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9℃
  • 맑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20.8℃
  • 구름조금대구 21.1℃
  • 구름조금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1.2℃
  • 맑음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21.6℃
  • 구름많음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20.1℃
  • 구름많음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1.1℃
기상청 제공

이슈투데이



MBC '어머니와 사진사' 제52회 휴스턴국제영화제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 쾌거!


작년 6월 항쟁 특집으로 방송된 ‘MBC 스페셜 : 어머니와 사진사(이하 ’어머니와 사진사‘)’가 지난 13일(현지 시각) ‘제52회 휴스턴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1987년 6월 독재 권력에 맞서다 눈을 감은 이한열 열사와 당시 현장을 카메라에 담았던 미국인 사진작가 킴 뉴턴. ‘어머니와 사진사’는 이방인인 킴 뉴턴의 눈으로 바라본 대한민국 민주주의 역사와 6월 항쟁으로 자식을 잃은 배은심 여사의 인생이 담긴 지난 31년간의 이야기를 재조명해 호평 받았다.

이번 ‘제52회 휴스턴국제영화제’ 수상은 지난해 6월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 ‘2019 뉴욕TV&필름페스티벌’ 다큐멘터리 부문 금상에 이어 또다시 작품성을 인정받은 것이라 더욱 큰 의미가 있다.

1961년 시작된 ‘휴스턴국제영화제’는 창의력을 발휘한 영상 작품을 발굴하는 긴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영화제로, 샌프란시스코 국제 영화제, 뉴욕 영화제와 더불어 미국 3대 영화제로 꼽힌다.




JTBC ‘랜선라이프’ 이영자채널, 직접 손질한 갈치와 채소로 ‘제주 갈치조림’ 쿡방
크리에이터 이영자가 제주도에서 배우 진재영의 집을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4월 16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이영자의 ‘은퇴 후 살집 찾기’ 2탄이 공개된다. 이영자는 지난 방송에서 ‘내동남’(내 동생 남편) 성우 박영재와 제주도로 떠나 첫 콘텐트 촬영을 마쳤다. 방송인이 아닌 크리에이터로서 때로는 미숙하지만 친근감 넘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번주 콘텐츠에서는 지난 타운 하우스에 이어 ‘은퇴 후 살고 싶은 집’ 2탄으로 이영자가 제주 생활을 꿈꾸게 한 장본인이 등장한다. 그 주인공은 바로 배우 진재영. 최근 방송 출연이 없었던 그이지만 평소 친분이 있던 이영자를 위해 단 한 번도 공개한 적 없었던 제주도 집 촬영을 흔쾌히 승낙했다는 후문이다. 넓은 귤 밭에 위치한 창고를 개조해 만든 진재영의 제주하우스는 높은 천장과 탁 트인 일체형 내부가 돋보이는 곳으로 진재영이 직접 공사 현장을 방문하며 지은 곳이다. 이영자는 욕실에서 이어지는 야외 수영장과 뒤로 펼쳐진 산방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보며 “제주도는 집을 사는 게 아니라 자연을 사는 거야”라며 행복함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