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26.5℃
  • 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5.9℃
  • 박무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6.8℃
  • 박무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5℃
  • 구름많음강화 23.6℃
  • 흐림보은 24.7℃
  • 구름많음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6.3℃
  • 흐림거제 26.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18 어게인’ 김하늘-윤상현, 첫 리딩부터 찰떡 케미X시너지 폭발!

 

JTBC의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에이틴 어게인)의 첫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김유리, 위하준 등 한 자리에 모인 주역들의 모습이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 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 제작 JTBC스튜디오)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이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18 어게인’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돼 관심을 높인다. 

 

‘18 어게인’의 첫 대본리딩에는 김하늘(정다정 역), 윤상현(홍대영 역), 이도현(고우영 역), 김유리(옥혜인 역), 위하준(예지훈 역)을 비롯해 이기우(최일권 역), 김강현(고덕진 역), 이미도(추애린 역), 노정의(홍시아 역), 려운(홍시우 역), 최보민(서지호 역), 황인엽(구자성 역) 등 전 출연진이 총 출동해 자리를 빛냈다. 배우들은 첫 리딩임에도 불구하고 찰진 케미스트리를 뿜어내며, 폭발적인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특히 김하늘은 워킹맘들의 워너비 ‘정다정’으로 완벽히 로딩된 모습으로 기대를 자아냈다. 그는 부드러우면서도 강단 있는 목소리와 대사 처리로 듣는 이들의 귀를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어 사춘기 자녀를 둔 엄마와 아이가 있는 늦깎이 신입 아나운서로서의 고충을 섬세한 감정연기로 표현해 현장의 모든 이들을 빠져들게 했다. 

 

그런가 하면 ‘37세 홍대영’ 역을 맡은 윤상현과 ‘18세 홍대영’ 역을 맡은 이도현은 마치 한 사람 같은 2인 1역 연기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두 사람은 말투는 물론 목소리, 대사 사이 사이의 호흡 하나까지 복사-붙여 넣기 한 듯한 대사 처리로 몰입도를 상승시켰다. 

 

동시에 윤상현은 특유의 현실 밀착형 연기로 일상에서 볼 수 있는 인간적이고 친근한 남편 홍대영 캐릭터를 보다 리얼하게 표현해내며 공감과 짠내를 유발했다. 또한 이도현은 몸은 18세로 돌아갔지만, 내면은 37세 아저씨 그대로인 캐릭터를 능청스러운 말투와 표정으로 소화해내 현장을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이와 함께 세림고 교사인 ‘옥혜인’ 역의 김유리는 학생들을 보듬어주는 다정다감한 면모로 미소를 자아냈고, 프로야구 투수 ‘예지훈’ 역의 위하준은 따뜻하고 듬직한 매력과 위트 넘치는 화술로 여심을 흔들었다. 뿐만 아니라 김강현, 이미도는 웃음 킬링 포인트를 만들어내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고, 노정의, 려운, 최보민, 황인엽을 비롯한 세림고 핫루키 군단은 청량한 매력과 속도감 있게 치고 받는 티키타카로 보는 이들을 연신 미소 짓게 했다. 

 

이처럼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김유리, 위하준을 비롯한 전 출연진들은 첫 대본리딩부터 자신의 배역에 완벽히 동기화 돼, 감칠맛 나는 연기와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주며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이에 ‘18 어게인’의 연출을 맡은 하병훈 감독은 “모두 고생 많이 하셨다. 준비 많이 해오신 게 보여서 너무 감사드린다. 이 작품 통해서 하고 싶었던 얘기는 ‘초심’이다. 이적 후 첫 작품인 만큼 매 순간 초심을 떠올리며 임하겠다”고 전한 뒤 배우, 스태프들과 함께 파이팅을 다지며 기분 좋은 스타트를 알렸다. 

 

‘18 어게인’ 제작진은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등 전 출연진들의 생동감 넘치는 현실 연기와 찰진 호흡이 돋보인 대본리딩이었다. 시청자분들도 함께 빠져들어 웃고, 설레고, 공감할 수 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초 공감 휴먼 판타지 ‘18 어게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17 어게인’을 원작으로 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미스트롯2’ 정동원X장민호X김희재, '후배님을 모십니다!' 릴레이 티저 영상 공개!
“빨리 빨리 오세요! 기다리고 있을게요~!” ‘미스터트롯’ 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출연한 ‘미스트롯2’ 릴레이 응원 티저 영상이 공개돼 본격적으로 불 지펴진 기대감에 뜨거운 화력을 더했다. TV CHOSUN 원조 트롯 오디션 ‘미스트롯’은 대한민국 최초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시즌2 버전이자, 종편 채널 출범 이래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새 역사의 주인공이 된 ‘미스터트롯’ 후속편이다. ‘제2의 임영웅’을 꿈꾸는 열정 가득, 끼 충만한 여성들이 모여 더욱 화끈하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일 전망이다. 이와 관련 ‘미스터트롯’ 진-선-미인 임영웅-영탁-이찬원에 이어 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트롯 열풍’을 이어갈 후배들을 독려하는 단독 응원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정동원-장민호-김희재는 ‘미스터트롯’ 예심전 당시의 추억을 소환하는 ‘빨간 슈트’를 입고 등장, 각기 다른 느낌의 무아지경 ‘막춤 댄스’ 개인기를 폭발시켜 찐웃음을 자아냈다. 먼저 정동원은 우렁찬 목소리로 “시작~!”을 외치더니, 현란한 브레이크 댄스로 물오른 댄스감을 뽐내 랜선 이모들의 흐뭇한 미소를 끌어냈다. 이어 정동원은 “트롯 잘 부르는 동생, 친구, 누나, 이모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신세계 이후 부라더의 재회는 잔인한 스낵무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영화 '신세계'(2013)에서 끈끈한 의리를 보여주며 대한민국에 '부라더' 열풍을 일으킨 황정민과 이정재가 다시 만났다는 점만으로도 충분히 기대할 작품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시작 되었다. 나라에게 버림 받은 암살요원 인남(황정민)은 타국에서 암살자로 활동하며 공허함 속에 살아갔지만 태국에서 자신의 딸로 예측되는 소녀의 납치로 인해 삶의 목적을 찾아가는 인물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백정이라는 별칭을 얻은 인물 레이(이정재)는 멋짐 그 자체를 녹여내면서도 잔혹한 추적을 벌인다. 거의 인간재앙처럼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을 저지르며 인남(황정민)을 추적하는 레이의 모습은 이정재라는 인물의 매력이 더해져 최악의 악역이지만 그에 상응할 정도로 매력을 느끼게 만든다. 유이(박정민)는 트렌스젠더 역으로 큰 도전을 했고 언제나 발군의 연기력을 보여줬던 만큼 놀라운 캐릭터 완성도를 선보였다. 마치 원래 그런 성향을 갖고 있었던 게 아닐까 라는 착각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눈에 띄는 캐릭터를 완성했다. 영화를 연출한 홍원찬 감독은 "가장 중요한 건 액션의 톤이 튀지 않아야 했다. 실제 타격감과 액션 동선 하나 하나가 정확하게 인지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그 톤에 맞춰 무술

라이프

더보기
현대자동차그룹, 롯데렌탈·SK렌터카·쏘카와 MOU 체결
현대차그룹은 최근 롯데렌탈과 SK렌터카, 쏘카와 ‘모빌리티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각각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MOU 체결에 따라 현대차그룹은 각 업체들과 차량 운행 및 모빌리티 서비스 제공 과정에서 생성되는 다양한 데이터의 상호 교류 체계를 갖추고 서비스 개선 및 고도화, 신규 비즈니스 창출 등을 도모하기로 했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자동차 기업과 모빌리티 서비스 업체가 공동으로 데이터 교류에 적극 나서는 것은 이례적이다. 특히 국내 모빌리티 산업 활성화와 4차 산업 시대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모빌리티 핵심 사업자들이 상생의 뜻을 함께 모았다는 데 의미가 있다. 최근 모빌리티 산업이 개인 맞춤형 서비스로 빠르게 발전함에 따라 모빌리티 비즈니스 혁신은 기본적으로 차량 데이터 확보에 의해 좌우된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주요 모빌리티 사업자들이 연구개발 인력의 상당수를 데이터 분석 업무에 배치하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러한 가운데 현대차그룹을 중심으로 국내 렌터카 및 카셰어링 업계 선도 기업들이 모빌리티 관련 데이터 교류 대협력을 추진함에 따라 국내 모빌리티 산업에 미칠 파급 효과와 시너지는 상당할 전망이다. 협약을 체결한 렌터카 및 카셰어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