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3℃
  • 구름조금강릉 11.8℃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4.1℃
  • 구름많음울산 13.7℃
  • 맑음광주 16.1℃
  • 구름많음부산 15.7℃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5.9℃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1℃
  • 맑음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4.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포토인스타] 레드벨벳 아이린X슬기, 명동이 들썩 (롱샴 'LGP' 컬렉션 론칭)



17일 오후 서울시 중구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프랑스 브랜드 롱샴(LONGCHAMP)의 'LGP 컬렉션' 론칭 이벤트가 열려 레드벨벳  아이린, 슬기와 라이관린이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LGP 컬렉션'은 르 플리아쥬 로고 플레이 컬렉션으로 롱샴의 로고를 활용하여 모노그램 패턴으로 재해석한 새로운 로고 LGP, 컬렉션으로 'LONGCHAMP 알파벳 9개를 활용해 하나의 팝 아트 같은 재미를 더해 강렬하면서도 장난스러운 패턴이 특징이다. 로고 컬렉션은 기존 롱샴의 베스트셀러인 르 플리아쥬 (Le Pliage) 라인을 새롭게 재해석해 나일론 버전과 가죽 버전 2가지로 선보이며, 엣지있는 데일리룩이나 트래블웨어로 출시되 는 이번 컬렉션은 가방부터 슈즈, 레디 투 웨어까지 만나 볼 수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지구방위대' 김형준, 예상치 못한 부적격 판정에 충격! 까다로운 헌혈 조건에 당황
김형준이 헌혈 부적격 판정에 충격을 금치 못한다. 16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지구방위대’ 8회에서는 김구라, 김형준, 전진, 허경환이 긴급환자를 위한 헌혈 수급이 불안정한 상황에 보탬이 되고자 어김없이 출동한다. 이날 ‘지구방위대’ 대원들은 까다로운 헌혈의 조건에 당황한다. 몸무게 제한은 물론, 식사의 여부와 해외여행 기간까지 엄격한 헌혈 제한 리스트에 놀란다고. 특히 김구라는 자신의 열정적인 홍보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부딪히는 조건의 장벽에 안타까운 탄식을 뱉는다. 참여 의지가 있는 시민들을 힘겹게 찾아내도 자격조건에 맞지 않아 허망하게 돌려보내야 하는 일이 발생했기 때문. 과연 김구라의 힘겨운 헌혈 가능자 찾기는 성공적으로 끝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김형준은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시민들을 보고 자극을 받아 헌혈에 도전하지만, 헌혈 부적격자라는 소식에 충격을 받는다. 당황스러워하며 간호사에게 폭풍 질문을 쏟아내지만 결국 실망스러움을 금치 못한다고 해 문제가 무엇일지 오늘(16일) 밝혀질 진실에 관심이 집중된다. 김구라와 김형준의 험난한 ‘헌혈 캠페인‘ 도전이 어떤 이야기들을 선사할지 기대되는 MBN 예능프로그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4월 10일 공개
윤성현 감독의 추격 스릴러 영화 '사냥의 시간'이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4월 10일 단독 공개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하여 개봉을 잠정 연기한 영화 '사냥의 시간'은 지난 2020년 3월 11일(현지 시간) 세계 보건 기구 WHO의 팬데믹 선언 소식으로 리틀빅픽처스는 영화 '사냥의 시간'을 관객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현 상황에서 가장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선보일 수 있는 다양한 방안에 대해 고민을 거듭한 끝에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를 통해 오는 4월 10일부터 전세계 190여 개국에 29개 언어의 자막으로 동시에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영화 '사냥의 시간'의 배급과 투자를 담당했던 리틀빅픽처스 측은 "오랜 기다림 끝에 넷플릭스를 통해 '사냥의 시간'을 전 세계 190개 국에 동시에 공개하기로 결정했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위험이 계속되고 세계적인 확산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가장 효과적이면서 더 많은 관객분들에게 안전하게 만날 수 있는 방식을 우선적으로 고려했다. "며 넷플릭스 공개를 결정하게 된 배경과 함께 전세계 시청자들과의 만남에 대한 기대감을 전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TV 포장재 업사이클링으로 환경 보호 나선다
삼성전자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더 세리프(The Serif)’·‘더 세로’ 포장재에 업사이클링 개념을 도입한 ‘에코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인다. 업사이클링이란 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도를 더해 그 가치를 높인 제품으로 환경 보호의 차원을 넘어 새로운 문화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삼성전자는 4월부터 전 세계에 출고되는 라이프스타일 TV를 대상으로 골판지로 구성된 포장 박스의 각 면에 도트 디자인을 적용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모양으로 손쉽게 잘라내 조립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포장재 디자인을 전면 변경했다. 또한 포장 박스 상단에 인쇄된 QR코드를 통해 반려동물용 물품, 소형 가구 등 다양한 형태의 물건을 제작할 수 있는 매뉴얼도 제공해 소비자들이 제작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도록 했다. 이 에코 패키지는 CES 2020에서 소비자에게 주는 가치를 인정받아 ‘CES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삼성전자가 진행한 소비자 조사 결과에 의하면 더 세리프를 구매한 소비자의 상당수가 리모컨 등 주변 기기 수납을 위해 별도의 가구를 TV 근처에 두고 사용하는 데 이 포장재를 활용하면 리모컨 수납함이나 잡지꽂이 등을 소비자가 직접 제작할 수 있다. TV 포장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