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4.8℃
  • 흐림강릉 2.4℃
  • 연무서울 -2.5℃
  • 박무대전 -3.4℃
  • 흐림대구 0.6℃
  • 흐림울산 2.2℃
  • 맑음광주 -1.2℃
  • 흐림부산 3.7℃
  • 맑음고창 -4.2℃
  • 구름조금제주 6.3℃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많음보은 -5.8℃
  • 구름많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2.8℃
  • 구름많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의사요한' 서사무엘, 드라마 네번째 OST 참여, ‘Pain Death’ 발매

 

 

SBS 금토 ‘의사요한’의 OST Part.4에 가수 서사무엘이 참여, ‘Pain or Death’를 부른다.

동시간대 1위로 인기몰이중인 ‘의사요한’의 네 번째 OST주자로는 감각적인 아티스트 서사무엘이 가창 주자로 참여했다.

서사무엘은 작사, 작곡, 편곡에서부터 노래와 랩까지 직접 작업하며 ‘천재 아티스트’라는 수식어로 주목을 받아왔다. 2015년 발매한 그의 첫 번째 정규앨범 ‘FRAMEWORKS’로 2016년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R&B/Soul 앨범상을 받았고, 그 만의 음악적 색깔과 입지를 굳혀 대중에게 가치를 인정받았던 것.

이번에 그가 부르는 곡 ‘Pain or Death’의 경우 드라마가 인간의 존엄사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음을 감안에 만들어졌다.

한 관계자는 “이번 곡은 고통속에서 하루하루 생명을 이어 나갈 것인지 죽음을 택할 것인지, 아니면 의사의 입장에서 고통을 연장할 것인지 고통을 해결할 것인지에 대한 진지함을 담았다”라며 “차가운 사운드와 담담한 서사무엘의 보컬로 표현했으니 드라마 함께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라고 소개했다.

한편, ‘의사요한’은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흥미진진하게 찾아가는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휴먼 메디컬 드라마로, 흥행보증수표 조수원감독과 김지운 작가가 손잡으면서 하반기 안방극장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드라마는 매주 금,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며, ‘의사요한’ OST Part.4 ‘Pain or Death’는 지난 1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X이연희X임주환! 새롭고 강렬한 메인 포스터 공개!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롭고 강렬한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1월 22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 몽작소)가 각각 다른 날카로운 눈빛을 발산하는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단숨에 시선을 압도한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이하 ‘더 게임’)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죽음을 보는 남자 태평(옥택연), 죽음을 막는 여자 준영(이연희), 그리고 죽음이 일상인 남자 도경(임주환)의 관계를 통해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범인을 잡는 과정 안에 있는 인간의 심리를 치밀하게 쫓는 장르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전작 ‘시간’ 등을 통해 감각적인 영상미와 섬세한 감정묘사, 그리고 디테일하고 세련된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장준호 감독과 참신하고 탄탄한 필력을 인정받은 이지효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스타일의 장르물의 새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가 나날이 높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