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맑음동두천 10.3℃
  • 흐림강릉 4.5℃
  • 연무서울 9.1℃
  • 연무대전 11.9℃
  • 연무대구 13.4℃
  • 구름많음울산 12.2℃
  • 맑음광주 14.6℃
  • 연무부산 14.5℃
  • 흐림고창 8.9℃
  • 박무제주 14.2℃
  • 맑음강화 8.6℃
  • 맑음보은 11.7℃
  • 구름조금금산 11.7℃
  • 구름많음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0.1℃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뉴스인비즈



[비즈인스타] 선진, 대학생 진로탐색 돕는 2019 5th 선진 리더십 프로그램 개최

전문 진로교육과 취업 특전까지 제공하는 명품 진로탐색 캠프


스마트 축산식품전문기업 선진은 대한민국 축산업의 미래를 책임질 대학생과 함께하는 ‘2019 선진 5th 리더십 프로그램’을 지난 23, 24일 양일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선진 리더십 프로그램은 한국 축산을 이끌어나갈 신진 청년인재를 발굴하고자 운영 중인 대학생 진로탐색 캠프로 이틀간 진행된다. 올해로 3년째, 횟수로는 5회째를 맞았으며 알찬 교육 프로그램과 실질적인 취업 혜택을 제공하는 캠프로 대학생들 사이에서 명성을 쌓아가고 있다.

본격적인 캠프는 23일 참가자들 스스로 숨겨진 자신의 역량을 알아보는 ‘버크만 진단 검사’로 시작됐다. 세계적인 자아 진단 프로그램 ‘버크만 진단’은 학생들의 올바른 진로 선택을 위해 하버드에서도 사용하는 전문 프로그램으로 유명하다. 선진은 참가 학생들의 성공취업을 응원하는 취지로 2017년 첫 리더십 프로그램 개최부터 지금까지 무상으로 버크만 진단 프로그램을 제공해오고 있다.

2일차부터는 취업 계획을 전반적으로 개선하는 전략적 교육이 이어졌다. 효율적인 시간 관리, 성공을 위한 대학생활 로드맵 등 실제 취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차수부터는 기존 참여자의 피드백을 반영해 실제 취업 선배들이 알려주는 ‘족집게’ 정보를 공유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었다. 선진은 교육이 진행되는 2일간 참가자들이 열띤 토론을 함께하며 캠프의 열기를 더욱 높였다고 밝혔다.

이번 캠프에는 국내 다양한 지역의 대학생 30명이 참가하였다. 선진은 점차 높아져 가는 캠프 수요에 부응하여 규모와 참여 범위를 더욱 넓혀갈 계획이다. 특히 비축산계열 전공자들도 축산업에 대한 넓은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교육 커리큘럼을 지속 모색 중이다.

교육 과정을 주최한 선진 이범권 총괄사장은 “사회적으로 청년 취업 문제는 일상적인 화제가 되었지만 청년들에게 진로와 미래에 대한 두려움은 여전히 익숙해질 수 없는 문제”라며 “이런 두려움 극복에 선진 리더십 프로그램이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고 벌써 150명의 수료생을 배출한 만큼 더욱 좋은 대학생 소통행사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73년 제일종축을 모태로 시작한 선진은 45년간 양돈을 비롯해 사료, 식육, 육가공 생산 및 유통에 이르는 사업체제를 갖춘 축산전문기업이다. 1983년부터 꾸준한 연구를 통해 한국의 기후풍토에 잘 적응하고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국내 최초 한국형 종돈을 개량해 냈으며, 1992년에는 국내 최초 브랜드돈육 1호 ‘선진포크’를 출시, 뛰어난 맛과 품질로 20년 이상 소비자들의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1997년부터는 필리핀을 시작으로 베트남, 중국, 미얀마 총 4개국으로 글로벌 사업을 전개하며 대한민국의 우수한 축산기술을 세계적으로 널리 알리고 있다. 현재 축산ICT 사업분야를 포함한 4차 산업혁명에 부합하는 스마트 축산 모델의 개발에 과감한 투자를 진행 중이다.



KBS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최초, 김보성이 연주하는 '엘리제를 위하여' 공개!
‘옥탑방의 문제아들’ 김보성이 출연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5명의 문제아들이 10개의 상식 문제를 맞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본격 퇴근 전쟁. 특히 이날 게스트로 김보성이 출연. 엉뚱 개인기부터 반전 피아노 실력까지 역대급 매력을 방출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김보성은 문제가 막힐 때마다 힌트요정으로서 대 활약을 펼쳤다. 김보성은 옥탑방 최초 청양고추 개인기를 선보였다고 전해져 눈길을 끈다. 그는 청양고추 30개를 먹어 대회에서 우승한 적이 있다고 밝히며 청양고추 한 다발을 입에 가득 넣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장풍을 쏴서 책을 넘어뜨리는 등의 엉뚱한 개인기들을 연이어 선보여 문제아들을 폭소케 했다. 김보성의 활약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그는 숨겨둔 비장의 개인기로 ‘피아노 연주’를 언급했는데 이를 들은 김숙은 “오빠가 피아노를 치면 대박이지!”라며 감탄했다. 이에 김보성은 과거 체르니 40번까지 쳤다고 밝히며 그동안 어느 방송에서도 볼 수 없었던 피아노 실력을 깜짝 공개해 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그의 손