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4℃
  • 구름조금강릉 -4.2℃
  • 맑음서울 -11.2℃
  • 구름조금대전 -7.0℃
  • 구름많음대구 -4.1℃
  • 구름조금울산 -2.3℃
  • 광주 -3.8℃
  • 구름조금부산 -1.1℃
  • 흐림고창 -3.8℃
  • 비 또는 눈제주 2.3℃
  • 맑음강화 -11.7℃
  • 구름조금보은 -8.8℃
  • 흐림금산 -6.9℃
  • 흐림강진군 -2.5℃
  • 구름조금경주시 -4.4℃
  • 흐림거제 -0.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18 어게인’ 김하늘-윤상현, 첫 리딩부터 찰떡 케미X시너지 폭발!

URL복사

 

JTBC의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에이틴 어게인)의 첫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김유리, 위하준 등 한 자리에 모인 주역들의 모습이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 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 제작 JTBC스튜디오)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이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18 어게인’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돼 관심을 높인다. 

 

‘18 어게인’의 첫 대본리딩에는 김하늘(정다정 역), 윤상현(홍대영 역), 이도현(고우영 역), 김유리(옥혜인 역), 위하준(예지훈 역)을 비롯해 이기우(최일권 역), 김강현(고덕진 역), 이미도(추애린 역), 노정의(홍시아 역), 려운(홍시우 역), 최보민(서지호 역), 황인엽(구자성 역) 등 전 출연진이 총 출동해 자리를 빛냈다. 배우들은 첫 리딩임에도 불구하고 찰진 케미스트리를 뿜어내며, 폭발적인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특히 김하늘은 워킹맘들의 워너비 ‘정다정’으로 완벽히 로딩된 모습으로 기대를 자아냈다. 그는 부드러우면서도 강단 있는 목소리와 대사 처리로 듣는 이들의 귀를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어 사춘기 자녀를 둔 엄마와 아이가 있는 늦깎이 신입 아나운서로서의 고충을 섬세한 감정연기로 표현해 현장의 모든 이들을 빠져들게 했다. 

 

그런가 하면 ‘37세 홍대영’ 역을 맡은 윤상현과 ‘18세 홍대영’ 역을 맡은 이도현은 마치 한 사람 같은 2인 1역 연기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두 사람은 말투는 물론 목소리, 대사 사이 사이의 호흡 하나까지 복사-붙여 넣기 한 듯한 대사 처리로 몰입도를 상승시켰다. 

 

동시에 윤상현은 특유의 현실 밀착형 연기로 일상에서 볼 수 있는 인간적이고 친근한 남편 홍대영 캐릭터를 보다 리얼하게 표현해내며 공감과 짠내를 유발했다. 또한 이도현은 몸은 18세로 돌아갔지만, 내면은 37세 아저씨 그대로인 캐릭터를 능청스러운 말투와 표정으로 소화해내 현장을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이와 함께 세림고 교사인 ‘옥혜인’ 역의 김유리는 학생들을 보듬어주는 다정다감한 면모로 미소를 자아냈고, 프로야구 투수 ‘예지훈’ 역의 위하준은 따뜻하고 듬직한 매력과 위트 넘치는 화술로 여심을 흔들었다. 뿐만 아니라 김강현, 이미도는 웃음 킬링 포인트를 만들어내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고, 노정의, 려운, 최보민, 황인엽을 비롯한 세림고 핫루키 군단은 청량한 매력과 속도감 있게 치고 받는 티키타카로 보는 이들을 연신 미소 짓게 했다. 

 

이처럼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김유리, 위하준을 비롯한 전 출연진들은 첫 대본리딩부터 자신의 배역에 완벽히 동기화 돼, 감칠맛 나는 연기와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주며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이에 ‘18 어게인’의 연출을 맡은 하병훈 감독은 “모두 고생 많이 하셨다. 준비 많이 해오신 게 보여서 너무 감사드린다. 이 작품 통해서 하고 싶었던 얘기는 ‘초심’이다. 이적 후 첫 작품인 만큼 매 순간 초심을 떠올리며 임하겠다”고 전한 뒤 배우, 스태프들과 함께 파이팅을 다지며 기분 좋은 스타트를 알렸다. 

 

‘18 어게인’ 제작진은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등 전 출연진들의 생동감 넘치는 현실 연기와 찰진 호흡이 돋보인 대본리딩이었다. 시청자분들도 함께 빠져들어 웃고, 설레고, 공감할 수 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초 공감 휴먼 판타지 ‘18 어게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17 어게인’을 원작으로 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홀로그램 및 3D 영상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 12월 4일부터 2021년 5월 2일까지 개최
12월 4일부터 내년 5월 2일까지 서울 강남구 소재 M컨템포러리 아트센터(르메르디앙 서울)에서 개최하는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과 협업해 파나소닉 프로젝터 PT-RZ970과 PT-MZ670을 지원한다. 뛰어난 성능의 파나소닉의 프로젝터를 통해 ‘최후의 심판’ ‘아담의 창조’ ‘다비드상’ 등 미켈란젤로의 대표작들을 미디어아트와 3D 홀로그램으로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전시회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은 조각가이자 화가, 건축자이자 시인이었던 미켈란젤로의 예술 세계를 한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미디어 아트 전시회이다. 파나소닉코리아는 프로젝터 PT-RZ970 3세트 및 PT-MZ670 11세트를 설치해 미켈란젤로의 걸작들을 다양한 효과들로 재해석하고, 르네상스의 프레스코화를 실물과 동일하게 재현한다. 일반적으로 강당 같은 넓은 공간에서는 2,000안시루멘 이상의 제품을 이용한다. 파나소닉 PT-RZ970은 10,000안시루멘의 밝기를 재현하며 더욱 선명하고 밝은 화면을 선사한다. 1-Chip-DLP 레이저 프로젝터로 듀얼 레이저 광학 엔진을 탑재하고 있으며, 레이저 출력을 직접 조절하여 낮은 전력 소비로 고명암을 실현한다. 뿐만 아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