문강태의 걱정 어린 시선과 고문영의 시선이 오랫동안 맞닿았다. 

 

문강태는 정직처리 됐음에도 불구하고 세상 가장 홀가분한 기분을 느끼며 고문영에게 달려갔다. 그리고 “네가 전에 그랬지. 언제든 내가 원하면 납치해준다고”라며 “나, 너랑 놀러 가고 싶어. 지금이야 가자”고 손을 내밀었다. 이날 방송은 생애 첫 일탈을 예고한 문강태와 뭉클해진 고문영의 모습을 끝으로 마무리 됐다.   

 

방송이 끝난 후 “강태와 문영이 서로 사랑을 깨닫는 시간들의 연출이 참 좋았다”, “오늘 엔딩은 너무 벅차올랐다”, “안전핀 뽑힌 문강태 너무 좋다”, “상태는 강태를 뺏기는 것 같아서 감정이 흔들리는 걸까”, “재밌고 웃기고 감동적인 걸 다 해낸다” 등의 시청자 반응들이 이어졌다. 

 

이처럼 ‘사이코지만 괜찮아’ 8회는 서로의 상처와 결핍을 위로해주고 사랑까지 움튼 문강태와 고문영의 한층 더 애틋해진 관계를 보여줬다. 두 사람의 본격적인 로맨스가 예고된 가운데 앞으로 어떤 이야기들이 시청자들의 주말 밤을 잠 못 이루게 할지 벌써 다음 회가 기다려진다. 

 

한편,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인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미스트롯2’ 정동원X장민호X김희재, '후배님을 모십니다!' 릴레이 티저 영상 공개!
“빨리 빨리 오세요! 기다리고 있을게요~!” ‘미스터트롯’ 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출연한 ‘미스트롯2’ 릴레이 응원 티저 영상이 공개돼 본격적으로 불 지펴진 기대감에 뜨거운 화력을 더했다. TV CHOSUN 원조 트롯 오디션 ‘미스트롯’은 대한민국 최초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시즌2 버전이자, 종편 채널 출범 이래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새 역사의 주인공이 된 ‘미스터트롯’ 후속편이다. ‘제2의 임영웅’을 꿈꾸는 열정 가득, 끼 충만한 여성들이 모여 더욱 화끈하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일 전망이다. 이와 관련 ‘미스터트롯’ 진-선-미인 임영웅-영탁-이찬원에 이어 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트롯 열풍’을 이어갈 후배들을 독려하는 단독 응원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정동원-장민호-김희재는 ‘미스터트롯’ 예심전 당시의 추억을 소환하는 ‘빨간 슈트’를 입고 등장, 각기 다른 느낌의 무아지경 ‘막춤 댄스’ 개인기를 폭발시켜 찐웃음을 자아냈다. 먼저 정동원은 우렁찬 목소리로 “시작~!”을 외치더니, 현란한 브레이크 댄스로 물오른 댄스감을 뽐내 랜선 이모들의 흐뭇한 미소를 끌어냈다. 이어 정동원은 “트롯 잘 부르는 동생, 친구, 누나, 이모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신세계 이후 부라더의 재회는 잔인한 스낵무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영화 '신세계'(2013)에서 끈끈한 의리를 보여주며 대한민국에 '부라더' 열풍을 일으킨 황정민과 이정재가 다시 만났다는 점만으로도 충분히 기대할 작품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시작 되었다. 나라에게 버림 받은 암살요원 인남(황정민)은 타국에서 암살자로 활동하며 공허함 속에 살아갔지만 태국에서 자신의 딸로 예측되는 소녀의 납치로 인해 삶의 목적을 찾아가는 인물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백정이라는 별칭을 얻은 인물 레이(이정재)는 멋짐 그 자체를 녹여내면서도 잔혹한 추적을 벌인다. 거의 인간재앙처럼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을 저지르며 인남(황정민)을 추적하는 레이의 모습은 이정재라는 인물의 매력이 더해져 최악의 악역이지만 그에 상응할 정도로 매력을 느끼게 만든다. 유이(박정민)는 트렌스젠더 역으로 큰 도전을 했고 언제나 발군의 연기력을 보여줬던 만큼 놀라운 캐릭터 완성도를 선보였다. 마치 원래 그런 성향을 갖고 있었던 게 아닐까 라는 착각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눈에 띄는 캐릭터를 완성했다. 영화를 연출한 홍원찬 감독은 "가장 중요한 건 액션의 톤이 튀지 않아야 했다. 실제 타격감과 액션 동선 하나 하나가 정확하게 인지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그 톤에 맞춰 무술

라이프

더보기
현대자동차그룹, 롯데렌탈·SK렌터카·쏘카와 MOU 체결
현대차그룹은 최근 롯데렌탈과 SK렌터카, 쏘카와 ‘모빌리티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각각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MOU 체결에 따라 현대차그룹은 각 업체들과 차량 운행 및 모빌리티 서비스 제공 과정에서 생성되는 다양한 데이터의 상호 교류 체계를 갖추고 서비스 개선 및 고도화, 신규 비즈니스 창출 등을 도모하기로 했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자동차 기업과 모빌리티 서비스 업체가 공동으로 데이터 교류에 적극 나서는 것은 이례적이다. 특히 국내 모빌리티 산업 활성화와 4차 산업 시대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모빌리티 핵심 사업자들이 상생의 뜻을 함께 모았다는 데 의미가 있다. 최근 모빌리티 산업이 개인 맞춤형 서비스로 빠르게 발전함에 따라 모빌리티 비즈니스 혁신은 기본적으로 차량 데이터 확보에 의해 좌우된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주요 모빌리티 사업자들이 연구개발 인력의 상당수를 데이터 분석 업무에 배치하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러한 가운데 현대차그룹을 중심으로 국내 렌터카 및 카셰어링 업계 선도 기업들이 모빌리티 관련 데이터 교류 대협력을 추진함에 따라 국내 모빌리티 산업에 미칠 파급 효과와 시너지는 상당할 전망이다. 협약을 체결한 렌터카 및 카셰어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