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8.9℃
  • 흐림강릉 12.2℃
  • 서울 9.3℃
  • 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4.7℃
  • 흐림광주 13.4℃
  • 구름많음부산 14.7℃
  • 흐림고창 11.4℃
  • 구름조금제주 15.1℃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0.6℃
  • 흐림금산 10.5℃
  • 구름많음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이브자리, 고용노동부 강소기업 7년 연속 선정

자율성 기반 임직원 개인별 일과 삶의 균형 실현에 앞장서 구성원, 파트너 비즈니스 역량 지원 동반성장, 상생 가치 중시

URL복사

 

 

침구전문업체 이브자리는 고용노동부 주관 ‘강소기업’에 7년 연속 선정됐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청년들에게 우수한 중소·중견기업을 널리 알리고자 2012년부터 고용안정성과 성장가능성 등 일정한 경쟁력을 가진 ‘강소기업’을 발굴, 선정하는 사업을 진행해 왔다. 올해는 4만1048개소를 대상으로 고용 유지율, 기업 신용평가 등급 등 7가지 결격 사유를 엄격한 기준으로 평가해 양질의 근로 조건을 갖춘 기업들을 선정했다.

이브자리는 다양한 사내 복지제도로 임직원의 워라밸 실현에 앞장서 왔다. 업계 선도적으로 결혼 및 출산 관련 휴가·휴직 등을 적극 장려하고 유연근무제를 적용해 자율성을 토대로 한 임직원 개인별 워라밸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서울 경기권 각 지역별 8개 사택을 두어 거주 지역에 따른 임직원 출퇴근 편의성도 강화했다.

이브자리는 동반성장, 상생의 가치를 중시하는 기업 문화에 따라 임직원 및 파트너의 비즈니스 역량 강화를 위한 ‘Cooperation and Practice’ 활동과 ‘사내 전문가 인증 자격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Cooperation and Practice’ 활동을 통해 부서와 담당 직무를 확대 발전시켜 ‘아이디어’를 중심으로 자유롭게 협업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구체화된 아이디어들은 창업까지 지원하고 있다. 또 산업인력공단과 함께 사업내자격제도로 ‘사내 전문가 인증 자격제도’를 도입해 임직원과 대리점주가 침구 및 수면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해외 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수면시장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 사내 ‘취미회’를 통해 임직원의 취미 생활도 적극 보장한다. 풋살, 러닝·휘트니스, 등산, 수영, 자전거, 영화 등 다양한 동아리가 정식 등록되어 활동 중이며 필요에 따라 신규 동아리 개설도 가능하다. 정식 등록된 취미회에는 회사가 활동비와 함께 식비를 지원하고 연말에 우수 활동 취미회를 선정해 포상한다.

윤종웅 이브자리 대표는 “이브자리가 창립 이래 43년간 한결같이 ‘아름다운 침실과 건강한 생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온 결과로 ‘강소기업’에 선정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 임직원, 파트너 모두가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고 웃으며 일할 수 있는 회사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소식 쓰윽]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팬데믹 시대의 새로운 영화제 표준을 제시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간의 영화 축제를 시작됐다 배우 권해효와 박하선의 사회로 문을 여는 개막식은 전주국제영화제 김승수 조직위원장의 개막 선언과 악단광칠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졌다다. 또 배종옥 배우, 박흥식 감독, 최수영 배우 등 국내 심사위원들이 무대 위에 올라 소개되며, 국제경쟁 심사위원 바냐 칼루제르치치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등 해외 게스트들은 영상 메시지로 영화제 관객에게 인사를 전했다. 개막식 이후에는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아버지의 길>이 상영되었다. <아버지의 길>은 세르비아의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가난의 굴레에 허덕이는 일용직 노동자인 니콜라가 사회복지기관에 의해 빼앗긴 아이들을 되찾기 위해 중앙정부의 장관을 만나러 수도 베오그라드까지 떠나는 여정을 담은 영화다. 정의와 권리가 사라진 부패한 사회에 던지는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아버지의 길>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호평받은 바 있다. 전주국제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독립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