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1℃
  • 흐림강릉 6.8℃
  • 흐림서울 0.9℃
  • 흐림대전 1.6℃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5.1℃
  • 광주 3.6℃
  • 흐림부산 6.9℃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10.1℃
  • 흐림강화 0.0℃
  • 흐림보은 0.0℃
  • 흐림금산 0.3℃
  • 흐림강진군 5.1℃
  • 흐림경주시 1.9℃
  • 흐림거제 5.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저스티스’ 반환점 돌았다! 제2막 관전 포인트 셋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가 어느덧 반환점을 돌았다. 장엔터 사건의 열쇠를 쥔 장영미(지혜원)의 실종으로 방심할 수 없는 전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여전히 숨겨져 있는 진실에 한 발짝 더 다가서기 위한 제2막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1. 최진혁X손현주의 달라진 관계

영미를 납치한 조현우(이강욱)가 송우용(손현주) 회장과 밀접한 관계라는 사실을 알게 된 이태경(최진혁). 여기에는 동생 이태주(김현목)의 죽음도 얽혀있기 때문에 태경이 받은 충격은 더욱 컸다. 거래를 통해 공생하던 사이에서 이제는 서로를 믿을 수 없게 된 태경과 송회장은 각자의 속내를 완벽하게 드러내지 않고 있다. 태경은 “장영미, 어딨어”라며 송회장을 의심하고, 송회장은 “야생의 이빨을 가진 늑대와 계속 같이 살 것인지, 아니면 죽여서 가죽을 팔 것인지”라며 태경에 대한 선택을 고민하고 있는 것. 두 남자가 주고받는 팽팽한 시선 속에서 숨 막히는 긴장감이 거듭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변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2. 지혜원의 행방과 남원식당의 실체

영미의 실종 이유가 사라진 일기장과 USB에 있다고 확신한 태경. 앞서 공개된 17~18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9440799)에서 “장영미, 어디 있냐? 그거 때문에 데려간 거지. USB, 나도 봤거든”이라며 조현우를 넌지시 떠봤다. 이에 “봤어요? 남원식당?”이라고 놀라는 조현우의 반응은 영미의 실종이 “절대로 세상에 공개돼선 안 되는” USB속 ‘남원식당’ 영상과 연관이 있다는 것을 암시한다. 또한, VIP과의 은밀한 회동 장소로 사용 중인 ‘남원식당’을 처리해야 한다는 송회장과 “이태경 하나만 없애면 끝날 걸”이라는 탁수호(박성훈)의 목소리가 소름을 유발한다. 영상의 제목이기도 한 ‘남원식당’은 어떤 진실을 숨기고 있을까.

3. 장엔터 연쇄 살인·실종 사건의 진실

7년 전, 원룸 살인사건을 시작으로 살해되고 실종된 네 명의 피해자. 이들의 연결고리는 바로 장엔터였다. 대표 장치수(양현민)는 서연아(나나)의 압박에도 여전히 부인하고 있지만, 송회장의 자금이 장엔터로 흘러 들어간다는 정황이 드러났다. 살해현장에 택배를 배달한 다음 날 사망한 태주, USB 영상을 보고 실종된 장엔터 소속 영미, 그리고 일련의 사건들을 모두 지켜보고 있는 송회장. 이유도 모른 채 죽은 피해자들을 위해서라도 결코 장엔터 사건을 포기할 수 없는 태경과 연아는 힘겨운 싸움 속에서 무엇을 밝혀낼 수 있을까.

이 외에도 태경의 동생 태주와 송회장의 아들 송대진(김희찬), 탁수호와 연아의 아버지 서동석(이호재)의 관계에 대한 떡밥이 던져지면서 2막 전개에 대한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예측불가하고 쫄깃한 전개가 그려질 ‘저스티스’ 17~18회는 오늘(14일) 밤 10시 KBS 2TV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포토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