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3.5℃
  • 연무서울 0.5℃
  • 박무대전 2.8℃
  • 대구 2.9℃
  • 울산 7.2℃
  • 흐림광주 6.6℃
  • 부산 8.5℃
  • 맑음고창 2.4℃
  • 제주 11.4℃
  • 맑음강화 4.4℃
  • 흐림보은 2.2℃
  • 맑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7.3℃
  • 구름많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6.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X이연희X임주환! 새롭고 강렬한 메인 포스터 공개!

‘더 게임’ 메인 포스터, 날 선 카리스마 폭발! 예측 불허 관계 예고! 기대X관심 수직 상승!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롭고 강렬한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1월 22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 몽작소)가 각각 다른 날카로운 눈빛을 발산하는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단숨에 시선을 압도한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이하 ‘더 게임’)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죽음을 보는 남자 태평(옥택연), 죽음을 막는 여자 준영(이연희), 그리고 죽음이 일상인 남자 도경(임주환)의 관계를 통해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범인을 잡는 과정 안에 있는 인간의 심리를 치밀하게 쫓는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전작 ‘시간’ 등을 통해 감각적인 영상미와 섬세한 감정묘사, 그리고 디테일하고 세련된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장준호 감독과 참신하고 탄탄한 필력을 인정받은 이지효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스타일의 장르물의 새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여기에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을 비롯해 막강한 연기 내공을 지닌 배우들의 앙상블과 최강의 몰입도를 자랑하는 대본, 그리고 디테일하고 힘 있는 연출까지 완벽한 3박자 조합은 장르물 매니아층과 예비 시청자들을 더욱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겹겹이 가려진 커튼 틈 사이로 미묘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옥택연과 이연희, 임주환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희미하게 가려진 천 사이로 보이는 옥택연과 이연희, 그리고 이들과는 다른 편에서 감정을 감추고 있는 듯한 임주환의 표정은 극 중에서 이들 세 사람이 어떤 관계를 형성하게 될 것인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메인 포스터 속 세 사람의 날 선 눈빛과 카리스마에서는 각기 다른 감정이 느껴진다. 먼저 카메라를 향한 옥택연의 흔들림 없는 눈빛에서는 강한 의지가 돋보인다. 동시에 이연희의 팔을 단호하게 붙잡고 있는 모습은 마치 그녀를 지켜주고 있는 듯 보인다. 이는 상대방의 죽음을 보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덕에 운명은 절대 바뀌지 않는다고 믿던 옥택연의 변화를 암시하는 듯 하다. 이어 슬픔에 사로잡힌 이연희의 눈빛과 표정 또한 눈길을 끈다. 자신의 앞을 가리고 있는 천을 헤치고 나아가는 듯한 모습은 극 중에서 죽음을 막을 수 있다고 믿는 캐릭터의 매력을 입체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미스터리하고 차가운 분위기를 내뿜고 있는 임주환의 눈빛은 한없이 날카롭다. 하지만 그 안에선 왠지 모를 외로움이 느껴져 과연 그에게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는 것인지 호기심을 무한 자극한다.

 

여기에 ‘의문의 연쇄 살인사건, 그 후 20년. 범인은 잡혔지만 사건은 끝나지 않았다’라는 카피 문구는 ‘더 게임’에서 그려질 세 사람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키며 이들 사이에서 느껴지는 긴장감을 더욱 배가시킨다. 특히 ‘더 게임’은 ‘누가 누구를 죽였다’는 사건적 접근보다 심리적 접근을 앞세워 살인 사건을 다룬다. 단순히 선과 악으로 구분 짓는 것이 아닌, 다양한 인간군상들의 이면과 진짜 본연의 모습을 짚어낸다는 점에서 기존 수사물과는 그 결을 달리한다. 때문에 메인 포스터 속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 사이에 감도는 팽팽한 텐션은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키며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 심리를 한껏 자극하고 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2020년 1월 22일(수)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