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1℃
  • 흐림강릉 17.0℃
  • 구름조금서울 14.7℃
  • 흐림대전 15.0℃
  • 흐림대구 15.5℃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6.5℃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9.6℃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1.9℃
  • 흐림경주시 13.4℃
  • 흐림거제 15.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패션&뷰티

한국암웨이, ‘2019 익사이팅 XS 풀파티’ 개최

2030 체지방관리 프로그램 ‘영바디키’ 참가자 대상 19일 워커힐서 진행

URL복사

 

 

암웨이가 흥미로운 문화 이벤트를 통해 2030 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한국암웨이는 지난 19일 서울 워커힐호텔 리버파크에서 ‘2019 익사이팅 XS 풀파티’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한국암웨이 에너지음료 브랜드인 XS의 대표적 문화 이벤트로 자리잡은 ‘XS 풀파티’는 2016년을 시작으로 2019년 4회차를 맞았으며 매 해 화려한 라인업과 다양한 행사 구성을 선보이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019년 행사에서는 영국 출신 디제이 페너의 공연을 시작으로 수란, 페노메코, 빈지노가 트렌디한 비트로 행사장의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리며 열띤 무대를 이어갔다.

이와 더불어 암웨이의 프리미엄 스킨케어 브랜드 아티스트리,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뉴트리라이트의 브랜드 존이 마련되어 포토존 이벤트가 진행되었으며 XS 시음존 또한 함께 운영됐다.

‘XS 풀파티’는 한국암웨이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뉴트리라이트의 커뮤니티 기반 통합 체중 관리 솔루션 ‘영바디키’의 4주간 특별 프로모션과 연계해 기획됐다. 건강에 대한 관심이 남다른 요즘 2030 세대의 트렌드와 에너지 음료라는 제품 특성 상 연상되는 ‘젊음’, ‘열정’ 등의 키워드를 접목해 기획한 일종의 하이브리드 프로그램이라는 것이 암웨이 측의 설명이다.

한국암웨이 ‘영바디키’ 프로그램은 모바일 앱과 스마트 워치를 통해 스스로 설정한 목표를 달성하는 체지방 관리 프로그램이다. 흥미 요소를 위해 일대일 챌린지, 데일리/위클리 미션과 함께 매일 목표 별 운동 영상을 제공한다. 목표를 달성한 참가자들 중 추첨을 통해 ‘XS 풀파티’ 초대가 이루어지며 2019년의 경우 1,200여명이 참여했다.

한국암웨이 김장환 대표이사는 “이번에 진행된 풀파티와 같은 암웨이만의 차별화된 문화 이벤트는 역동적이고 활기찬 브랜드 경험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함으로써 2030 세대의 젊은 소비자층 외연을 확대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콘텐츠 확산 과정에서 젊은 ABO(Amway Business Owner) 비즈니스 파트너 분들을 중심으로 긍정의 에너지가 적극 전파될 수 있도록 회사 차원에서 지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암웨이는 영바디키, XS 풀파티 외에도 젊은 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 중이다. 35세 이하 사업자로 구성된 ‘U35 커뮤니티’를 별도 운영하며 젊은 ABO 비즈니스 파트너들의 의견을 적극 수용해 실제 기업 전략에 반영하는 것이 대표적이다.

이와 더불어 모바일 앱을 활용하여 제품 및 브랜드 간접 체험 기회를 확대하고 신한은행과의 업무 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 서비스인 ‘암웨이 월렛’을 개발하는 등 디지털 분야의 혁신을 이어가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나 혼자 산다’ 8주년 특집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 사이먼 도미닉(쌈디) 힙합 조기 교육 나선 큰아빠!
‘나 혼자 산다’ 8주년 맞이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의 주인공으로 사이먼 도미닉(쌈디)이 찾아온다. ‘조카 바라기’가 된 큰아빠 쌈디는 일일 육아에 도전, 장난감 플렉스에 조카 ‘채채’의 눈물샘까지 폭발(?)시켰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7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의 주인공으로 2년 8개월 만에 돌아온 쌈디의 일일 육아 도전기를 공개한다. 오랜만에 ‘나 혼자 산다’에 돌아온 쌈디는 조카 채채와 함께 하는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한 톨의 먼지도 용납하지 않던 ‘깔끔남’의 쌈디는 채채의 쌀 놀이에 난장판이 된 거실 광경을 보고도 ‘청결 레이더’를 가동하지 않는 ‘조카 바보’의 면모를 뽐낸다. 채채에게 고급 전자 음악 악기를 선물하며 힙합 조기 교육에 나선 큰아빠 쌈디는 자신의목소리와 채채의 목소리를 녹음해 즉석에서 ‘채채 비트’를 완성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쌈디는 최고급 전자 음악 악기 뿐만 아니라 채채의 취향을 저격하는 최신 유행 장난감, 럭셔리 드림카까지 조카를 위한 선물 플렉스를 펼친다. 쌈디에 통큰 선물에 채채의 반응은 어땠을지 관심이 집중되는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그날 밤, 그 불길 속에 모두가 있었다,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영화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은 화재 진압 실패의 트라우마를 지닌 소방대원 한나가 두 명의 킬러에게 쫓기는 거대 범죄의 증거를 가진 소년을 구하기 위해 산불 속에서 벌이는 필사의 추격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영미 스릴러 문학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작가의 작품을 원작으로, '시카리오' '윈드 리버'의 테일러 쉐리던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안젤리나 졸리와 니콜라스 홀트, 에이단 길렌 등 막강 배우진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능했던 공수소방대원 한나(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팀장으로써 큰 산불에 배정되었었는데, 바람의 방향을 잘못읽어 팀원을 다치게하고 불길 속에서 살려달라고 외치던 세명의 아이들을 구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녀는 그들을 구하지 못한 죄책감과 트라우마로 심리평가에서 좋지 못한 성적을 받고 감시탑에 배정된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경찰복은 입은 이(에이단 길렌)와 안전 요원(니콜라스 홀트)이 등장한다. 그들은 집에서 가스가 샌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집안으로 들어가서 집에 있던 모든 이들을 가스 폭발로 죽여 버린다. 이 소식을 접한 법의학 회계사는 아들(핀 리틀)을 데리고 도망을 간다. 이들을 마저 죽이기 위해 집을 찾은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