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4℃
  • 구름많음강릉 27.7℃
  • 구름많음서울 28.8℃
  • 구름조금대전 29.7℃
  • 연무대구 30.1℃
  • 구름많음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0.0℃
  • 박무부산 29.3℃
  • 구름조금고창 28.5℃
  • 구름많음제주 27.4℃
  • 구름조금강화 28.2℃
  • 구름조금보은 29.8℃
  • 구름조금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29.3℃
  • 흐림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30.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저스티스’ 최진혁 동생과의 인연 밝혀진 김희찬, 아버지 손현주의 실체를 알게 될까?

 

저스티스’ 손현주의 아픈 손가락, 김희찬의 행보가 기대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 황승기, 제작 프로덕션 H, 에프앤 엔터테인먼트) 송우용(손현주) 회장이 애틋하게 아끼는 아들 송대진(김희찬). 이태경(최진혁)과 이태주(김현목)가 형제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새로운 전개를 열었다. 학창시절 다리를 다친 대진을 진심으로 도왔던 친구가 바로 태주였기 때문. 하지만 그 깊은 인연을 알리기도 전에 태경과 송회장의 관계가 틀어지면서 대진이 앞으로 보여줄 선택들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송회장이 힘을 가져야한다는 욕망을 갖게 됐고, 그래서 악마의 길을 걸어온 이유였던 아들 대진. 오래 전, 대진의 다리를 다치게 만든 고위층 가해자들 앞에서 무릎을 꿇을 수밖에 없었던 송회장은 아들을 지켜내겠다는 일념으로 돈과 권력을 위해서라면 무슨 일이든 해왔다. 그렇게 애지중지 로스쿨까지 졸업시킨 대진을 태경에게 부탁했고, 대진에게서 태주를 본 태경은 그 제안을 받아들였다. 대진은 태경과 함께 일하면서 그가 태주의 형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태주는 다리가 불편한 자신을 위해 매번 가방을 들어주고, 죽을 각오로 차에 뛰어들었을 때도 몸을 던졌던 각별한 친구였다. 그만큼 태경에게도 특별한 감정을 느꼈을 터.

 

하지만 지난 방송에서 송회장이 장영미(지혜원) 실종을 비롯한 장엔터 연쇄 살인, 실종 사건의 배후이자 태주의 죽음까지 계획했다는 것이 밝혀지면서 태경과 송회장 사이에 놓인 대진에게 이목이 집중됐다. 이전과 달리 싸늘해진 태경과 송회장의 관계를 눈치 챘고, “장영미 빨리 돌려보내. 상황 최악으로 만들지 말고”라는 태경의 경고를 알게 된 후, 송회장이 태우던 종이에서 ‘장영미’라는 흔적을 발견한 것. 태주와의 인연을 알리며 “태주가 교통사고로 죽은 게 아닌가 봐요”라고 의문을 가져 송회장을 불안하게 만들었던 대진이 영미의 진실까지 알아낼 수도 있는 상황이다.

 

대진은 태경으로부터 해고 통보까지 받자 태경과 송회장의 관계가 어긋났음을 확신했고, 영미의 이름을 유일한 단서로 삼아 살인사건 수사 내용까지 은밀하게 찾아보기 시작했다. 태경에게 태주가 가장 소중한 가족이었듯, 송회장에겐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존재인 대진. 과연 그가 송회장의 악행들을 알게 될지, 그리고 사랑하고 존경하는 아버지의 실체를 알게 된다면 어떤 반응을 보일지, 그의 행보가 궁금해지는 ‘저스티스’는 매주 수, 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KBS ‘저스티스’ 최진혁 동생과의 인연 밝혀진 김희찬, 아버지 손현주의 실체를 알게 될까?
저스티스’ 손현주의 아픈 손가락, 김희찬의 행보가 기대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 황승기, 제작 프로덕션 H, 에프앤 엔터테인먼트) 송우용(손현주) 회장이 애틋하게 아끼는 아들 송대진(김희찬). 이태경(최진혁)과 이태주(김현목)가 형제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새로운 전개를 열었다. 학창시절 다리를 다친 대진을 진심으로 도왔던 친구가 바로 태주였기 때문. 하지만 그 깊은 인연을 알리기도 전에 태경과 송회장의 관계가 틀어지면서 대진이 앞으로 보여줄 선택들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송회장이 힘을 가져야한다는 욕망을 갖게 됐고, 그래서 악마의 길을 걸어온 이유였던 아들 대진. 오래 전, 대진의 다리를 다치게 만든 고위층 가해자들 앞에서 무릎을 꿇을 수밖에 없었던 송회장은 아들을 지켜내겠다는 일념으로 돈과 권력을 위해서라면 무슨 일이든 해왔다. 그렇게 애지중지 로스쿨까지 졸업시킨 대진을 태경에게 부탁했고, 대진에게서 태주를 본 태경은 그 제안을 받아들였다. 대진은 태경과 함께 일하면서 그가 태주의 형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태주는 다리가 불편한 자신을 위해 매번 가방을 들어주고, 죽을 각오로 차에 뛰어들



K-Novel 제4회 대한민국 창작소설 공모대전, 9월 1일부터 개최
(사)한국창작스토리작가협회(이하 한작협)와 MBC플러스가 상호협력 계약을 체결하고 웹소설을 비롯한 창작소설의 우수작품 발굴과 영상콘텐츠 원천스토리 개발을 위해 9월 1일부터 ‘K-NOVEL 제4회 대한민국 창작소설 공모대전’을 공동 개최하기로 했다. 주관사는 ‘스토리야’로, 한작협과 함께 3차례의 대한민국창작소설 공모대전과 1차례의 카카오페이지 신인작가 공모전을 주관하면서 120여 편의 수상작을 배출하고 네이버와 카카오페이지, 리디북스 등 다수의 플랫폼에 론칭했다. 최근 콘텐츠 시장에서 웹소설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2018년에 독자가 1000만 명을 넘어섰다. 작가 및 작가지망생의 숫자도 약 25만 명 정도 되는 걸로 추정되고 있다. 유래가 없을 정도의 가파른 성장이다. 오죽하면 통계가 못 따라갈 정도여서 몇 달 전의 통계는 참고만 하라는 말이 나올 정도다. 우리나라 웹소설의 우수성은 세계 어디에 내놓아도 뒤지지 않는다. 이미 세상에 알려진 것처럼 웹소설 중에는 1작품의 1년 판매액이 10억 원 이상 되는 작품이 일일이 세기 힘들 만큼 많고, 총판매액이 100억 원이 넘는 작품도 있다. 국내 판매만 해도 이런데 세계로 나가 성공한다면 엄청난 판매고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