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8.4℃
  • 구름조금서울 17.9℃
  • 구름조금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6.7℃
  • 구름조금광주 16.7℃
  • 흐림부산 14.1℃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조금제주 16.1℃
  • 맑음강화 16.4℃
  • 구름조금보은 16.9℃
  • 구름조금금산 15.4℃
  • 맑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7.7℃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패션&뷰티

뉴아코리아, 주름개선 고주파 마사지기 ‘뉴아’ 핑크 컬러 국내 신규 론칭

URL복사

 

 

주름개선 의료기기 브랜드 ‘뉴아코리아’가 고주파 마사지기 ‘뉴아’의 핑크 컬러 제품을 국내 시장에 신규 론칭한다.

뉴아는 이스라엘 고주파장비 전문 개발회사인 Endymed 사의 가정용 고주파기기다. 이스라엘, 미국, 프랑스, 독일, 중국, 일본 등 세계 각국에서 판매 중이다. 국내에서는 주름개선 의료기기로 허가 받아 헬스&뷰티 제품을 수입·유통하는 윕메니지먼트를 통해 판매되고 있다.

뉴아는 특허 받은 고주파 기술인 3DEEP과 3쌍의 전극(멀티폴라)을 활용, 진피층까지 고주파 에너지를 전달해 콜라겐 생성을 촉진하는 방식으로 피부 탄력이 증진되어 주름을 개선해주는 의료기기이다. 국내 식약처와 미국 FDA, 이스라엘, 유럽 등 여러 국가에서 의료기기로 등록돼 있어 소비자의 신뢰를 얻고 있다.

뉴아코리아는 최근 탄력, 주름 개선 등 피부관리 수요가 많아지면서 자연스럽게 고주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뉴아는 가정에서 고주파 트리트먼트가 가능하고 이번에 신규 컬러를 출시하는 등 사용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반영하고 있으니 앞으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뉴아코리아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홈페이지에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홈케어는 꾸준함이 가장 중요한 만큼 사용자들이 지속적으로 고주파 트리트먼트를 할 수 있도록 전용겔을 할인 판매하고 있으며, 고주파에 관심이 생긴 신규 고객들이 부담 없이 제품을 접할 수 있도록 스타터 키트도 가격을 낮춰 판매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뉴아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1호가 될 순 없어' 강력한 17호 후보 신봉선, 지상렬 커플! 설렘 가득한 핑크빛 무드 조성
강력한 '17호 부부' 후보인 신봉선, 지상렬 커플이 설렘 가득한 핑크빛 무드를 조성했다. 2일(일) 밤 10시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신봉선, 지상렬과 함께 청평 벚꽃 데이트에 나선 팽락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청평에서 진행된 '1호가 될 순 없어' 촬영에서, 팽락 부부는 "봉지 커플의 결혼 욕구를 불러일으키겠다"라며 맥락 없는 애정행각을 남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둘만의 시간을 위해 자리를 피해주며 '17호 조작단(?)' 역할에 몰입했다. 봉지 커플은 벚꽃이 만개한 강가에서 서로의 '인생 샷'을 찍어주고 자연스러운 스킨십을 하며 부쩍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이어 팽락 부부와 봉지 커플은 청평 데이트의 하이라이트인 나룻배에 탑승했다. 지난 방송 후 주변의 반응을 얘기하던 신봉선은 "혹시 지상렬이 부담을 느낄까 걱정됐다"라며 속마음을 털어놨다. 지상렬은 “주위에서 둘이 잘 어울린다고 하더라. 부담스럽지 않다"라고 답해 지켜보던 이들을 '심쿵'하게 했다. 지상렬은 신봉선에게 적극적으로 호감을 드러내며 핑크빛 분위기를 조성하기도 했다. 그리고 봉지 커플은 마지막 데이트 코스로 '팽락 하우스'를 찾았다. 팽락 부부는 17호 부부 만들


영화&공연

더보기
[소식 쓰윽]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팬데믹 시대의 새로운 영화제 표준을 제시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간의 영화 축제를 시작됐다 배우 권해효와 박하선의 사회로 문을 여는 개막식은 전주국제영화제 김승수 조직위원장의 개막 선언과 악단광칠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졌다다. 또 배종옥 배우, 박흥식 감독, 최수영 배우 등 국내 심사위원들이 무대 위에 올라 소개되며, 국제경쟁 심사위원 바냐 칼루제르치치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등 해외 게스트들은 영상 메시지로 영화제 관객에게 인사를 전했다. 개막식 이후에는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아버지의 길>이 상영되었다. <아버지의 길>은 세르비아의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가난의 굴레에 허덕이는 일용직 노동자인 니콜라가 사회복지기관에 의해 빼앗긴 아이들을 되찾기 위해 중앙정부의 장관을 만나러 수도 베오그라드까지 떠나는 여정을 담은 영화다. 정의와 권리가 사라진 부패한 사회에 던지는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아버지의 길>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호평받은 바 있다. 전주국제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독립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