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1℃
  • 구름조금강릉 16.0℃
  • 서울 18.7℃
  • 박무대전 17.4℃
  • 박무대구 18.3℃
  • 박무울산 17.7℃
  • 흐림광주 17.6℃
  • 박무부산 17.4℃
  • 구름많음고창 18.8℃
  • 박무제주 19.0℃
  • 구름많음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6.7℃
  • 구름많음강진군 17.5℃
  • 구름많음경주시 18.0℃
  • 구름많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계약우정' 이신영-신승호-김소혜가 재탄생시킨 영화 속 우정 명대사(feat. 몸풀기 영상)

 

KBS 2TV ‘계약우정’이 몸풀기 3탄 ‘우정에 관한 명대사’ 영상을 공개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계약우정’(연출 유영은, 극본 김주만, 제작 메가몬스터, 4부작)은 계약으로 우정을 맺은 찬홍(이신영)과 돈혁(신승호)의 이야기를 통해 진짜 우정이란 무엇인지 질문을 던지는 드라마다. 제작진은 지난 6일 우정에 관한 흥미로운 이야기를 담은 ‘찐우정 인터뷰’ 몸풀기 영상을 공개한 데 이어, 오늘(10일) ‘계약우정’ 배우들이 영화 속 우정과 사랑에 관한 명대사들을 재해석한 명대사 영상 1, 2탄을 공개했다. 이신영, 신승호, 김소혜 등 대세 청춘 배우들의 연기로 되살아난 주옥같은 명대사들이 흥미롭다. 

 

 

의자 하나와 고정된 카메라 한 대 뿐인 단출한 공간. 배우들은 오롯이 자신의 목소리만으로 텅 빈 공간을 꽉 채우며 연기를 시작했다. 먼저 영화 ‘스물’의 대사를 자신만의 색깔로 녹여낸 이신영. “사랑은 몰래온 손님이라더니 내쫓을 수도 없고”라는 청춘의 혼란스러운 내면을 흔들리는 눈빛에 투영한 연기가 깊은 인상을 남긴다. 신승호의 변신도 놀랍다. 온 국민이 아는 영화 '친구'의 명대사, “키는 내가 더 컸다 아이가, 니 시다바리 할 때부터”, “니가 가라 하와이”를 연기하면서 자연스러운 부산사투리로 강렬한 아우라를 뿜어낸 것. 김소혜는 청춘 영화로 유명한 ‘파수꾼’을 통해 새로운 연기 잠재력을 꺼냈다. “니가 그렇게 중요하게 생각하는 알량한 자존심, 나도 한번 부려봤다” 등 남학생들의 거친 대사를 제대로 소화해낸 것. 

 

베테랑 배우 김인권은 급이 다른 연기를 선보여 명대사에 빠져들게 했다.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의 “밀씨가 하늘에서 떨어져 이 바늘에 꽂힐 확률, 이 계산도 안 되는 확률로 너희들이 만난 거야”, 영화 ‘바람’의 “친하게 지내야지, 그라믄 안 돼”등이 생생하게 전해진 것. 그 외에도 영화 ‘미술관 옆 동물원’, ‘바람’, 드라마 ‘나의 아저씨’ 등 유명한 대사들이 등장했다. 

 

제작진은 “이번엔 우리의 가슴을 울리고 웃겼던 영화 속 명대사로 우정에 관한 다양한 시각을 담아냈다”며, “촬영 당시 배우들이 대사를 보자마자 자신만의 해석으로 새로운 연기를 펼쳤다. 워낙 유명한 대사라 그런지 더 빠져서 즐기더라. 그래서 더욱 재미있고 흥미로운 영상이 완성됐다”고 전했다. 

 

‘계약우정’은 존재감 없던 평범한 고등학생 찬홍이 우연히 쓴 시 한 편 때문에 전설의 주먹이라 불리는 돈혁과 ‘계약우정’을 맺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시(詩)스터리 모험기. 다음 웹툰에 연재되며 평점 9.9, 누적 조회수 1600만을 기록하는 등 흥행과 작품성을 모두 인정받은 권라드 작가의 동명 웹툰이 원작이다. 오는 4월 6일 월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 - ‘계약우정’ 티저 영상


연예&스타

더보기
트롯 대세 영탁 ‘선을 넘는 녀석들’ 뒤집어놨다, 찐 열정 탐사원 활약 ‘텐션 UP’
'선을 넘는 녀석들' 영탁이 전현무, 김종민과의 과거 인연을 밝힌다. 5월 17일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38회는 정조를 성군으로 만든 ‘왕의 남자’ 특집이 펼쳐진다.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는 특별 게스트 영탁, 김세정과 함께 ‘정조’ 하면 떠오르는 ‘왕의 남자’ 다산 정약용의 흔적을 따라서 역사 탐사를 떠날 예정이다. 이날 영탁은 남다른 ‘찐 텐션’으로 현장 분위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만들었다고 한다. 무엇보다 영탁은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와 만나자마자 급속도로 가까워지는 친화력으로 원래 멤버인 듯 자연스럽게 스며들었다고. 먼저 영탁은 전현무에게 “형님, 잘 지내셨죠?”라고 반갑게 인사하며, 전현무의 기억 속에 남겨진 영탁에 대한 강렬한 추억을 끄집어냈다고 한다. 또 김종민에게는 “형님, 오랜만에 뵙네요. 거의 10년 만이다”라고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고. 기억이 가물가물한 김종민에게 “형님, 기억 안 나시죠?”라고 말해, 김종민을 멘붕에 빠뜨렸다고. 과연 영탁이 밝힌 전현무, 김종민과의 과거 인연은 무엇일지, 관심이 더해진다. 이와 함께 영탁과 유병재는 본의 아니게 불거진 호칭 논란으로 웃음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한다. 영탁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물산, 반포3주구에 축구장 3배 크기 자연 숲 조성 계획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반포아파트 3주구에 숲과 호수가 어우러지는 자연 속 단지 같은 조경을 구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세계조경가협회상 7회 수상에 빛나는 래미안 조경과 뉴욕의 차세대 조경 그룹 슈퍼매스 스튜디오가 손을 잡았다. 먼저 단지 중앙에는 축구장 약 3배 크기의 자연 숲을 조성해 거대한 자연을 입주민들에게 선물할 예정이다. 아파트 단지에서 찾아보기 힘든 자연 숲을 조성하여 반포3주구의 역사처럼 시간이 흐를수록 더욱 가치가 올라가는 조경을 디자인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울창한 자연 숲 사이 썬큰 정원에는 워터스크린 등을 갖춘 숨겨진 보석과 같은 수공간이 펼쳐지며 뉴욕 센트럴파크를 떠올리게 하는 자연형 호수를 물놀이시설과 함께 조성하여 가족들의 여가 공간으로 설계한다. 삼성물산은 그동안 국내외 수상 실적으로 우수성을 증명해온 래미안 조경 콘셉트인 가든 스타일을 반포3주구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최신 라이프 트렌드를 반영한 최고급 테마가든과 함께 현대적인 어반-시크 스타일, 자연스러운 편안한 느낌의 에코-내추럴 스타일, 클래식한 유럽 스타일 정원인 네오-클래식 스타일, 한국적이고 친근한 모던-레트로 스타일 등 4가지 가든 스타일 중 입주민 선호도에 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