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3℃
  • 구름조금강릉 -5.7℃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5.1℃
  • 맑음광주 -6.1℃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7.1℃
  • 구름많음제주 1.1℃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10.3℃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편스토랑' 이정현, 파김치+무밥 순식간에 뚝딱(feat. 동백이 고춧가루)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현이 맛티스트에 등극했다.  

 

1월 1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네 번째 메뉴대결이 시작된다. 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정일우와 함께 새롭게 등장한 이혜성 아나운서까지. 이번에는 5인 편셰프들이 ‘추억의 맛’이라는 주제로 메뉴 개발에 도전한다.

 

지난 대결부터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합류한 이정현은 동시에 가스불 5구에 접속하는 것은 물론 토치로 불맛까지 제대로 내는 요리 실력을 선보이며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이정현이 요리 때마다 사용하는 이정현 표 ‘만능간장’은 방송 때마다 검색어를 장악했다. 뿐만 아니라 신혼생활과 오윤아, 손예진, 이민정 공효진, 엄지원, 고소영 등 여배우들의 친분까지 최초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그 중 특히 관심을 모은 것이 ‘동백꽃 필 무렵’으로 2019 KBS 연기대상을 거머쥔 공효진과의 우정. 이정현은 앞선 방송에서 공효진이 보내준 고춧가루를 공개했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 이정현이 공효진에게 받은 고춧가루와 참기름으로 뚝딱 추억의 밥상을 완성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이날 이정현은 공효진에게 받은 고춧가루로 ‘엄마의 손맛’이 그대로 담긴 파김치를 만들었다. 평소 공효진은 이정현을 비롯한 친구들에게 고춧가루와 참기름 등을 자주 선물한다고. 이에 이정현은 파김치를 만들어 친구들에게 선물하기로 한 것이다.

 

이정현은 ‘동백이 고춧가루’로 만든 파김치와 한창 맛이 오른 겨울 무로 무밥을 지어 추억의 밥상을 완성했다. 이정현의 추억의 밥상을 접한 이영자는 “이정현은 정말 맛티스트다”라고 감탄했다고. 이렇게 한 끼 맛있게 먹은 이정현은 파김치를 보내주기 위해 친구들과 통화를 시작했다고 한다. 그 중 한 여배우와 통화하며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보기만 해도 군침이 꿀꺽 넘어가는 이정현의 파김치 무밥 추억의 밥상. 눈부신 여배우들의 끈끈한 친분. 이와 함께 20년 전 탑골 가요까지 소환한 이정현의 일상까지 모두 공개될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뉴 페이스 이혜성 아나운서가 등장을 예고했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신상출시 편스토랑’ 최초 한식조리사 자격증 보유자로 남다른 요리 실력을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2020년이 되며 재미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오늘(10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스토브리그' 남궁민, 사회인 공감 유발하는 '휴먼 승수체' 공감 NO.4
“우리는 백승수를 통해 인생을 배웁니다”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속 남궁민이 읊는 대사 한 구절, 한 구절이 사회인들에게 ‘성수같이 내린 인생 명언’으로 등극하며 크나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 12월 13일 첫 방송을 시작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연출 정동윤/제작 길픽쳐스)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13회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고수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무엇보다 남궁민은 ‘팩트’를 무기로 ‘적폐’를 청산하고, 정체된 드림즈 질서를 다시 세우는 ‘돌직구 파격 행보’로 사회인들에게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고 있는 상황. 더욱이 프로야구 프런트라는 신선한 소재, 매회 캡처와 캘리그래피를 부르는 주옥같은 명대사들을 탄생시키며 각광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 남궁민표 ‘사회인 공감 대사 #4’를 ‘휴먼 승수체’로 정리해봤다. ◆공감 1. “각자가 가진 무기 가지고 싸우는 건데 핑계 대기 시작하면 똑같은 상황에서 또 지게 됩니다” - 직장인 PICK! ‘스토브리그’ 속 백승수(남궁민) 대사들은 단순히 야구팀 단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그윈플렌 역 수호, 오늘(5일) 마지막 무대 장식
뮤지컬 ‘웃는 남자’ 수호(EXO)가 오늘(5일) 대망의 마지막 무대를 앞두고 있다. 그야말로 만족이 보장된 쇼를 보여준 수호는 마지막 공연에서도 모든 것을 쏟아낼 예정이다.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에서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 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주인공 그윈플렌 역을 맡은 수호. 지난 2018년 초연 당시 관객들에게 진심이 담긴 무대를 선사하며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 남자인기상을 수상했던 그가 올해 재연에도 함께했다. 그리고 지금까지 13회차의 무대를 자신만의 색깔로 장식하며, 오늘(5일) 마지막 공연만을 남겨두고 있다. 수호의 ‘웃는 남자’는 매 순간이 반전의 연속이었다. 극 중 자신을 길러준 아버지 우르수스와 앞이 보이지 않는 데아와 함께 유랑극단에서 공연하는 그윈플렌. 입을 가리고 있던 스카프가 벗겨지고 드러난 기이하게 찢긴 입은 보는 이들을 모두 경악하게 하지만, 관객들은 자신도 모르는 새 그윈플렌에게 서서히 스며들고 있었다. 여기에서 데아와 듀엣 넘버 ‘나무 위의 천사’를 부르는 수호의 따뜻한 음색과 다정한 눈빛은 외면과 다른 내면에 매료되기 충분했다. 극이 전개될수록 수호의 활약은 더욱 돋보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